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투자와연금센터, 투자와연금리포트 59호 발간
미래에셋투자와연금센터, 투자와연금리포트 59호 발간
2022.12.02 14:13 by 유선이

 

미래에셋투자와연금센터는 투자와연금리포트 59호 ‘근로자 속성 및 퇴직연금 디폴트옵션 선택 경향 분석’을 발간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3050세대 직장인 1,2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퇴직연금 디폴트옵션(사전지정운용제도) 인식 조사를 토대로 근로자의 속성과 퇴직연금 디폴트옵션 위험등급(초저위험-저위험-중위험-고위험) 상품 선택의 상관관계 등을 분석했다.

분석 결과 ▲연령대가 낮을수록 ▲목표수익률이 높을수록 ▲투자상품 편입비중이 높을수록 ▲운용 중인 상품 수가 많을수록 ▲운용지시 빈도가 잦을수록 ▲계좌확인 빈도가 잦을수록 위험등급 상품을 선택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조사됐다. 결혼 여부나 월소득, 근속연수, 퇴직연금 가입기간 및 자산 규모 등은 상품 유형 선택과 유의미한 관계가 없는 것으로 분석됐다.

보고서는 응답자들의 ‘투자형’ 혹은 ‘원리금보장형’ 상품 선택 경향과 실제 보유한 퇴직연금 운용 현황 비교 결과도 담았다. 디폴트옵션으로 투자상품을 선택한 비중은 응답자 전체의 62.7%로 조사됐지만, 실제 퇴직연금에서 투자상품을 보유한 비중은 40.9%로 낮았다.

저위험등급 이상의 상품을 선호하는 근로자의 경우 디폴트옵션 상품으로 투자상품을 선택하는 비중이 퇴직연금에서의 투자상품 비중보다 뚜렷하게 높은 것으로 분석됐다. 반면 은행 정기예금 등 초저위험등급 상품만을 선택한 근로자는 디폴트옵션 상품도 원리금보장형 상품으로 단순 지정할 가능성이 높아 퇴직연금 수익률에 영향이 적을 우려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지나치게 보수적인 투자 성향이거나 퇴직연금 운용을 방치해온 소위 ‘연금운용 무관심층’ 근로자라면 퇴직연금의 효과적인 운용을 위해 디폴트옵션 상품을 보다 신중하게 지정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다.
 

필자소개
유선이

안녕하세요. 유선이 기자입니다. 많이 듣고, 열심히 쓰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보다 분명하게 보다 친근하게”…아산나눔재단, 기업 이미지(CI) 싹 바꿨다
    “보다 분명하게 보다 친근하게”…아산나눔재단, 기업 이미지(CI) 싹 바꿨다

    로고는 바뀌었지만, 혁신의 가치는 그대로!

  •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짧아지고 많이 보고…” 콜랩아시아, 2023 쇼츠 콘텐츠 트렌드 발표

    유튜브 시청자 뷰의 88.2%가 쇼츠에서 발생한다!

  •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미래의 혁신가 될 사람 누구?”…아산나눔재단, ‘아산 유스프러너’ 2023년도 참여학교 모집

    올해 총 200곳의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예술 속엔 배움이 있다…긍정의 변화를 그려내는 미디어 아티스트

    오늘보다 아름다운 내일을 위한 예술!

  •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사이버펑크’의 세계관을 탐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블레이드러너와 웨스트월드에 빠져 살던 소녀의 각성

  •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시니어 위한 서비스로 디지털 양극화 해소한다”…스타트업 ‘토끼와두꺼비’, 매쉬업엔젤스로부터 투자 유치

    키오스크 앞 머뭇거리던 어르신의 모습은 이제 그만.

  •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러버들의 글로벌 사랑방…이젠 네일 테크 유니콘으로!

    셀프네일 시장이 뜨겁다. 모두가 불황이라 끌탕하는 상황에서도 나 홀로 성장을 이어가며 어느덧 3000억 규모의 시장을 굳혔다. 유명 브랜드들이 치열하게 경쟁하는 사이, 무섭게 떠오...

  •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위트와 해학으로 동시대의 초상을 그리는 디지털 아티스트

    임상심리학을 전공한 예술가는 사람들을 어떻게 그릴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