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연결혼정보 '가정의 달 5월, 문화 생활 기회 풍성'
가연결혼정보 '가정의 달 5월, 문화 생활 기회 풍성'
2023.05.15 13:32 by 김대일
이미지제공 = 가연결혼정보(주)

결혼정보회사 가연이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다양한 문화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가연은 이벤트에 앞서 전시 ‘에곤실레와 클림트’, ‘데이비드 호크니 & 브리티시 팝아트’, 뮤지컬 ‘우리가 사랑했던 그날’까지 총 3편의 문화 행사 입장권을 선물한다.

띠아트 홍대에서 만나는 ‘에곤실레와 클림트’는 스토리몰입형 미디어아트 전시다. 에곤실레와 구스타프 클림프의 그림을 통해 자아를 깨닫고 각자의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게 한다. 작가, 미디어아티스트, 공간디자이너 등 분야별 전문가들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완성됐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만나는 ‘데이비드 호크니 & 브리티시 팝아트’는 1960년대 영국의 팝아트 문화를 만든 데이비드 호크니와 14인의 영국 팝아트 거장들의 작품을 선보인다. 그 시대를 넘어 오늘 날 예술계에도 영감을 준 작품들의 역동적인 에너지를 즐길 수 있다.

대학로 한성아트홀에서 공연중인 뮤지컬 ‘우리가 사랑했던 그날’은 할머니의 이야기를 듣고 진짜 사랑을 찾아가는 다채로운 에피소드로 꾸며진다. 다섯 가지 무대를 통해 사랑과 삶의 의미를 깨닫는 과정을 보여준다.

5월 이벤트는 가연 홈페이지 속 공연/문화 카테고리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회원 여부와 무관하게 관심 있는 미혼남녀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추첨을 통해 총 40명에게 혜택을 전한다.

가연결혼정보 이벤트팀 담당자는 “가정의 달 5월을 더 풍부하게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문화 행사를 준비했다. 연인, 친구, 가족들 간의 멋진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필자소개
김대일

긍정의 에너지로 경제 및 생활 전반을 공유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혁신 1인분 추가요”…밥심으로 성장하는 푸드테크 열전
    “혁신 1인분 추가요”…밥심으로 성장하는 푸드테크 열전

    ‘푸드테크’ 전성시대다. 글로벌 푸드테크 시장 규모만 700조원. 이는 전 세계 모바일 시장과 맞먹는 크기다. 자연스레 자본과 자원도 집중된다. 벤처캐피탈 업계 역시 푸드테크를 미...

  •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인플루언서 마케팅도 이젠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하다."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지난해 1월 이후 1년 만에 두 배 이상 증가한 성과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