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서울 상상력발전소’ 개막, 예술가 상상력+지역 기술력
‘2018 서울 상상력발전소’ 개막, 예술가 상상력+지역 기술력
2018.09.10 18:18 by 송희원
‘2018 서울 상상력발전소’ 포스터 (사진: 서울문화재단)

서울문화재단은 예술과 기술이 상호작용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2018 서울상상력발전소-빠른 발, 따라가는 시선’을 오는 13일부터 21일까지 성수동 에스팩토리에서 개최한다.

올해 주제인 ‘빠른 발, 따라가는 시선’은 최근 빠르게 급변하고 있는 성수동의 흐름 속에서 이어져가는 수제화 구두, 자동차 정비소, 인쇄공장 등 산업 장인의 노동, 이를 바라보는 예술가의 시선에 주목했다. 이번 ‘서울 상상력발전소’에서는 성수동의 장인과 창작자들이 융‧복합 작업을 시도하며 제작문화의 가능성과 상상력을 탐구한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상상력 기획전시, 포럼, 시민들이 함께 참여할 수 있는 워크숍, 안무가와 미디어아티스트가 결합한 융‧복합 미디어 퍼포먼스 등이 있다.

13일 오후 7시에 진행되는 개막식에서는 서울시내 기술계 고등학교 학생을 포함한 청소년 15명이 온앤오프 무용단과 준비한 ‘스페이스 오딧세이’ 공연을 발표한다. 이들은 지난달부터 예술과 기술을 연계한 상상력 워크숍을 기술계 고등학교에서 사전 진행했다. ‘미디어 제작 및 융‧복합형 워크숍’ 참여로 만들어진 이번 공연에서 이들은 몸의 움직임과 빛에 관한 기술 실험, 신체의 표현과 빛이 결합하는 장면을 선보인다.

연계 전시 ‘빠른 발, 따라가는 시선’은 21일까지 이어진다. 예술과 과학기술의 융‧복합적 상상력이 돋보이는 9팀의 30여 작품을 관람할 수 있다. 김상진, 이예승, 인사이트씨잉, 조성현, 진달래&박우혁, 지누 박, 허나영, 여인혁(세운), 프래그랩(세운)이 참여한다. ‘지역성+제작문화’를 기반으로 한 작품과 동시대 ‘예술+과학기술’ 융‧복합 기반의 매체(사운드, 영상, 인터렉션 등)를 활용한 작품으로 총 2부로 구성된다. 전시 기간 동안 오후 2시와 5시에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작품 해설이 진행된다.

참여작가 중 한 팀인 ‘인사이트씨잉’은 성수동 구두제작산업에서 종사하는 기술자들을 만나 그들의 기술 도구와 작업들을 설치미술을 통해 풀어낸다. 실제 스마트카를 가죽으로 랩핑하는 작업을 성수동 기술자 이승구와 협력해 작가들의 언어로 재해석한 작품을 공개한다. 가죽으로 랩핑한 스마트카는 전시장 1층에서 관람할 수 있다.

네트워크 구축, 장인과의 협업, 도시재생 등의 키워드로 한 융합형 제작 문화에 대한 기획 포럼 ‘성수, 세운을 초대하다:세운상가의 네트워크, 협업, 도시재생’은 13일 오후 4시부터 시작된다. 세운상가 일대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메이커, 예술가를 초대해 이야기를 나눌 예정이며, ‘여성을 위한 오픈기술랩’의 전유진 미디어아티스트가 기획과 진행을 맡는다.

시민대상 참여 프로그램은 오는 16일까지 온라인 사전 접수를 통해 선착순 모집한다. 당일 현장에서는 프로그램별 참가신청도 가능하다. 행사와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서울 상상력발전소 누리집 혹은 페이스북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필자소개
송희원

목표 없는 길을, 길 없는 목표에 대한 확신으로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전편)

    식생활 개선을 위한 사명감으로 똘똘 뭉친 식생활 혁명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마중물이 필요해? 정부지원사업 합격을 위한 십계명

    '돈 걱정'에서 벗어날 수 없는 창업자를 위해 정부지원사업의 합격 노하우를 들어본다.

  • 중국 내 스타트업 창업, 2030이 절반!
    중국 내 스타트업 창업, 2030이 절반!

    중국의 청년 창업가들은 무슨 꿈을 꾸고 있을까? 중국 창업 붐의 속내를 들여다 본다.

  •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후편)
    ‘당신을 위한 밥상 주치의, 마켓온오프’(후편)

    더 건강한 내일을 위해 요리하고 연구하는 식생활 혁명의 현장.

  • 온 국민이 여가로 행복한 그날까지, ‘프렌트립’
    온 국민이 여가로 행복한 그날까지, ‘프렌트립’

    고리타분하고 시시한 모임은 가라. 재미와 의미를 보장하는 플랫폼이 여기 있으니까.

  • “내가 창업한 이유는…” 새내기 청년 창업가의 고백
    “내가 창업한 이유는…” 새내기 청년 창업가의 고백

    중국 후베이성 출신의 서른 두 살 장청씨. 그에게 창업이란?

  • 심사위원 마음을 얻기 위한 정부지원사업 계획서 작성법
    심사위원 마음을 얻기 위한 정부지원사업 계획서 작성법

    스타트업에게 '양날의 검'인 정부지원사업. 성공에 앞서 중요한 건 실패하지 않는 것이다.

  • 정직한 이들에게 정당한 대가를, ‘달인 114’
    정직한 이들에게 정당한 대가를, ‘달인 114’

    공사 현장과 중장비를 잇는 플랫폼이 등장했다. 20대 중반의 어린 대표가 중년의 중장비 사업자들을 설득해 비즈니스를 개척하고 있다. 드라마 속의 이야기가 아니다. 최신 트렌드를 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