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유 오피스 운영 무료 플랫폼 ‘가젯', 청구서 발송 자동화 기능 출시
HOME > Startup > >
공유 오피스 운영 무료 플랫폼 ‘가젯', 청구서 발송 자동화 기능 출시
2019.06.21 14:05 by 이창희

공유 공간 운영사가 손쉽게 공유 오피스, 쉐어하우스, 비즈니스 센터 등을 운영할 수 있게 돕는 무료 플랫폼, 가젯(GAdjet)이 공유 오피스 운영 자동화를 위한 기능을 지난 20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를 통해 청구서, 계약 연장 의사 확인 등을 메일로 자동 발송할 수 있다.
 
가젯에 등록한 운영사가 청구서를 자동으로 발송하기 위해서는 입주사의 계약 기간을 입력하고 이용료 결제일을 선택하기만 하면 된다. 가젯은 운영사가 입력한 계약 기간과 이용료 결제일을 파악, 운영사가 선택한 날짜에 청구서가 자동으로 발송되는 방식이라고 설명했다. 청구서가 자동으로 발송되면 운영사는 청구서 발송 일자를 가젯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사진: 가젯)
(사진: 가젯)

가젯 측은 “공유 오피스에 입주한 입주사들의 상이한 계약 기간으로 인해 청구서 발송에 번거로움이 있었다”며 “청구서가 가젯을 통해 자동으로 발송되면 운영사의 단순 반복적인 수고가 많이 줄어들 것”이라고 강조했다.
 
자동화 시스템으로 운영사는 입주사의 계약 연장, 종료 의사 역시 가젯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운영사가 입력한 입주사의 계약 기간을 바탕으로 짧게는 하루 전까지 계약 의사 확인일을 지정할 수 있다. 지정된 계약 의사 확인일에 가젯은 자동으로 메일을 발송하고, 입주사는 계약에 대한 의사를 표명할 수 있다. 가젯은 청구서 메일 자동 발송을 시작으로 공유 오피스 운영 자동화 기능을 하나씩 추가해 나갈 예정이다. 
 
가젯에 도입된 통계 대시보드를 통해 운영사, 지점별 현황을 한층 더 자세하게 볼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운영사는 통계 대시보드에서 드러나는 데이터로 공유 공간 현황을 빠르게 파악할 수 있고, 과거 데이터를 활용해 마케팅에 사용할 수 있다. 앞서 설명한 가젯의 모든 기능은 플랫폼 내부에 있는 세분화된 튜토리얼 기능으로 쉽게 활용이 가능하다. 
 
가젯이 앞으로 나아가고자 하는 길은 중소 규모의 공유 오피스 통합 솔루션 제공이다. 가젯 측은 “운영사가 각자의 공유 공간을 가젯을 활용, 추가 비용 없이 모두 관리할 수 있게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가젯을 통해 전사적인 공간 운영이 가능하게 된 운영사는 고객을 위한 서비스 기획 등 다른 역량 강화에 집중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현재 가젯은 운영 자동화 기능과 더불어 마케팅의 자료로 활용 가능한 통계와 채팅 기능 등을 빠른 시일내에 출시할 예정이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고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요동치는 배달 앱 시장, 살아남기 위한 몸부림
    요동치는 배달 앱 시장, 살아남기 위한 몸부림

    규모 3조원의 시장. 승리자는 누가 될 것인가.

  • ‘플랫폼은 지겹고, 한국은 좁다’, 2019 글로벌 스타트업 스쿨 현장
    ‘플랫폼은 지겹고, 한국은 좁다’, 2019 글로벌 스타트업 스쿨 현장

    한국무역협회의 글로벌 스타트업 양성 프로그램, ‘2019 글로벌 스타트업 스쿨’ 성황리에 막을 올리다.

  • 한세대가 수시모집 1차에서 7배수를 뽑는 이유
    한세대가 수시모집 1차에서 7배수를 뽑는 이유

    더 공정하고 합리적인 신입생 선발 방법을 고민하다.

  • 20개국 200개 스타트업 한 자리에…‘스타트업 서울 2019’
    20개국 200개 스타트업 한 자리에…‘스타트업 서울 2019’

    서울에서 열리는 글로벌 스타트업 이벤트. 외국으로 나갈 여유가 없다면, 놓칠 수 없는 기회다.

  • ‘글로벌 강소대학’ 급부상하는 한세대… 2020년도 수시모집 어떻게?
    ‘글로벌 강소대학’ 급부상하는 한세대… 2020년도 수시모집 어떻게?

    ‘취업’과 ‘외국어’를 무기로 내세운 한세대의 수시 전략을 알아보자.

  • “신념을 가진 자, 솔루션을 얻으리라”
    “신념을 가진 자, 솔루션을 얻으리라”

    제 8회 정주영창업경진대회에서 만난 ‘신념 만땅’ 창업자 3선

  • 배민vs요기요vs쿠팡이츠…시작된 ‘배달 앱 삼국지’ 빅뱅
    배민vs요기요vs쿠팡이츠…시작된 ‘배달 앱 삼국지’ 빅뱅

    3조원 규모의 배달 앱 시장, 3파전의 최종 승자는 누가 될까.

  • 초고령화 시대, ‘건강’에 관심 갖는 스타트업
    초고령화 시대, ‘건강’에 관심 갖는 스타트업

    '오래' 보다 '건강하게' 사는 것이 먼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