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김기식 여비서 논란에 "제2의 안희정..잠재적 미투 꼴"
신동욱, 김기식 여비서 논란에 "제2의 안희정..잠재적 미투 꼴"
2018.04.10 10:32 by 진연지
사진=신동욱 트위터
사진=신동욱 트위터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여비서가 특혜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공화당 신동욱 총재가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김 원장은 지난 2015년 5월 25일부터 6월 3일까지 9박 10일간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지원을 받아 미국과 유럽 출장을 갔으며 당시 인턴 신분이었던 여비서가 수행을 했다.

출장 이후 이 여비서는 1년 사이에 인턴에서 7급까지 초고속 승진을 했으며 이에 김 원장은 “국회의원 임기 후반에 결원이 생길 때마다 주로 내부승진을 시켰고 해당 비서만 아니라 다른 인턴도 정식 비서로 승진했다”며 특혜가 아니라고 주장했다. 

이에 신 총재는 10일 자신의 트위터에 "김기식 여비서 초고속 승진 논란, 해외 9박 10일 출장의 대가 꼴이고 젊은 나이에 세상 쉽게 얻어진 꼴이다. 잠재적 미투 꼴이고 은밀한 거래 꼴이다. 청와대가 김기식 대변인 꼴이고 문재인 대통령이 김기식 비서실장 꼴이다. 문재인 좌파정권의 도덕성은 독재국가의 XXX 수준 꼴이고 제2의 안희정 꼴"이라는 글을 게재해 일침을 가했다.

필자소개
진연지

'신속'보다 '정확', '넓이'보다 깊이를 추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문재인 정부가 현재 한국에 10개뿐인 유니콘을 무려 1000개까지 늘리겠다는 중장기 계획을 내놨다. 당장 10조원 규모의 자금을 투입하겠다는 의지로, 정부의 중소기업 육성 기조는 ...

  •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팁스 인프라의 비수도권 지역으로의 확산이 기대.

  •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중국 광군제를 '찢은' 라인프렌즈.

  •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인구 1000만 도시 서울의 역량을 결집시켜 콘텐츠와 문화를 만드는 새로운 브랜드가 탄생했다. 서울의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에서 ‘머리로 ...

  •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재판 결과에 타다를 비롯한 차량 공유서비스 업체들의 운명이 달렸다.

  •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기업은 이윤추구와 가치창출 사이에서 무엇에 초점을 맞춰야 하는가.

  •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이라는 전장, 최종병기는 ‘전문성’

  •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반드시 알아둬야 할 중국의 新창업 정책을 소개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