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금융권 최초 그룹 차원의 '신한 해커톤' 대회 개최
신한금융, 금융권 최초 그룹 차원의 '신한 해커톤' 대회 개최
2019.10.21 20:05 by 유선이
사진=신한금융그룹
사진=신한금융그룹

 

신한금융그룹은 21일 국내 금융권 최초로 그룹 차원의 '신한 해커톤' 대회를 오는 11월 22일부터 24일까지 3일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해커톤(Hackathon)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다양한 분야의 사람들이 팀을 이루어 마라톤처럼 일정한 시간과 장소에서 프로그램을 개발하는 행사를 말한다.

'신한 해커톤' 참가자들은 3일 동안 핀테크 서비스를 주제로 신한은행, 신한카드, 신한금융투자, 신한생명의 130여 개 API와 외부 API를 활용해 다양한 서비스 개발을 진행하게 된다.

대회 마지막 날 발표와 심사를 통해 13팀에게 총상금 3천4백만원이 수여되며, 대상 1팀에게는 1천만원이 주어진다. 이 외에도 최우수상 2팀에게는 각 5백만원, 우수상 4팀 각 2백만원, 장려상 6팀에게 각 1백만원을 시상할 예정이다.

또 입상팀 전원에게는 신한은행을 비롯한 주요 계열사 '대졸 신입 공채', 신한은행의 창업 지원 프로그램인 ‘두드림 스페이스’ 및 국내 대표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신한 퓨처스랩’ 지원 시 서류심사 면제의 특전이 제공된다.

접수기간은 11월 13일까지이며, ‘신한 해커톤’ 전용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대학(원)생, 취업준비생, 예비창업자, 일반기업 직원 등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신한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해커톤 대회를 통해 혁신적이고 경쟁력 있는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함은 물론, 미래 기술을 선도할 수 있는 우수인재와 파트너사 Pool을 확보하고자 한다”며 “신한 해커톤을 매년 지속 개최해 최고의 상금과 최고의 개발자 경험을 제공하는 국내 대표 해커톤 대회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대한민국 수도 서울이 스타트업의 중심지로 거듭나기 위해 꿈틀대는 모습이다. 서울시는 스타트업 생태계에서 예산과 정책 지원을 넘어 주도적이고 선도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미래 서...

  •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우수인력 육성과 벤처 생태계 정책 개발에 주력키로.

  •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지분 60% 인수, 독립 자회사 형태로 운영.

  • 지긋지긋한 발표 공포증. “걱정 말아요, 그대”
    지긋지긋한 발표 공포증. “걱정 말아요, 그대”

    상당히 많은 이들은 무대를 두려워한다. 중요한 발표가 있다면 여기 주목해보자. 

  • ‘안전함을 위한 완전함을 기치로’ 재난·재해 막는 스타트업들
    ‘안전함을 위한 완전함을 기치로’ 재난·재해 막는 스타트업들

    우리 시대의 안전지키미를 자처한 스타트업들을 소개합니다.

  • ‘뿔난’ 벤처협회·코스포 “인터넷 규제 논의 전면 재검토해야”
    ‘뿔난’ 벤처협회·코스포 “인터넷 규제 논의 전면 재검토해야”

    "소수 행위 근절하려다 대다수 선량한 이용자 권리 침해"

  •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CVC’, 그리고 과도한 망 비용. 창업가들의 발목을 잡는 크고 작은 규제들.

  •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아이폰·아이패드·애플워치에 AI 칩이 탑재될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