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 도전장을 던질 때가 왔다
세상에 도전장을 던질 때가 왔다
2018.02.26 15:04 by 이창희

새해가 시작된 지 얼마 되지도 않은 것 같은데 벌써 봄의 기운이 모락모락 솟아나고 있다. 스타트업들도 그간 움츠렸던 기지개를 켜고 도전의 장으로 나설 시간이 도래했다. 직접 덤벼들어 투자를 이끌어 내 보자. 미처 준비가 덜 됐다면 남이 어떻게 투자를 받는지 지켜보는 것도 적잖은 도움이 될 터.

스타트업 데모데이 '2018 Y-DEMODAY'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스포츠개발원 주관으로 스포츠 분야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Archer's HERO Season1'의 데모데이가 열린다.

글로벌 스포츠 스타트업 비즈니스의 트렌드와 사례를 중심으로 한 도현규 성균관대 교수의 강의를 시작으로 스타트업 IR 발표와 쇼케이스가 이어진다.

프라이피(FRIFEE)의 개인맞춤형 스포츠 정보 제공 모바일 서비스 ‘SWIPS’, 스포츠본(Sportsbon)의 생활체육 참여자와 스포츠 전문가 매칭 서비스, 픽 앤 플레이(Pick and Play)의 실시간 운동강습 중계 플랫폼 서비스 ‘CLASSPICK’, 스탠스(STANS)의 홈트레이닝 VR 헬스케어 어플 서비스, (CAM)의 비파괴 검사로 신뢰성을 확보한 고가 자전거 인증 중고 솔루션, 후케어스(WHOCARES)의 프리미엄 1:1 헬스매니지먼트 등이 선을 보일 예정이다.

-일시: 2018227() 14:00

-장소: 서울시 영등포구 영중로 15 타임스퀘어 4F

D.ANGEL 네트워킹 데모데이

최대 1년 입주, 최대 1억원 투자제공을 내세우는 D.CAMP2월 데모데이. 꾸준히 유망주들을 발굴해 데뷔시켜온 이들이 5개 스타트업을 소개한다.

P2P 보험 플랫폼을 비롯해 1회용 생리대 대용 속옷, 온라인 퍼스널 트레이닝 서비스, 산업용 무인 드론 운영 플랫폼, 학원 시간표 기반 사교육 정보 플랫폼 등이 나선다.

팀별로 5분씩의 발표에 이어 10분간 심사위원과의 Q&A가 이어진다. 우수 스타트업 선정과 네트워킹의 시간도 마련돼 있다.

스타트업들의 흥미로운 사업발표는 물론 활발히 투자를 전개하고 있는 투자자 및 업계 전문가들과 스타트업이 주고받는 Q&A를 통해 나의 사업과 전략도 다시 한 번 돌이켜 생각해 볼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될 전망이다.

-일시: 2018228() 18:00

-장소: 서울시 강남구 선릉로 551 새롬빌딩 6F 다목적홀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고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초고령화 시대, ‘건강’에 관심 갖는 스타트업
    초고령화 시대, ‘건강’에 관심 갖는 스타트업

    '오래' 보다 '건강하게' 사는 것이 먼저다.

  • 사각지대의 목소리를 UP시킨 스타트업들
    사각지대의 목소리를 UP시킨 스타트업들

    사회적기업이 하나로 모인 현장, 하나 소셜벤처 라이브

  • 블록체인 시장은 여전히 힘차게 굴러가고 있다
    블록체인 시장은 여전히 힘차게 굴러가고 있다

    우리에게 필요한 건 부정한 방법과 부정한 이들을 막는 것이지 이 기술 자체를 막는 것이 아니다.

  • 정부, ‘스타트업 규제와의 전쟁’ 칼 뽑다
    정부, ‘스타트업 규제와의 전쟁’ 칼 뽑다

    한국 스타트업의 규제 혁신, 기대해도 괜찮을까.

  • 문화·여행·취미…‘일상’ 스타트업이 뜬다
    문화·여행·취미…‘일상’ 스타트업이 뜬다

    대단하고 화려한 기술이 아니더라도 빛나는 스타트업이 있다.

  • 대기업? 스타트업? 신한 퓨처스랩 현장에서 답을 묻다
    대기업? 스타트업? 신한 퓨처스랩 현장에서 답을 묻다

    청년들이 가진 스타트업에 대한 궁금증을 해소키 위한 자리, 신한 퓨처스랩 채용박람회를 가다

  • 올해 상반기 신규 벤처투자액 사상 최고치…제 2의 '벤처 붐'
    올해 상반기 신규 벤처투자액 사상 최고치…제 2의 '벤처 붐'

    올해 상반기만 1조8996억원, 이미 지난해 투자액 절반 돌파…연간 4조원 규모 기대.

  • 약진하는 스티팝, 세계로 뻗어나가는 한국산 이모티콘
    약진하는 스티팝, 세계로 뻗어나가는 한국산 이모티콘

    주간 이용자 평균 성장률 14% 돌파, '시리즈 A' 브릿지 단계 투자를 유치, 이용자 20개국 7만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