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솔 요리학원, 고등학교 위탁교육 요리 분야 수강생 사전 모집
한솔 요리학원, 고등학교 위탁교육 요리 분야 수강생 사전 모집
2019.10.30 11:03 by 홍기준
(사진 = 한솔 요리학원 홈페이지 참조 / 사진제공 = 한솔요리학원)

2019학년도 고등학교 위탁교육 요리분야에서 서울지역 최다 20개 과정을 승인 받고, 270명이 넘는 고교위탁 수강생을 교육하고 있는 국내 최대규모의 한솔 요리학원이 오는 11월부터 2020학년도 고교위탁 수강생을 사전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번 한솔 요리학원의 고교위탁과정은 ‘호텔 요리 및 제과제빵, 바리스타 자격증’ 취득은 물론 ‘현장 실무 교육’과 서울 8개 지점에서 800평에 이르는 요리 교육 시설을 갖추고 있어, ‘셰프’ 를 꿈꾸는 학생들의 관심이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일반계 고교 위탁과정’ 이란 진로 변경에 따라 취업을 희망하는 현재 일반고등학교 2학년 학생들에게 고등학생 신분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전문 교육을 습득할 수 있도록 하는 특화된 교육훈련이다. 취업을 우선적으로 고려하지만, 교육 수료 후 호텔경영학과, 외식조리학과 등 관련전공으로 대학 진학은 자유롭게 가능하다.

한솔 요리학원 고교위탁과정에서는 호텔조리〮외식조리〮한식 및 양식조리〮바리스타〮제과제빵 등 다양한 요리 분야의 교육 과정을 운영할 계획이다. 한솔 요리학원 진로연구소 이승혁 소장은 ‘서울과 부산 9개 요리학원에서 셰프의 꿈을 가진 고2학생의 고민을 전문가의 진학상담 및 무료실습체험 등 수강 상담이 아닌 ‘리얼 멘토링’을 제공해 함께 진로를 고민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고교위탁과정은 현재 일반고 재학중인 2학년 학생이라면 누구나 지원가능하며, 교육비, 교재비, 식재료비 등을 포함한 일체의 비용이 100% 전액 지원되어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월 최대 31만 6,000원의 교육 지원금도 받을 수 있어 ‘셰프’ 를 꿈꾸는 학생들이 다양한 혜택을 받으며 조리 실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혹시 취업이나 본인의 적성에 맞는 진로를 정하여 관련 교육을 전문적으로 받고 싶지만, 비용이 걱정이라면 수강료 전액 국비지원과 교육 장려금까지 지원되는 고교위탁과정을 눈여겨볼 만 하다.

 

(사진 = 한솔 요리학원 홈페이지 참조 / 사진제공 = 한솔요리학원)
(사진 = 한솔 요리학원 홈페이지 참조 / 사진제공 = 한솔요리학원)

현재 한솔 요리학원 종로3가점에서 고교위탁교육을 받고 있는 김진모 학생은 ‘요리를 집중적으로 하고 싶어 고교위탁을 지원하게 되었고, 현재 한식조리기능사, 양식조리기능사 등 자격증 4개를 취득하고 호텔취업과 대학진학을 두고 선생님과 고민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후배들을 응원하기 위해 방문한 남윤 씨는 ‘작년 강동점에서 고교위탁을 받으며, 다양한 요리 대회에 참가해 수상실적을 쌓으며 본인만의 포트폴리오를 쌓아 현재 한화호텔에 취업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한솔 요리학원은 차별화된 `한솔취업지원센터`를 통해 취업 지원 시 `자소서 코칭부터 동행면접` 등 실질적인 취업 지원을 할 예정이다. 실제로 CJ푸드빌, 탐앤탐스, 농협목우촌 등 대형 외식업체와 `채용연계 MOU`를 맺은 것은 물론, 구인 희망 기업체 700개 이상을 보유하고 있어 매년 높은 취업률을 기록하고 있다.

한편, 한솔 요리학원은 고교위탁 과정에 대한 정보가 부족해 신청을 어려워하는 학생들을 위해 무료체험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11월 한달 내내 강남점, 강동점, 노원점, 영등포점, 종로3가점, 종로점에서는 새우감바스, 치킨커틀렛, 투움바파스타 등 다양한 요리도 체험하고 고교위탁에 대한 궁금증도 풀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됐다.

현재 2020학년도 고교위탁과정 ‘요리 분야’ 교육 상담신청 및 안내는 한솔 요리학원 각 지점(강남, 종로, 노원 등 8개 요리학원 직영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신종 코로나에 대응하는 스타트업들의 자세
    신종 코로나에 대응하는 스타트업들의 자세

    중국발(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전 세계로 확산되고 있다. 국내에서도 벌써 4번째 확진자가 나오면서 공포감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정부는 물론이고 민간 영역의 움직임이 시작된...

  • 창업가의 정계진출, 기대감과 회의론 사이
    창업가의 정계진출, 기대감과 회의론 사이

    업계 발전과 규제 개혁 vs 힘 없는 초선의 한계

  • ‘우한 폐렴’ 예측, WHO·CDC보다 빨랐던 스타트업이 있다고?
    ‘우한 폐렴’ 예측, WHO·CDC보다 빨랐던 스타트업이 있다고?

    바이러스의 존재를 최초 감지하고 경고를 보낸 캐나다의 인공지능(AI) 스타트업 ‘블루닷(BlueDot)'

  • AI 산업 육성·연구 시설 2022년 양재에 개관
    AI 산업 육성·연구 시설 2022년 양재에 개관

    5098.7㎡ 부지에 지하 1층, 지상 7층의 연면적 1만220㎡ 규모, 410명 이상 입주.

  • 패션화 뜨는 부산, ‘신발 스타트업’ 육성
    패션화 뜨는 부산, ‘신발 스타트업’ 육성

    신발 산업 수요에 적극 대응, 청년 일자리 창출이 주요 목적.

  •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스타트업은 서울로, 서울은 스타트업으로

    미래 서울이 글로벌 스타트업 요람이 될 수 있을까.

  •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벤처협회-한화생명, ‘스타트업 육성’ 손 맞잡다

    우수인력 육성과 벤처 생태계 정책 개발에 주력키로.

  •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안랩, AI 보안 스타트업 제이슨 인수

    지분 60% 인수, 독립 자회사 형태로 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