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전문점 창업 성공이요?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로 해답 얻었습니다”
“떡볶이전문점 창업 성공이요?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로 해답 얻었습니다”
2019.10.11 17:28 by 김미정

‘웃음’은 언제나 행복한 바이러스를 전파하고 주변 사람들까지 기쁨을 맛보게 해주는 소중한 표현이다. 모두가 어렵다고 하는 요즘, 성공에 대한 확신과 기대감을 통해 날마다 웃음으로서 고객을 응대하고 또 그 고객들도 함께 웃을 수 있는 행복을 전파하고 있는 떡볶이 전문점이 있다.

바로 성공적인 떡볶이전문점 창업의 해답을 찾아가며 가맹점주부터 전 직원, 고객들에 이르기까지 모두가 함박웃음을 짓고 있는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화곡점이다.

이곳은 본사의 전폭적인 지원과 매장 자체적인 노력을 통해 불경기에도 성공에 대한 확신 속에 늘 행복이 가득한 매장으로 불린다. 본지는 매장을 직접 찾아 김영하 가맹점주와의 인터뷰를 실시했다.

“저희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화곡점은 전 직원(구성원)이 수준급의 조리 노하우를 보유한 맛에 특화된 매장입니다. 직접 매장을 방문해 주셔서 맛을 보시면 그 이유를 아실 겁니다” 

김영하 가맹점주는 매장에 대한 소개를 이렇게 전했다. 외식 브랜드 매장에 있어 맛의 중요도는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데, 그만큼 맛에 있어서 자신 있다는 방증으로 해석된다. 이런 자신감을 바탕으로 외식 창업을 준비할 때 확신을 준 브랜드가 바로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다.

“처음 지인의 추천을 통해 브랜드를 접하게 됐는데, 직접 각 매장을 돌며 맛을 보고 여러 가지 상황을 체크해봤어요. 그렇게 사전 조사를 해보니 모든 면에서 메이저급 브랜드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었습니다. 이 정도면 창업을 해보 무방한 브랜드라고 생각하게 됐습니다”

가맹점주가 직접 맛과 여러 강점을 확인한 후 오픈하게 된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화곡점은 본사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아래 더욱 공고한 운영이 가능해졌다.

“사실 본사 측에 고마운 부분은 한 두가지가 아닙니다. 개인적으로 타 외식 업종에 종사했던 경력은 많지만 떡볶이전문점 운영이 처음인데, 본사에서는 매장 오픈 단계에서부터 운영하고 있는 현재까지 운영 방법이나 고객확보 노하우 등을 자세히 알려주셨죠. 그 중 저희 매장만의 특색 이라고도 할 수 있는 이벤트 운영과 관련해 많은 도움을 받았습니다. 사례를 하나 말씀드리면, 오픈 초기 ‘떡볶이 무료 제공 이벤트’에 대한 진행방법이나 노하우 등을 본사에서 전파해주셨는데, 반응이 아주 좋았어요. 매장 주변에 학군이 발달해 있고 어린 학생들이 주 고객층이다 보니 SNS 등을 통해 긍정적인 반응이 퍼졌고 실제 매출 상승으로 이어졌습니다.

대부분 프랜차이즈 브랜드들의 경우 오픈 초기에만 매장에 대한 지원을 하는 경우가 다반사인데,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는 달랐다.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현재까지도 끊임 없는 소통과 성공 방향 제시를 통해 매장의 활성화를 도왔던 것이다. 그리고 그 과정에서 김영하 가맹점주 및 전 직원의 노력이 더해져 시너지 효과는 더욱 커질 수 밖에 없었다.

“앞서 본사 측의 이벤트 진행 노하우 부분을 말씀 드렸는데, 저희는 초반에 잠시 주춤했던 매출실적을 만회하고자 이런 이벤트에 더욱 집중하면서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주 고객층이 학생들이다 보니 가격에 부담을 느낄 수 도 있겠다 싶어 얼마 이상의 메뉴를 주문하면 음료를 무료로 제공하거나 하나라도 더 챙겨주려고 했었죠. 그 결과 월 1,000만 원의 매출을 달성한 적도 있고 지금도 그에 준하는 매출 실적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여기서 한 가지 덧붙여 말씀을 드리자면, 계속해서 이벤트와 고객 서비스 부분을 말씀드리는데, 매장 오픈 초기부터 쌓아온 이런 노력들이 노하우로 이어지면서 타 지역 브랜드 매장 혹은 타 브랜드의 매장보다 확실히 우위에 둘 수 있는 점도 바로 이런 고객 감동 서비스에 있다고 생각합니다”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화곡점이 늘 웃음만 가득한 매장이 될 수 밖에 없었던 이유는 결국 본사와 매장이 유기적인 협력을 바탕으로 효과적인 성공을 도모했기에 가능했던 것이다. 그래서일까? 김영하 가맹점주는 자신과 같이 ‘불여시’ 브랜드를 통해 더 많이 웃을 수 있는 매장이 늘어나기를 희망했다.

“저희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브랜드는 떡볶이 아이템 가운데 경쟁력으로 따지면 상위권에 속한다고 생각해요. 본사가 가진 무한한 잠재력, 서비스 및 이벤트에 최적화된 고객 응대 시스템 등이 어려운 시기, 성공의 방향을 제시해주고 있는 이유입니다. 여기에 저의 운영 경험까지 보태면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운영, 한번 해 볼만 한 아이템이니까 관심 있으신 분들은 구체적인 창업 상담을 받아보시기 바랍니다”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화곡점 김영하 가맹점주는 끝으로, “현재 우장산 지역에 ‘불여시’ 브랜드로 매장을 하나 더 준비하고 있습니다. 제 스스로 브랜드 운영에 만족감을 느끼고 있는 만큼 앞으로 이렇게 더 많은 매장 확장을 꿈꿉니다. 그리고 한 가지 더 덧붙이자면, 현재 운영 중인 이 곳 화곡동에서 떡볶이 하면 ‘불타는여고24시떡볶이’ 브랜드가 떠오를 수 있도록 앞으로 더 노력할 계획입니다”

필자소개
김미정

자신에게 가장 객관적인 사람이 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베이징·상하이는 옛말…이젠 ‘쑤저우’를 주목하라
    베이징·상하이는 옛말…이젠 ‘쑤저우’를 주목하라

    대도시라는 '이름값' 보단 임대료와 인건비의 '실리'가 중요하다.

  • ‘타다 논란’의 재구성으로 본 한국 모빌리티의 암울한 미래
    ‘타다 논란’의 재구성으로 본 한국 모빌리티의 암울한 미래

    타다와 택시 업계의 충돌. 우왕좌왕하는 정부의 무능. 어두워지는 한국 모빌리티 시장의 미래.

  • 스타트업 지원 수도권 편중 문제없나
    스타트업 지원 수도권 편중 문제없나

    사람도 돈도 ‘너도 나도 서울로’. 스타트업 58.4%, 지원사업 56.6%, 팁스 75.6%가 수도권에 집중.

  • 탄력 혹은 탄식…대기업과 손잡은 스타트업의 운명
    탄력 혹은 탄식…대기업과 손잡은 스타트업의 운명

    스타트업에게 대기업이란? 안전장치가 없다면 비즈니스의 근간이 흔들릴 수도 있다.

  • 다가오는 ‘주 52시간 근무제’, 스타트업은 얼마나 준비됐나
    다가오는 ‘주 52시간 근무제’, 스타트업은 얼마나 준비됐나

    20개월 후에는 주 52시간 근무제가 전면 시행된다. 스타트업은 어떻게 준비하고 있을까.

  • 60대 퇴역 군인, '가상현실' 통해 인생 2막 펼치다
    60대 퇴역 군인, '가상현실' 통해 인생 2막 펼치다

    "내 나이가 어때서, 스타트업하기 딱 좋은 나이지!"

  • 세계의 주목 받는 한국 AI 스타트업, 2300억에 EXIT!
    세계의 주목 받는 한국 AI 스타트업, 2300억에 EXIT!

    국내 AI 스타트업이 역대 최고액으로 EXIT, 韓 스타트업의 기술력이 대내외적으로 증명됐다.

  • 수도권 집중에 맞선 ‘지방의 반란’ 시작되나
    수도권 집중에 맞선 ‘지방의 반란’ 시작되나

    수도권 중심의 스타트업 생태계. ‘자력갱생’을 외치는 지방의 반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