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2016 시즌 프로그램 ‘변칙 판타지’ 개막
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2016 시즌 프로그램 ‘변칙 판타지’ 개막
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 2016 시즌 프로그램 ‘변칙 판타지’ 개막
2016.09.28 17:21 by 더퍼스트미디어

서울문화재단 남산예술센터가 국제 공동제작 프로그램 <변칙 판타지>(작, 연출 정은영)를 10월 5일(수)부터 9일(일)까지 남산예술센터 무대에 올린다.

남산예술센터는 2016 시즌 프로그램부터 기존 희곡 텍스트 기반 연극뿐 아니라 개념 기반의 새로운 형식을 띈 작품들까지 수용해 연극의 지평을 넓히고자 노력하고 있다. 지난해 기획·발굴 시스템을 통해 올해 시즌 프로그램으로 확정된 <변칙 판타지>는 2016년 요코하마 공연예술미팅(TPAM, Performing Arts Meeting in Yokohama 2016)에서 사전제작 지원작(Pre-production)에 선정되었다. 2월 사전 리서치 작업을 거친 후, 남산예술센터와 요코하마 공연예술미팅의 지원(TPAM Co-Production)을 받아 제작된 국제 공동제작 프로그램으로 10월 남산예술센터에서 공연을 마친 후, 2017년 2월 요코하마 공연예술미팅에서 공연을 할 계획이다.

<변칙 판타지>의 작가이자 연출가인 정은영은 2013년 에르메스재단 미술상을 수상하고, 2015년 아시아퍼시픽 트리엔날레, 광저우 아시아 비엔날레 등에 초청된 바 있는 시각예술가로 2008년부터 ‘여성국극’에 대한 다양한 프로젝트를 진행해 왔다. 여성국극은 오직 여성 연기자들만 무대에 설 수 있는 한국 공연예술 역사의 독특한 공연 장르로, 조선 독립 이후 해방공간에서의 한국 근대화의 물결과 함께 등장했다. 1950년대 한국전쟁을 전후로 폭발적인 인기를 누렸으나 60년대 말 서서히 설 자리를 잃어갔다. 1990년대 초반부터 몇몇 1, 2세대 배우들의 노력으로 여성국극 무대의 부활을 도모하는 움직임이 일었으나, 2000년대에 이르러 국가문화기금의 축소와 배우들의 노쇠함으로 인한 쇠퇴가 또 다시 시작되었다. 때문에 2016년 현재, 잘 기획되고 볼 만한 여성국극 무대는 거의 존재하지 않는다.

<변칙 판타지>는 잊혀진 여성국극을 무대로 불러내 과거의 영광을 재현하려 들지 않는다. 작품은 2000년대 초반 여성국극 부활의 시기에 야심차게 기획되었던 여성국극 <춘향전>을 우연히 보게 된 30세의 회사원 N을 주인공으로 한다. 여성국극 남역배우 L의 제자로 입문한 N는 약 10여년간 훌륭한 여성국극 남역배우가 되기 위해 자신의 인생을 걸었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그것이 거의 불가능한 것임을 깨닫고 도망친다. 작가는 인물 N을 통해 여성국극 마지막 세대의 상상 안에서 조형된 여성국극을 하나의 판타지로 설정해 여성국극의 ‘진짜’ 이미지를 구현해낸다. 정은영이 만들어 놓은 판타지 속으로 배우와 함께 입장할 관객들은 N의 시간을 보고, 듣고, 실감하게 된다.

시각예술가 정은영과 남산예술센터의 만남에 혹자는 파격적인 형식적 변화와 시각적 경험을 기대할 수도 있다. 그러나 <변칙 판타지>는 이러한 예상과 달리 고전적 드라마의 원형인 그리스 연극의 형식에서 출발한다. 남산예술센터의 반원형 무대에 영감을 얻은 정은영은 그리스 연극의 ‘코러스’ 형식을 차용, 아마추어 남성 합창단 지보이스를 무대로 불러들여 이 한편의 환상극을 완성한다. 관객은 배우 N의 삶에서는 재연과 재현, 기억과 연기에 관해 생각해 볼 기회를, 지보이스가 N에게 던지는 질문을 통해서는 젠더, 정치, 삶과 무대에 관해 생각해 볼 기회를 갖게 될 것이다.

한편 <변칙 판타지>는 재연과 재현, 무대와 삶, 성별과 정치의 경계를 ‘여성국극’이 갖고 있는 변칙술을 이용해 비춰보는 대담을 운영한다. 10월 8일(토) 공연 종료 후 정은영(작가, 연출), 남은진(배우), 지보이스(배우)가 대담을 나눌 예정이다. 관객 참여 프로그램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남산예술센터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이번 공연은 2016 서울아트마켓의 팸스링크(PAMS Link)에 선정돼 국내외 공연 전문가들을 만날 예정이다.

<변칙 판타지>는 남산예술센터, 인터파크, 대학로티켓닷컴, 클립서비스, 예스24공연, 옥션·지마켓티켓 예매 사이트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중학생 이상 관람가 전석 3만원이며, 청소년 및 대학생은 1만8천원이다.

출처: 서울문화재단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한국 이커머스의 중동 상륙작전 ‘아부하킴’②
    한국 이커머스의 중동 상륙작전 ‘아부하킴’②

    동양엔 '진인사대천명'이 있다면, 중동에는 '인샬라'가 있다.

  •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①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①

    청각장애인을 위한 발음교정 서비스 출시, 스타트업 '딕션'을 알아보자.

  •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②
    청각장애인의 설리번 선생님, 발음교정 서비스 ‘바름’을 만들다. ②

    청각장애인 스타트업 대표가 세상에 기여하는 방식, 귀를 기울여보자.

  • 쿠팡은 왜 음식 배달까지 하려는 걸까?
    쿠팡은 왜 음식 배달까지 하려는 걸까?

    배민과 요기요에 도전장을 던진 쿠팡이츠. 배달앱 시장의 지각변동 여부는?

  •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식생활 개선을 위한 사명감으로 똘똘 뭉친 식생활 혁명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돈 걱정'에서 벗어날 수 없는 창업자를 위해 정부지원사업의 합격 노하우를 들어본다.

  • 중국 내 스타트업 창업, 2030이 절반!
    중국 내 스타트업 창업, 2030이 절반!

    높은 연봉에 정년이 담보되는 안정적인 분위기의 직장을 퇴사하고, 불확실한 미래에 투자하려는 중국 청년들. 국가의 전폭적인 지원 아래, 마르지 않는 샘물처럼 쏟아져 나오고 있는 중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