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약품, 2020회기 시무식 개최...“R&D 부문 지속적 투자 및 신제품 개발 강조”
현대약품, 2020회기 시무식 개최...“R&D 부문 지속적 투자 및 신제품 개발 강조”
2019.12.03 20:44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현대약품은 지난 2일, 홍익대학교 국제연수원에서 2020회기 시무식을 개최하며, R&D 부문에서 미래 성장동력 확보를 위한 투자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것을 선포했다.
 
이 날 진행된 시무식에서 김영학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유독 어려운 상황 속에서 목표 달성을 위해 노력해 준 임직원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임직원들의 노고를 먼저 치하했다.

(사진=현대약품)
(사진=현대약품)

이어 2020회기 경영목표를 ‘정면돌파! 1500억’으로 설정하고, 생산성 향상을 통한 매출 1500억원 돌파를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특히 “신약 및 개량신약의 글로벌 임상 진행과 이익에 기여하는 신제품 확보”를 위해 진행되고 있는 글로벌 임상의 차질 없는 진행, 이익에 기여할 수 있는 신제품의 지속적인 개발을 강조했다.
 
이 밖에도 김 대표는 인재육성과 고객만족 1등 기업 실현, 사전 품질관리 시스템 정착 및 고객에게 감동 주는 기업문화 구축 등을 당부했다.
 
한편, 이날 시무식에서는 19회기 한해동안 탁월한 업무 성과를 낸 우수직원을 본부별로 선정, 총 18명에게 시상하는 자리가 이루어졌으며, 시무식 후에는 임혜연 고문변호사를 초청해 ‘제약업계와 컴플라이언스’에 대한 주제로 임직원들에게 공정거래자율준수 프로그램(CP) 교육을 실시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300억 투자받은 공유오피스, 40호점을 바라보다
    300억 투자받은 공유오피스, 40호점을 바라보다

    최근 '위워크'의 파산으로 공유오피스 업계의 걱정은 높아지고 기대감은 떨어졌다. 하지만 희망이 완전히 사라진 것은 아니다. 어려운 환경에서도 지난해와 올해 연달아 수백억원의 투자를...

  •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자연산 아닌 ‘양식 유니콘’, 가능할까

    정부의 인위적인 유니콘 육성, 과연 올바른 방향일까.

  •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지방 첫 ‘팁스타운’, 대전에 들어선다

    팁스 인프라의 비수도권 지역으로의 확산이 기대.

  •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불모지에서 하루 100억원을 팔다

    중국 광군제를 '찢은' 라인프렌즈.

  •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제조업에서 창작으로…서울의 새 브랜드, ‘서울메이드’

    인구 1000만 도시 서울의 역량을 결집시켜 콘텐츠와 문화를 만드는 새로운 브랜드가 탄생했다. 서울의 미래 산업을 선도하기 위한 움직임으로, ‘손으로 만드는 제조업’에서 ‘머리로 ...

  •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드디어 시작된 ‘타다’ 법정 공방전

    재판 결과에 타다를 비롯한 차량 공유서비스 업체들의 운명이 달렸다.

  •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LG유플러스 야동마케팅’ 사건과 무형가치의 중요성

    기업은 이윤추구와 가치창출 사이에서 무엇에 초점을 맞춰야 하는가.

  •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전문성과 특허로 이룬 100억원 투자 유치

    스타트업이라는 전장, 최종병기는 ‘전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