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우체국 행복나눔 소아암 어린이 가족캠프 개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우체국 행복나눔 소아암 어린이 가족캠프 개최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 우체국 행복나눔 소아암 어린이 가족캠프 개최
2016.09.08 18:00 by 더퍼스트미디어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과 우체국공익재단이 주관하고 우정사업본부가 주최하는 ‘2016 우체국 행복나눔 소아암 어린이 가족캠프’가 6일~7일 이틀간 경기도 용인시에 위치한 에버랜드에서 진행됐다.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가족캠프에는 소아암 어린이 가족 149명이 참석했으며 놀이기구 체험, 가족사진 콘테스트, 사파리월드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오랜 치료로 지친 몸과 마음을 재충전했다. 또한 같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른 가족들과의 만남을 통해 서로를 위로하고 격려하는 특별한 시간을 가졌다.

소아암 어린이들은 2~3년의 긴 치료 기간 면역력 저하에 따른 감염 위험으로 외부활동이 제한되며 잦은 입원치료로 가족들과 떨어져 생활하게 된다.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은 이러한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2007년부터 매년 ‘소아암 어린이 가족캠프’를 진행하고 있다.

이번 가족캠프에 참석한 이세은 어린이(만 6세·급성림프모구백혈병) 보호자는 “오빠랑 함께 신나게 뛰어노는 세은이를 보며 정말 행복했다”며 “지금 모습 그대로 꼭 건강하게 완치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우체국금융의 모델로 활동 중인 배우 고아라 씨가 2015년에 이어 올해도 소아암 어린이와 가족을 응원하기 위해 깜짝 방문해 특별한 추억을 선물했다.

우정사업본부는 2000년부터 한국백혈병어린이재단을 통해 소아암 어린이 치료비 지원, 미술치료, 문화체험 프로그램 지원, 우체국 한사랑의 집 운영을 통한 지방 거주 통원 항암치료 어린이 가족 숙박 지원 등을 해오고 있다. 올해까지 누적된 후원금은 29억원에 달한다.

필자소개
더퍼스트미디어

당신의 시작, 우리의 동행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수수료 5.8%’ 내놨다 뭇매 맞은 배민…고개 드는 공공 배달앱
    ‘수수료 5.8%’ 내놨다 뭇매 맞은 배민…고개 드는 공공 배달앱

    지자체들이 공공 배달앱 개발 혹은 도입을 선언하고 나섰다. 수수료와 광고료 부담을 낮춰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의 편익을 도모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둘러싸고 독과점 체제를 무너뜨릴 ...

  • 코로나19 시대에도 살아남는 스타트업에겐 특별한 것이 있다
    코로나19 시대에도 살아남는 스타트업에겐 특별한 것이 있다

    반사이익이 아니라 정면 돌파를 통한 성과.

  • 서울창업허브, 코로나19로 언택트 입주기업 모집 설명회 개최
    서울창업허브, 코로나19로 언택트 입주기업 모집 설명회 개최

    2일과 8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시간 내외 진행.

  • 5년 이내 여성 창업자들 자웅 겨룬다
    5년 이내 여성 창업자들 자웅 겨룬다

    ‘여성창업경진대회×도전! K-스타트업 2020’.

  •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항구도시 특유의 강점을 살려 세계로 뻗어나가는 창업도시의 면모.

  •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임정규 한국임업진흥원 임업창업‧일자리실장 밀착인터뷰.

  •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언택트 시대엔 우리 비즈니스 아이템을 어떻게 피칭해야 할까?

  •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산림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이 만나면 스마트 포레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