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현항 항만재개발사업…거제판 마린시티 들어선다
고현항 항만재개발사업…거제판 마린시티 들어선다
2019.07.04 14:04 by 김미정

경기가 살아나는 거제시에 한창 공사중인 고현항 항만재개발사업 ‘해양복합도시 거제 빅아일랜드’가 1~3단계 공사 구간중 1단계 공사완료에 이은 2단계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성공적인 1차 필지 분양에 이어 금년 하반기 2차분 필지를 공급할 예정으로 지역 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금회 공급예정인 2차분 개발용지에는 거제시 최대규모의 도심 중앙공원이 인접하고 중앙공원 내 지하층에는 지하2층, 총 530대 규모의 초대형 주차장을 설치할 계획으로 고현동의 주차난 해소에 큰 영향을 끼침과 동시에 지역 내외 방문객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거제 빅아일랜드의 정식 사업명칭은 ‘거제 고현항 항만재개발사업’이다. 거제 고현항 앞바다를 매립해 오는 2023년까지 599,135㎡ 면적의 부지에 주거와 상업, 업무, 문화관광, 공원 기능까지 갖춘 복합 계획도시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해양문화관광지구와 복합항만지구, 공공시설지구, 복합도심지구 등 크게 4개 구역으로 구분된다. 해양문화관광지구에는 대형판매시설(예정)과 마켓스퀘어, 비즈니스스퀘어, 파크 사이드 스트리트몰 등이 들어서며 복합항만지구는 마리나, 크루즈터미널, 비즈니스호텔, 컨벤션센터 등으로 구성된다. 공공시설지구는 공원, 수변산책로 등이 조성되며 복합도심지구에는 영화관, 레포츠시설, 아트파크 등과 함께 공동주택이 지어질 예정이다.

특히 장평동과 고현동 일원에 지어지는 거제 빅아일랜드는 일대 3km 반경 안에 거제시 인구의 40% 이상이 생활하고 있을 만큼 거제의 최선호 지역에 위치해 가치가 높다는 평이다. 이 지역은 거제시청과 법원, 등기소, 시외버스터미널, 백화점, 호텔, 종합병원 등 다양한 공공업무시설과 생활편의시설이 밀집되어 있다. 특히 최근 예비 타당성조사가 면제된 남부내륙철도 “KTX사곡역”(예정)이 들어서게 되면 서울까지 2시간대에 이동할 수 있게 된다. 여기에 주거, 문화 등 다양한 기능을 갖춘 거제 빅아일랜드가 조성되면 기존의 노후된 도심을 대신해 거제를 대표하는 핵심 지역으로 떠오를 것으로 전문가들은 바라보고 있다.

오랜만에 찾아온 조선업의 호황도 거제 빅아일랜드 사업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1970년대 이후 거제는 조선업의 호황으로 거제에서는 개도 만원짜리 지폐를 물고 다닌다는 우스갯소리가 있을 만큼 화려한 시절을 보냈으나 수년 전 조선업의 불황으로 심각한 침체를 겪어왔다. 하지만 지난해부터 우리나라의 조선업이 부활하면서 거제의 시장 분위기도 부활 조짐을 보이고 있다. 실제로 우리나라는 지난해 국가별 선박 수주 실적에서 약 44% 점유율로 7년만에 세계 1위 자리를 되찾았다. 한동안 배가 없어 텅텅 비어있던 고현항도 최근 들어 많은 선박이 들어차기 시작했다.

한 지역 부동산 전문가는 “한동안 침체돼있던 거제의 분위기 때문에 부동산 시장 역시 하락세를 겪었으나 선박수주가 부활하고 남부내륙철도의 예타면제 소식이 전해지면서 거제 내부뿐 아니라 서울 등 광역 투자수요의 관심까지 이어지고 있다”며 “부산에서 ‘해운대 마린시티’가 부촌으로 자리잡았듯 거제시에서는 ‘거제 빅아일랜드’가 거제시 전체를 리딩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필자소개
김미정

자신에게 가장 객관적인 사람이 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친환경 양식장의 효율성 향상 및 자동화 시스템 개발.

  •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고객과 만나는 마지막 지점을 이제는 로봇이 담당한다.

  •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쏘카 "법원의 기존 판단과 완전히 배치돼"

  •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AI와 메디컬 분야가 강점인 끌림벤처스, 대학가의 젊은 창업인재들을 지원한다.

  •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임대주가 편안하면, 임차인도 행복해집니다.

  •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예비창업자들의 힘겨움도 계속되고 있다. 창업지원기관들의 프로그램이 대거 지연·취소되면서 각종 지원을 기대하기 어려워졌기 때문. 특히 전문가들의 교육을...

  •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모임과 집합이 어려워진 상황, 거의 유일한 해결책은 '온라인 교육'이다.

  •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코로나19 시대의 온라인 교육, 최전선의 이야기를 들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