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영리단체 굿피플, ‘너나들이 프로젝트’…소외계층에게 문화예술 활동 기회 제공
비영리단체 굿피플, ‘너나들이 프로젝트’…소외계층에게 문화예술 활동 기회 제공
2019.09.02 17:47 by 홍기준

비영리단체 굿피플은 문화예술 활동의 소외계층인 시각장애인들에게 ‘사진’이라는 매개체로 지속적인 문화예술 활동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젝트 ‘너나들이 프로젝트’를 진행한다.

시각장애인뿐 아니라 일반인들도 함께 참여해 촬영기술과 카메라 및 렌즈에 대해 배우고, 사진전을 준비하며 차별과 편견의 벽을 허물어 간다. 이 프로젝트는 2019년 서울특별시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 사업에 선정되었다.

지난 31일(토) 너나들이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5명의 시각장애인과 3명의 비장애인, 굿피플 직원들이 참여해 ‘어둠 속의 대화’라는 전시회를 관람했다.

어둠속의 대화(Dialogue In the Dark)는 1988년 독일에서 시작된 이후 30년간 유럽, 아시아, 미국 등 전 세계의 약 160개 지역에서 1,000만 명 이상이 경험한 국제적인 전시 프로젝트이다. 전시의 모든 과정은 완전한 암흑 속 공간에서 100분 간 전문 로드 마스터의 인솔하에 이루어지고 이를 통해 타인에 대한 배려와 더불어 사는 세상을 이해하고, 서로에 대한 믿음을 경험하게 된다.

전시회를 함께 관람한 굿피플 경욱현 부회장은 “사회의 많은 시스템이 시각장애인과 저시력장애인을 배려하고 있지 않다는 점을 깨달았다. 이번 전시회 참여는 시각장애인이 보는 세상에 대해 공감할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다”라며 소감을 전했다.

너나들이 프로젝트 사진 교육이 끝나면 굿피플은 그간의 작품을 선보이는 사진전을 10월 중에 개최할 예정이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창업가의 정계진출, 기대감과 회의론 사이
    창업가의 정계진출, 기대감과 회의론 사이

    4월 총선을 앞두고 정치권의 창업가 영입이 이어지고 있다. 스타트업 생태계의 표심을 얻는 동시에 새 분야의 인물 수혈을 통해 이미지 쇄신을 꾀하는 정당의 노림수다. 창업가 출신들이...

  • ‘우한 폐렴’ 예측, WHO·CDC보다 빨랐던 스타트업이 있다고?
    ‘우한 폐렴’ 예측, WHO·CDC보다 빨랐던 스타트업이 있다고?

    바이러스의 존재를 최초 감지하고 경고를 보낸 캐나다의 인공지능(AI) 스타트업 ‘블루닷(BlueDot)'

  • AI 산업 육성·연구 시설 2022년 양재에 개관
    AI 산업 육성·연구 시설 2022년 양재에 개관

    5098.7㎡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7층의 연면적 1만220㎡ 규모, 410명 이상 입주.

  • 패션화 뜨는 부산, ‘신발 스타트업’ 육성
    패션화 뜨는 부산, ‘신발 스타트업’ 육성

    신발 산업 수요에 적극 대응, 청년 일자리 창출이 주요 목적.

  •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미래 서울이 글로벌 스타트업 요람이 될 수 있을까.

  •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우수인력 육성과 벤처 생태계 정책 개발에 주력키로.

  •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지분 60% 인수, 독립 자회사 형태로 운영.

  • 지긋지긋한 발표 공포증. “걱정 말아요, 그대”
    지긋지긋한 발표 공포증. “걱정 말아요, 그대”

    상당히 많은 이들은 무대를 두려워한다. 중요한 발표가 있다면 여기 주목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