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상교육, 영문 독해서 '리더스뱅크' 시리즈 9단계 나눠 전면 개편
비상교육, 영문 독해서 '리더스뱅크' 시리즈 9단계 나눠 전면 개편
2019.12.05 14:11 by 유선이
사진=비상교육
사진=비상교육

 

글로벌 교육 문화 기업 비상교육이 영문 독해서 ‘리더스뱅크(Reader’s Bank)’ 시리즈를 전면 개편해 출간했다고 5일 밝혔다.

리더스뱅크는 국내 영문 독해서의 효시로, 1985년 처음 출간된 이후 1,400만 권 이상 팔린 메가 베스트셀러 브랜드다.

지금까지는 중학교 교과과정을 중심으로 입문서인 스타터와 레벨 1~5로 편성돼 있었지만, 2020년 개정판은 초등학교와 고등학교 과정을 추가해 초·중·고 단계별 통합 시리즈로 확대 완성한 것이 특징이다.

난이도는 레벨1~2(초5~6), 레벨3(중등 입문), 레벨4(중1), 레벨5(중2 초반), 레벨6(중2), 레벨7(중3), 레벨8(고등 입문), 레벨9(수능 맛보기)까지 총 9단계로 나뉜다. 레벨 간의 난이도 격차가 정교하여 수월하게 단계를 따라갈 수 있다. 책의 난이도는 세계적인 읽기 능력 평가 기준인 렉사일 지수로 구분했다.

독해 지문은 초·중·고 학생들의 관심사와 직결된 참신하고 흥미로운 소재로 구성했다. 지문의 길이는 50개 단어로 이뤄진 짧고 쉬운 단문에서 200개 단어를 사용하는 수능형 지문까지 점진적으로 늘렸다. 서술형 평가에 대비한 최신 경향의 서술형 문제와 교과서에 자주 나오는 중요 구문 문제도 강화했다. 모든 지문과 문항은 지난 1년간 학교 현장에서 교사들의 철저한 검증을 거쳤다.

책의 디자인도 새롭게 바꿨다. 표지는 세계 각지의 명소와 리더스뱅크 로고의 절묘한 조합으로 한눈에 시선을 사로잡도록 디자인 됐고, 내지 본문은 시각적 요소에 민감한 학생들의 흥미를 높이기 위해 독해의 흐름을 깨지 않는 범위에서 풍성한 사진과 삽화로 꾸몄다.

영어 교재 저술가로는 드물게 초·중·고 교사를 역임한 리더스뱅크 저자이자 비상교육 영어연구소 소속 이장돌 소장은 “리더스뱅크는 1권부터 9권까지 소재와 난이도를 연령별 인지 발달 단계에 맞춰 정교하게 개발해 독자들이 기초적인 영어 읽기부터 수능 수준까지 흥미를 갖고 점진적으로 읽어 갈 수 있다”고 말했다.

리더스뱅크 개정판은 레벨 별로 본책, 워크북, 해설집, 휴대용 단어장으로 구성돼 있으며, 지문 MP3 파일과 선생님을 위한 다양한 교수 자료는 비상교육 사이트에서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스타트업 ‘두 규제 이야기’

    정부 차원의 독려 속에 창업 열기가 날로 더해가고 있지만 정작 현장이 느끼는 온도차는 크다. 각종 예산과 정책 등 지원과는 별개로 여전히 창업가들의 발목을 잡는 크고 작은 규제들 ...

  •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애플, AI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2억불에 인수

    아이폰·아이패드·애플워치에 AI 칩이 탑재될까?

  •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롯데하이마트 메가스토어에 둥지 튼 ‘스타트업’

    대기업의 대형 멀티숍에 메이커 스타트업만을 위한 섹션이 마련됐다!

  •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2020년 유튜브에서는 무슨 일이 생길까?

    이제 유튜브가 없는 세상은 상상하기 힘들다. 올해 영상콘텐츠 소비문화의 흐름은 어떻게 될까?

  •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네이버웹툰, AI 스타트업 비닷두 인수

    컴퍼니AI, 폴라이언트 이어 D2SF 출신 3번째 엑시트.

  •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구글 스타트업캠퍼스, 글로벌 진출 스타트업 모집

    정기 모집에서 상시 모집으로 변경. 대상은 1년 내 해외진출 목표로 하는 팀.

  •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라스베이거스를 떠나며: CES 2020에서 얻어낸 성과들

    세계 최대 소비자가전 전시회 ‘CES 2020’, 올해 국내 참가 기업들의 성과를 분석한다.

  •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데이터 3법 통과…데이터 비즈니스의 시대

    1년을 넘게 지체돼 왔던 ‘데이터 3법’이 드디어 국회 본회의 문턱을 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