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듀윌, ‘2023 행정사 합격전략 설명회’ 개최
에듀윌, ‘2023 행정사 합격전략 설명회’ 개최
2022.10.05 16:24 by 유선이

종합교육기업 에듀윌은 온라인을 통해 ‘2023 행정사 합격전략 설명회’를 개최하고 더불어 40% 수강료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에듀윌 행정사 합격전략 설명회는 행정사 시험을 고민하고 있거나, 효과적인 학습 방법을 알고 싶은 수험생들의 궁금증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에듀윌 행정사만의 단기 합격 전략과 합격 전문가들의 노하우를 모두 공개한다.

에듀윌 행정사 합격전략 설명회는 오는 11일까지 에듀윌 행정사 홈페이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수많은 합격생들이 에듀윌을 선택한 이유와 에듀윌만의 행정사 시험 합격 전략을 공개하며, 에듀윌 행정사 교수 및 합격생이 수험생들과 진행한 Q&A 영상까지 시청할 수 있다. 온라인 설명회를 통해 합격생이 직접 경험한 실전 노하우까지 모두 확인할 수 있다.

사진=에듀윌
사진=에듀윌

 

에듀윌 행정사는 합격전략 설명회 기간 동안만 40%의 타임 특가 혜택을 제공한다. ▲2023년 행정사 최종 합격 시 수강료를 100% 환급해주고, 불합격 하더라도 수강 기간을 연장할 수 있는 ‘환급연장패스’ ▲합격할 때까지 평생 무제한 수강할 수 있는 ‘평생패스’ ▲2023년 시험일까지 동차 합격을 위한 맞춤 콘텐츠를 제공하는 ‘합격완성패스’를 할인된 가격으로 만날 수 있다. 또, 행정사 합격 필독서인 ‘착-붙여주는 합격의 기술’ 교재도 선착순으로 무료 제공한다.

2023년 행정사 합격을 위한 에듀윌의 온라인 합격전략 설명회의 상세 내용 및 참여는 에듀윌 행정사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하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편견 속 가려진 가능성 보라!”…동구밭, ‘국제 장애인의 날’ 맞아 특별한 캠페인 실시
    “편견 속 가려진 가능성 보라!”…동구밭, ‘국제 장애인의 날’ 맞아 특별한 캠페인 실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동행을 담은 제품을 소개합니다.

  • 우리 전래문화 통해 교육과 흥미를…㈜스튜디오아이레, ‘도깨비캡처’ 내년 선 뵌다
    우리 전래문화 통해 교육과 흥미를…㈜스튜디오아이레, ‘도깨비캡처’ 내년 선 뵌다

    일본산 요괴 비켜라, 우리 전통의 도깨비가 나가신다.

  • “웹소설이 속삭여요”…플링, 귀로 듣는 웹소설 서비스 ‘플레이노벨’ 론칭
    “웹소설이 속삭여요”…플링, 귀로 듣는 웹소설 서비스 ‘플레이노벨’ 론칭

    숏폼 오디오드라마에 열광하는 MZ세대를 위해!

  • “효율성은 올리고, 리스크는 줄이고”…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투자 유치
    “효율성은 올리고, 리스크는 줄이고”…법·규제·정책 데이터 플랫폼 ‘코딧’, 50억 투자 유치

    국내 유일, 규제 및 정책 리스크 관리 플랫폼!

  • “나를 알면 성공의 길을 안다”…위드러너, 메타인지 학습 서비스 론칭
    “나를 알면 성공의 길을 안다”…위드러너, 메타인지 학습 서비스 론칭

    요즘 대세 '메타인지'...아이들 공부에도?

  • 세계 최초 메타버스 비엔날레 열린다…아츠클라우드, 제주비엔날레와의 협업으로 메타버스 전시장 오픈
    세계 최초 메타버스 비엔날레 열린다…아츠클라우드, 제주비엔날레와의 협업으로 메타버스 전시장 오픈

    2년마다 열리는 대규모 국제 전시회 비엔날레(Biennale). 늘 한 번쯤 가보고 싶은 행사지만 시간과 공간의 제약으로 여의치 않았던 경우가 많다. 아트 메타버스 스타트업 ‘아츠...

  • 아이돌에서 미술작가로…Ohnim(송민호) 작가의 첫 개인전, 내달 16일부터!
    아이돌에서 미술작가로…Ohnim(송민호) 작가의 첫 개인전, 내달 16일부터!

    아트 씬에서도 '위너'가 될 수 있을까!

  •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콘텐츠 IP 산업전 쇼케이스 통해 자사 애니 최초공개 한다
    콘텐츠 스타트업 ‘투니모션’, 콘텐츠 IP 산업전 쇼케이스 통해 자사 애니 최초공개 한다

    4분기 공개할 애니메이션은 ‘말단병사에서 군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