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농특산물ㆍ재래시장 상품 사고 아파트 관리비 차감 받으세요”
‘알뜰TV’ 케이포스트-‘줌마슬라이드’ 모비틀 파트너십 체결
“지역 농특산물ㆍ재래시장 상품 사고 아파트 관리비 차감 받으세요”
2019.06.26 15:58 by 유선이
사진=케이포스트
사진=케이포스트

 

여성창업 벤처기업 케이포스트와 모비틀은 협약식을 갖고, 지역 생산자 직거래 방식의 상품 기획과 판매,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도시 소비자가 ‘알뜰TV’ 플랫폼을 통해 지역 농촌 생산자의 상품이나 주변 전통시장 점포의 상품을 구매할 경우, 자신이 살고 있는 아파트의 관리비를 ‘줌마슬라이드’의 포인트로 차감받는 방식이다.

'알뜰TV'는 케이포스트가 기획하고 운영하고 있는 영상 기반 커머스 플랫폼으로, 이미지 상품 정보에 영상 기획과 공유 기능을 더한 다채널 플랫폼이다. 상품 기획 단계에서부터 1인미디어, 스토리텔링, TV홈쇼핑 등 다양한 미디어 연출 기법을 활용한 영상을 제작한다.

이와함께 모비틀의 플랫폼 '줌마슬라이드'는 배달과 쇼핑, 아파트 관리비 포인트 시스템을 결합한 핀테크 기반 O2O 솔루션이다. 사용자의 주변 상권과 쇼핑 카테고리에서 발생한 상품 구매에 따라 포인트가 적립되고, 이를 사용자가 아파트 관리비 차감 형태로 활용할 수 있다.

이번 파트너십에 따라 두 회사는 상호 보유한 플랫폼(알뜰TV, 줌마슬라이드)을 통해 지역 농,특산물 및 중소기업 우수상품을 전 국민의 약 70%가 거주하는 아파트와 연계할 수 있게 됐다.

두 회사는 상품의 착한 가격이라는 기본 혜택에 더해 아파트 관리비 포인트 차감과 일반 주택 거주민을 위한 포인트 출금 시스템을 동시에 구성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이번 파트너십에는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직접적 혜택을 줄 수 있는 방안이 포함됐다. 소비자들이 인근 전통시장 상품을 방문하거나 배송 구매하게 되면 상품 구매액의 일정률이 적립된다. 우리동네 전통시장 활성화와 구매력 유지가 동시에 가능해 지속적인 모객 효과가 예상된다.

이는 현재 대부분 지방자치단체가 진행 중인 경관 개선, 오프라인 행사 개최 등 전통시장 인프라 개선사업에서 한 발 더 나아간 것으로, 케이포스트와 모비틀은 앞으로 생산자 직거래 유통과 전통시장의 스마트화 사업을 전개한다는 방침이라고 전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300억 투자받은 공유오피스, 40호점을 바라보다
    300억 투자받은 공유오피스, 40호점을 바라보다

    최근 '위워크'의 파산으로 공유오피스 업계의 걱정은 높아지고 기대감은 떨어졌다. 하지만 희망이 완전히 사라진 것은 아니다. 어려운 환경에서도 지난해와 올해 연달아 수백억원의 투자를...

  •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정부의 인위적인 유니콘 육성, 과연 올바른 방향일까.

  •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팁스 인프라의 비수도권 지역으로의 확산이 기대.

  •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중국 광군제를 '찢은' 라인프렌즈.

  •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인구 1000만 도시 서울의 역량을 결집시켜 콘텐츠와 문화를 만드는 새로운 브랜드가 탄생했다. 서울의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에서 ‘머리로 ...

  •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재판 결과에 타다를 비롯한 차량 공유서비스 업체들의 운명이 달렸다.

  •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기업은 이윤추구와 가치창출 사이에서 무엇에 초점을 맞춰야 하는가.

  •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이라는 전장, 최종병기는 ‘전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