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스타트업 大축제 'ComeUp 2019' 조직위 출범
HOME > Startup > >
한국 스타트업 大축제 'ComeUp 2019' 조직위 출범
2019.05.08 14:52 by 이창희

중소벤처기업부는 8일 서울 여의도 르호봇 비즈니스센터에서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ComeUp 2019'의 준비를 위한 조직 위원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ComeUp 2019' 행사는 오는 11월 25일부터 30일까지 6일간 부산 벡스코(BEXCO)의 한-아세안 정상회의 부대행사와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세계 각국에 한국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알리고 투자 유치, 파트너쉽 체결 등 글로벌 진출 교두보를 마련하는 글로벌 스타트업 행사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 중소벤처기업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중기부는 이번 행사를 통해 해외 벤처 투자자(VC)를 만날 기회가 부족했던 국내 유망 스타트업의 홍보 기회를 제공하고 해외 VC와 국내외 스타트업 관계자 간의 네트워크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민간의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행사를 기획하는 등 정부 주도의 의사 결정 구조를 최소화하고 민간의 자율성을 극대화하는 방식으로 조직을 운영할 계획이다.

중기부는 이번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스타트업 민간 전문가를 중심으로 조직위원회를 구성했다. 조직 위원회는 총 16명으로, 김봉진 우아한형제들 대표와 석종훈 중소벤처기업부 창업벤처혁신 실장이 공동위원장을 맡고 민간 전문가 14명이 조직위원으로 참여한다.

조직위원회는 다양한 스타트업 관련 프로그램을 도입해 스타트업의 수요를 반영하고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활동을 맡는다.

박영선 중기부 장관은 이날 출범식에서 조직위원 16명에게 위촉장을 수여하고 한국의 'ComeUp 2019' 행사가 핀란드의 'SLUSH', 미국의 'CES'와 같은 세계적인 행사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열정과 노력을 다해 달라고 주문했다.

공동위원장으로 위촉된 김봉진 대표는 “민간과 정부가 협력해 글로벌 스타트업을 위한 상생 프로젝트를 멋지게 만든다면 한국은 명실상부한 스타트업의 중심지 글로벌 스타트업을 이끌어 가는 핵심 국가로 발돋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고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스타트업과 VC, 그 사이를 잇는 U-CONNECT를 들여다보다.
    스타트업과 VC, 그 사이를 잇는 U-CONNECT를 들여다보다.

    신용보증기금이 출범한 U-CONNECT 데모데이 현장이 궁금하다면.

  • 대세는 스타트업, 발 벗고 나서는 지자체
    대세는 스타트업, 발 벗고 나서는 지자체

    서울시와 부산시가 먼저 나섰다.

  • 공유오피스 가라지(GARAGE), 미니창고 다락과 업무 협약 체결
    공유오피스 가라지(GARAGE), 미니창고 다락과 업무 협약 체결

    공유오피스도 서로를 공유하는 시대.

  • 공유 오피스 운영 무료 플랫폼 ‘가젯', 청구서 발송 자동화 기능 출시
    공유 오피스 운영 무료 플랫폼 ‘가젯', 청구서 발송 자동화 기능 출시

    공간만 사용하는 게 아니다, 진화하는 공유오피스.

  • 스타트업 하지 마라, 레드오션이 두렵다면
    스타트업 하지 마라, 레드오션이 두렵다면

    붉은 바다에도 물고기는 산다. 그걸 알아보는 혜안이 당신에게 필요하다.

  • 본투글로벌센터,‘2018 대한민국 글로벌 창업백서’발간
    본투글로벌센터,‘2018 대한민국 글로벌 창업백서’발간

    글로벌·국내 창업생태계의 모든 것이 궁금하다면.

  •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비더시드', 문재인 대통령 핀란드 순방 동행
    스타트업 엑셀러레이터 '비더시드', 문재인 대통령 핀란드 순방 동행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비더시드가 핀란드에 떴다!

  • 6억 거대시장 동남아가 뜬다
    6억 거대시장 동남아가 뜬다

    중국도 인도도 아니다. 이제는 동남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