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체장애인협회, 제29회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개최
한국지체장애인협회, 제29회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개최
한국지체장애인협회, 제29회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개최
2016.09.30 17:36 by 더퍼스트미디어

서울--(뉴스와이어) 2016년 09월 30일 -- 장애문화예술인의 축제이자 독창적인 재능을 뽐낼 수 있는 기회의 자리 ‘제29회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시상식’이 30일 서울 이룸센터 누리홀에서 진행됐다.

한국지체장애인협회(중앙회장 김광환, 이하 지장협)가 주관하는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는 1988년부터 전국 각지에서 장애문화예술인을 발굴해 온 대표 행사로 장애인이 문화예술을 통해 사회에 소통하는 자리를 만들어왔다.

이번 예술제는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서양화, 동양화, 서예, 일반사진, 휴대폰사진 등 5개 부문에 걸쳐 사전 공모하고 전문가 심사를 통해 수상작을 선정했다. 전체대상(보건복지부장관상)은 서예 부문 허성의(52세, 남)씨가 수상했다. 허성의씨는 ‘력여당여(暦礪當如): 갈고닦는 수양은 마치 백번을 담금질한 금같이 하여라’라는 제목의 서예작품을 출품했다.

허씨는 “역사가 깊은 예술제의 전체대상을 수상해 영광이다”며 “작품의 의미처럼 앞으로 더욱 연마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서양화 부문 대상(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은 강주영(19세, 남), 동양화 부문 대상(이하 보건복지부장관상)은 이명상(45세, 남), 서예 부문 대상은 김정웅(71세, 남), 사진 부문 대상은 장병철(55세, 남) 씨가 각각 수상의 영광을 누렸다.

이밖에 각 부문 최우수상(보건복지부장관상)에 4명, 우수상(한국지체장애인협회장상)에 6명, 가작(한국지체장애인협회장상)에 25명, 입선(한국지체장애인협회장상)에 25명이 선정됐다.

지장협 김광환 중앙회장은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는 장애인문화예술이라는 분야에 대한 인식이 척박했던 시절 문화예술을 통해 사회와 소통하던 지장협의 30년 역사와 함께 해온 대회다”라고 강조하고 “앞으로도 장애인의 등용문이 되고 또 사회와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더욱 확대하기 위해 노력하겠다”며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의 취지와 방향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지장협이 주관하고 보건복지부와 문화체육관광부가 후원하는 전국장애인종합예술제 수상작품은 10월 14일(금)~17일(월)까지 이음센터(대학로) 갤러리에서 전시할 예정이다.

출처: 한국지체장애인협회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정부 차원의 독려 속에 창업 열기가 날로 더해가고 있지만 정작 현장이 느끼는 온도차는 크다. 각종 예산과 정책 등 지원과는 별개로 여전히 창업가들의 발목을 잡는 크고 작은 규제들 ...

  •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아이폰·아이패드·애플워치에 AI 칩이 탑재될까?

  •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대기업의 대형 멀티숍에 메이커 스타트업만을 위한 섹션이 마련됐다!

  •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이제 유튜브가 없는 세상은 상상하기 힘들다. 올해 영상콘텐츠 소비문화의 흐름은 어떻게 될까?

  •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컴퍼니AI, 폴라이언트 이어 D2SF 출신 3번째 엑시트.

  •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정기 모집에서 상시 모집으로 변경. 대상은 1년 내 해외진출 목표로 하는 팀.

  •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세계 최대 소비자가전 전시회 ‘CES 2020’, 올해 국내 참가 기업들의 성과를 분석한다.

  •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1년을 넘게 지체돼 왔던 ‘데이터 3법’이 드디어 국회 본회의 문턱을 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