혁신 1번지의 몽상가들이 한 자리에!
판교 혁신기업CEO 네트워크 프로그램
혁신 1번지의 몽상가들이 한 자리에!
2018.01.26 18:35 by 최현빈

대한민국에서 가장 많은 꿈이 피어나고 있는 동네는 어디일까? ‘한국의 실리콘밸리’라는 별칭을 가진 경기도 판교도 유력 후보 중 하나다. 스타트업캠퍼스, 경기문화창조허브, 네오플라이 등 스타트업 지원기관들이 들어서며 판교는 혁신을 꿈꾸는 젊은이들의 요람으로 거듭났다.

이미 ‘판교테크노밸리’를 중심으로 천 여개의 스타트업이 포진해있으며, 자율주행자동차,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등 미래∙혁신 비즈니스의 중심지가 될 제2판교테크노밸리 역시 개발 중이다. 지난 10일, 케빈 마틴 페이스북 담당 수석 부사장은 “올해 1분기안에 판교에 스타트업 지원기관을 세울 것”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이러한 흐름과 함께 최근엔 스타트업 관계자들을 위한 네트워킹 행사가 꿈틀대고 있다. 판교 스타트업캠퍼스 1층에 위치한 ‘PAN soil&society’(이하 PAN)의 ‘판교 혁신기업CEO 네트워크 프로그램’도 그중 하나다. PAN은 청년창업가 및 벤처캐피탈 관계자들이 함께 소통하고 아이디어를 공유할 수 있는 오픈 플랫폼으로, 미국 실리콘밸리의 ‘배터리 클럽’을 벤치마킹해 지난해 11월 조성됐다.

실리콘밸리의 ‘배터리 클럽’을 벤치마킹해 조성된 PAN Soil&Society(사진: ARCON)
실리콘밸리의 ‘배터리 클럽’을 벤치마킹해 조성된 PAN Soil&Society(사진: ARCON)

오는 29일 11시30분부터 펼쳐질 이번 행사는 판교지역에서 활동하는 스타트업, 소셜벤처 등 사회적경제 생태계 주역들의 교류와 협력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들을 독려하기 위해 스타트업캠퍼스 OZ인큐베이션 센터의 이지선 센터장과 美경제전문지 포브스에서 ‘아시아의 영향력 있는 30세 이하 리더’로 선정된 김민규 에디켓 대표도 함께 한다.

예비 참가자들의 기대도 상당하다. 실감미디어 스타트업 뷰틱(VUTIC)의 김승정 대표는 “우리 지역에서 활동하는 동지들을 만나 인사이트를 나눌 수 있는 자리가 마련돼 기쁘다”며 기대를 밝혔다.

교육데이터 분석 스타트업 베티(BETEA)의 고동완 대표는 이번 행사를 “새로운 성장동력을 얻을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칭하며 “앞으로도 비슷한 상황을 겪는 기업가들이 편하게 대화할 수 있는 기회가 많이 제공되길 바란다”고 했다.

사회적경제 생태계안에서 활동하는 주역들의 단합과 성장을 위해 마련된 이번 행사는 29일 판교 혁신기업CEO 네트워크 모임을 시작으로, 벤처캐피탈 인사이트 포럼(31일), 사회적기업CEO 네트워크 프로그램(2월 8일)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필자소개
최현빈

파란 하늘과 양지바른 골목을 좋아하는 더퍼스트 ‘에디터 ROBIN’입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문재인 정부가 현재 한국에 10개뿐인 유니콘을 무려 1000개까지 늘리겠다는 중장기 계획을 내놨다. 당장 10조원 규모의 자금을 투입하겠다는 의지로,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 기조는 ...

  •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팁스 인프라의 비수도권 지역으로의 확산이 기대.

  •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중국 광군제를 '찢은' 라인프렌즈.

  •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인구 1000만 도시 서울의 역량을 결집시켜 콘텐츠와 문화를 만드는 새로운 브랜드가 탄생했다. 서울의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에서 ‘머리로 ...

  •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재판 결과에 타다를 비롯한 차량 공유서비스 업체들의 운명이 달렸다.

  •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기업은 이윤추구와 가치창출 사이에서 무엇에 초점을 맞춰야 하는가.

  •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이라는 전장, 최종병기는 ‘전문성’

  •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반드시 알아둬야 할 중국의 新창업 정책을 소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