푸드테크 스타트업 ‘외식인’, 숙명여자대학교와 MOU 체결
푸드테크 스타트업 ‘외식인’, 숙명여자대학교와 MOU 체결
2019.11.19 23:20 by 임한희
(사진=외식인)
(사진=외식인)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품질 관리 서비스 전문 기업 ‘외식인’(대표 조강훈)이 숙명여자대학교 문화관광학부 르꼬르동블루 외식경영전공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외식인과 숙명여자대학교간의 상호 협력을 통해 3WAY(관리자, 내부종사원, 고객) 서비스 품질 평가를 위한 체크리스트 및 통합 지표 개발, QSC체크리스트(품질, 서비스, 위생 점검)를 활용한 서비스 품질 향상 및 경영 성과의 상관관계를 증명하는 연구들을 함께 진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양 기관은 연구에 필요한 정보와 인적교류, 양자간 주관하는 주요 사업 및 연구 영역을 함께 공유하며 협력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또한 외식전문인 양성 교육, 주요 행사 지원 및 홍보, 공동 관심 분야 협력 추진도 함께 진행해 나갈 계획이다.
 
외식인은 업무협약을 바탕으로 이뤄지는 연구들이 추후 고객 만족도를 높일 수 있는 서비스와 외식업체의 일관성 있는 서비스 품질 유지를 위한 지침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외식인 관계자는 “이번 숙명여자대학교와의 업무협약은 양 기관의 협력을 바탕으로 프랜차이즈 산업의 발전을 위한 서비스 품질 평가 지표를 개발하고 이를 알리고자 진행된 사업이다”며 “앞으로 프랜차이즈 산업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시스템 개발을 위해 지속적으로 연구하고 다른 기관과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한편 ‘외식인’은 지난 2017년에 설립된 외식 스타트업 기업으로 가맹점이 효율적으로 서비스 품질 관리를 할 수 있는 ‘프랜차이즈 품질관리 시스템(FQMS)’을 개발, 다양한 프랜차이즈 기업에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한 프랜차이즈 본사 및 가맹점 구성원들을 위한 교육과정을 체계적으로 안내하는 사업도 진행 중이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중국 광군제를 '찢은' 라인프렌즈.

  •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인구 1000만 도시 서울의 역량을 결집시켜 콘텐츠와 문화를 만드는 새로운 브랜드가 탄생했다. 서울의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에서 ‘머리로 ...

  •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재판 결과에 타다를 비롯한 차량 공유서비스 업체들의 운명이 달렸다.

  •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기업은 이윤추구와 가치창출 사이에서 무엇에 초점을 맞춰야 하는가.

  •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이라는 전장, 최종병기는 ‘전문성’

  •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페이스 조절 들어간 中공산당 "정부 힘 빼고 창업자 자율성 높인다"

    반드시 알아둬야 할 중국의 新창업 정책을 소개한다.

  • 마켓온오프가 출시한 슈퍼덮밥소스 4종, 크라우드 펀딩 통해 저력 과시
    마켓온오프가 출시한 슈퍼덮밥소스 4종, 크라우드 펀딩 통해 저력 과시

    간편식인듯, 간편식 아닌, 간편식 같은 덮밥소스 출현!

  • 흔한 스타트업 뉴비들의 패기
    흔한 스타트업 뉴비들의 패기

    3년 차 스타트업의 짠내나는 일기, 그 첫번째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