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지미인, 싱가포르ㆍ말레이시아 왓슨스 입점...동남아 유통 채널 확대 나서
예지미인, 싱가포르ㆍ말레이시아 왓슨스 입점...동남아 유통 채널 확대 나서
2019.09.24 16:05 by 유선이
사진=웰크론헬스케어
사진=웰크론헬스케어

 

웰크론헬스케어의 여성용품 브랜드 ‘예지미인’이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지역의 왓슨스 입점과 함께 동남아시아를 중심으로 한 해외 유통 채널 확대에 나선다고 24일 밝혔다.

싱가포르에서는 지난 4월 입점을 시작으로 현재 100여 개의 왓슨스 매장에서 한방생리대 ‘윤슬’, 순면감촉 생리대 ‘포그니’와 ‘순슬림’, ‘좌훈쑥찜질패드’ 등이 판매되고 있으며, 말레이시아 지역은 24일을 기준으로 500여 개 왓슨스 매장에 예지미인 제품이 출시됐다.

싱가포르와 말레이시아 외에도 예지미인 제품은 베트남 빈그룹 빈마트와 같은 동남아시아를 비롯한 미국 아마존, 중국 알리바바 등 전 세계 14개국 온ㆍ오프라인 유통채널을 통해 판매되고 있다.

특히, 한약추출물이 아닌 한약을 직접 도포한 국내 최초의 한방생리대 ‘윤슬’과 속옷에 간편하게 붙여 좌훈 효과를 경험할 수 있는 ‘좌훈쑥찜질패드’ 등 예지미인의 한방 시그니처 제품들이 동남아시아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더불어 예지미인은 오프라인뿐 아니라 중국 ‘왕홍’을 통한 SNS 체험단, 제품 샘플링, 온라인 쇼핑몰 이벤트 등 국가별 특색에 맞는 온라인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젊고 트랜디한 해외 고객층에 대한 브랜드 인지도 상승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웰크론헬스케어 신정재 사장은 “토종 여성용품 브랜드 예지미인이 지난 4월 싱가포르 왓슨스 입점에 이어 이번 말레이시아 왓슨스 입점으로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영향력을 넓혀가고 있다”며 “앞으로 동남아시아뿐 아니라 신규 해외 유통처 발굴을 위해 국가별 특색에 맞는 마케팅 활동으로 전 세계 여성 고객들에게 예지미인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베이징·상하이는 옛말…이젠 ‘쑤저우’를 주목하라
    베이징·상하이는 옛말…이젠 ‘쑤저우’를 주목하라

    대도시라는 '이름값' 보단 임대료와 인건비의 '실리'가 중요하다.

  • ‘타다 논란’의 재구성으로 본 한국 모빌리티의 암울한 미래
    ‘타다 논란’의 재구성으로 본 한국 모빌리티의 암울한 미래

    타다와 택시 업계의 충돌. 우왕좌왕하는 정부의 무능. 어두워지는 한국 모빌리티 시장의 미래.

  • 스타트업 지원 수도권 편중 문제없나
    스타트업 지원 수도권 편중 문제없나

    사람도 돈도 ‘너도 나도 서울로’. 스타트업 58.4%, 지원사업 56.6%, 팁스 75.6%가 수도권에 집중.

  • 탄력 혹은 탄식…대기업과 손잡은 스타트업의 운명
    탄력 혹은 탄식…대기업과 손잡은 스타트업의 운명

    스타트업에게 대기업이란? 안전장치가 없다면 비즈니스의 근간이 흔들릴 수도 있다.

  • 다가오는 ‘주 52시간 근무제’, 스타트업은 얼마나 준비됐나
    다가오는 ‘주 52시간 근무제’, 스타트업은 얼마나 준비됐나

    20개월 후에는 주 52시간 근무제가 전면 시행된다. 스타트업은 어떻게 준비하고 있을까.

  • 60대 퇴역 군인, '가상현실' 통해 인생 2막 펼치다
    60대 퇴역 군인, '가상현실' 통해 인생 2막 펼치다

    "내 나이가 어때서, 스타트업하기 딱 좋은 나이지!"

  • 세계의 주목 받는 한국 AI 스타트업, 2300억에 EXIT!
    세계의 주목 받는 한국 AI 스타트업, 2300억에 EXIT!

    국내 AI 스타트업이 역대 최고액으로 EXIT, 韓 스타트업의 기술력이 대내외적으로 증명됐다.

  • 수도권 집중에 맞선 ‘지방의 반란’ 시작되나
    수도권 집중에 맞선 ‘지방의 반란’ 시작되나

    수도권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 ‘자력갱생’을 외치는 지방의 반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