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전쟁에 참여하지 않겠습니다’ 위플아트캘러리, 원얼스 챌린지 진행
‘나는 전쟁에 참여하지 않겠습니다’ 위플아트캘러리, 원얼스 챌린지 진행
2022.10.27 14:40 by 김대일
(이미지 제공 = 위플아트갤러리)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러시아의 핵 위협과 미-러, 미-중 간 대립구도의 심화로 전 세계적으로 ‘신냉전’을 우려하는 목소리가 커지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반전(反戰)과 평화를 위한 문화예술계의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반전 메시지를 담은 전시회로 화제를 모았던 ‘위플아트갤러리’가 SNS를 통해 반전과 평화를 촉구하는 메시지를 지속적으로 표출하는 원얼스(One earth) 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위플아트갤러리는 지난 8일 ‘하나의 지구(One earth)’라는 온ᆞ오프라인 디지털아트 전시회를 개최하여 관람객들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 지구촌 곳곳에서 일어나는 전쟁의 참상을 알린 바 있다.

이후 원얼스아트를 더욱 알리고자 기획된 원얼스 챌린지는 모든 사람들이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인스타그램 상에서 공통된 메시지를 확산시키는 방식으로 진행되고 있다. 참여 방법은 원얼스 공식 인스타그램을 팔로우 한 뒤 해시태그와 함께 원어스의 슬로건인 ‘나는 전쟁을 하지 않겠습니다’를 작성해 업로드 하면 된다.

한국에서 처음 시작되는 이 프로젝트는 향후 일본과 미국을 비롯한 전 세계에서도 펼쳐질 예정이다. 현재 많은 인플루언서와 연예인들이 동참하고 있으며, 얼마 전에는 폴포츠도 이 캠페인에 동참한다는 사인을 남겨 화제가 됐다.

위플아트갤러리 관계자는 “전쟁으로 인해 수많은 난민이 발생했고 많은 사람들이 사랑하는 가족을 잃어 슬픔에 잠겨 있다”며 “이 슬픔을 마치 내 일처럼 함께 아파하고 공감한다면, 더 이상 전쟁을 바라지 않는 전 세계인의 마음을 모아 ‘하나의 지구’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원얼스 챌린지에 함께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필자소개
김대일

긍정의 에너지로 경제 및 생활 전반을 공유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보다 분명하게 보다 친근하게”…아산나눔재단, 기업 이미지(CI) 싹 바꿨다
    “보다 분명하게 보다 친근하게”…아산나눔재단, 기업 이미지(CI) 싹 바꿨다

    로고는 바뀌었지만, 혁신의 가치는 그대로!

  •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유튜브 시청자 뷰의 88.2%가 쇼츠에서 발생한다!

  •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올해 총 200곳의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오늘보다 아름다운 내일을 위한 예술!

  •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블레이드러너와 웨스트월드에 빠져 살던 소녀의 각성

  •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키오스크 앞 머뭇거리던 어르신의 모습은 이제 그만.

  •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시장이 뜨겁다. 모두가 불황이라 끌탕하는 상황에서도 나 홀로 성장을 이어가며 어느덧 3000억 규모의 시장을 굳혔다. 유명 브랜드들이 치열하게 경쟁하는 사이, 무섭게 떠오...

  •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임상심리학을 전공한 예술가는 사람들을 어떻게 그릴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