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동주 19억원 청담동 오피스텔 소유주
서동주 19억원 청담동 오피스텔 소유주
2018.05.10 17:16 by 진연지
사진제공=리얼스토리 눈
사진제공=리얼스토리 눈

 

서동주가 19억원의 청담동 오피스텔 소유주로 알려졌다. 

 

과거 서세원이 서정희를 폭행했던 CCTV 배경이 청담동 오피스텔로, 서세원의 딸 서동주의 소유로 알려졌다. 이 오피스텔은 19억원 상당이다. 

 

서동주는 2010년 미국 스탠포드대학 내 교회에서 6살 연상의 사업가와 결혼했다.

 

서동주는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엄마 서정희와 찍은 사진을 게재하며 근황을 알렸다.

필자소개
진연지

'신속'보다 '정확', '넓이'보다 깊이를 추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잠재력과 한계가 공존, 스타트업 재팬을 톺아보다
    잠재력과 한계가 공존, 스타트업 재팬을 톺아보다

    걸음마를 시작한 일본 스타트업의 생태계, 전격 분석!

  • 투정 대신 도전, 어느 20대 여성의 창업 성공담
    투정 대신 도전, 어느 20대 여성의 창업 성공담

    중국 대도시의 물가는 가히 살인적이다. 매년 꾸준히 오르고 있는 임금 인상도 대안이 될 수 없을 정도다. 중국의 많은 젊은이들이 창업 전선에 뛰어들게 된 이유도 이와 무관하지 않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