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레일, 수능 특별수송대책 추진... 비상 수송 대비 조치도
코레일, 수능 특별수송대책 추진... 비상 수송 대비 조치도
2022.11.15 15:27 by 김주현

한국철도공사(코레일)가 17일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 대비해 특별수송대책을 수립해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코레일은 수능 당일 오전 5시부터 특별수송대책본부를 운영하며, 수험생의 원활한 이동과 코로나19 방역에 만전을 기한다.

 

 

첫 열차 운행부터 입실 마감 시간인 8시 10분까지 전국의 열차 운행상황을 모니터링해 정시 운행과 비상 수송에 대비한다.

비상시 열차를 즉각 투입할 수 있도록 △수도권 KTX차량기지(고양시), 청량리역, 충북 오송역에 KTX 각 1대씩을 배치하고 △전국 각 지역에 일반열차 7대를 비상 대기시킨다. 

시험장이 많은 수도권과 부산의 전철차량기지 등 10곳에는 전동열차 15대를 분산 배치한다.

특히, 수험장 입실 마감 시까지 운행하는 수도권전철에 응급조치 요원 48명이 동승해 운행 중 이례사항에 대응하고, 31개 주요 전철역에는 차량 고장에 대비한 기동정비 인력 43명을 배치한다.

이와 함께 시험장 주변을 운행하는 열차는 소음 최소화하기 위해 경적을 제한하고, 서행 운전하기로 했다. 

3교시 영어듣기 평가 시간인 오후 1시 10분부터 25분간은 시험장에 인접한 선로 3곳에 열차가 운행하지 않도록 운행시간을 미리 조정했다. 

앞서 코레일은 지난 9일부터 7일간 수도권전철 운행구간을 포함 전국 선로의 안전점검을 마쳤다. 특히 시험장과 가까운 선로는 수능 전날 야간부터 시험이 끝날 때까지 보수작업을 일시 중지토록 미리 조치했다. 

이근주 코레일 수송운영처장은 “모든 수험생들이 무사히 시험장에 들어갈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고 운행상황을 철저히 모니터링 하겠다”고 말했다.

나희승 코레일 사장은 “그동안 수능을 위해 고생한 수험생 여러분이 안심하고 시험장에 갈 수 있도록 안전한 열차 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필자소개
김주현

안녕하세요. 김주현 기자입니다. 기업과 사람을 잇는 이야기를 취재합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글로벌 크리에이터 이코노미 시장 규모만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로 추정될 정도다. 트렌드에 민감한 스타트업들에게도 ‘팬’은 의미 있는 키워드다. 콘텐츠...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

  •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든 운전자가 혁신금융서비스 경험하도록”…차봇-드림에이스 MOU 체결

    모빌리티 슈퍼앱과 솔루션 기업이 힘을 합쳤다!

  • “참을 수 없는 연봉의 가벼움”…직장인 10명 중 7명은 연봉에 불만
    “참을 수 없는 연봉의 가벼움”…직장인 10명 중 7명은 연봉에 불만

    지상 최대의 관심사, 터놓기는 어려운 주제...연봉 얘기 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