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천 조망을 한눈에...특급 조망권 누리는 오피스텔 ‘디오스텔 가산’
안양천 조망을 한눈에...특급 조망권 누리는 오피스텔 ‘디오스텔 가산’
2019.07.05 11:00 by 김미정

실거주 목적으로 오피스텔을 찾는 수요가 증가하면서 쾌적한 주거생활이 가능한 조망권 오피스텔이 인기를 얻고 있다. 조망권이 확보된 오피스텔은 공실이 적고, 시세는 물론, 월 임대료도 높게 형성된다. 

이 가운데 안양천과 광명대교 앞에 위치해 명품 조망권을 자랑하는 ‘디오스텔 가산’ 오피스텔이 쾌적한 주거환경 및 트리플역세권의 쾌속 교통망을 앞세워 분양을 시작해 눈길을 끌고 있다.

슈프림개발에서 시행하는 ‘디오스텔 가산’은 경기도 광명시 철산동 119-2번지 일대에 위치하며, 지하 4층~지상15층 규모의 오피스텔 330실 및 근린생활시설로 구성된다. 347대의 주차가 가능한 광폭 주차장과 실속있는 공간설계로 실수요자와 투자자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디오스텔 가산’은 실생활공간을 극대화한 혁신평면을 적용하였으며, 스타일러, 빌트인냉장고, 홈오토메이션, 일체형비데 등 풀퍼니시드시스템으로 편의성과 품격을 동시에 극대화 했다. 또한, 입주민들의 안전을 위해 공동현관, 무인경비 시스템, 디지털 도어록 등을 적용해 보안을 강화했고, 무인택배함, 카셰어링 서비스, 전기차량 충전기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한다. 

오피스텔 내에 입주민들을 위한 필라테스, 휘트니스 등이 가능한 커뮤니티 시설을 갖췄으며, 서부간선도로 지하화 사업으로 단지 바로 앞 한강과 이어지는 안양천 수변공원과 연계되어 쾌적하고 품격 있는 안양천 힐링라이프가 가능하다.

인근에는 마리오아울렛, 현대아울렛, W-mall 등 가산 아울렛단지와 백화점, 킴스클럽, 이마트, 홈플러스, CGV, 고대구로병원 등이 위치해 우수한 생활인프라를 갖췄다. 특히, 1km 이내에 구일역, 가산디지털단지역, 남구로역이 위치한 트리플역세권 오피스텔로 쾌속 교통망을 자랑한다. 더불어 2021년 서부간선도로 지하화사업이 완료되면 교통여건은 더욱 좋아질 전망이다.

대규모 산업단지인 G밸리가 인접해 배후수요도 매우 풍부하다. 구로. 가산 디지털산업단지를 중심으로 약 9,800여개사 입주 기업 근로수요 등 약 16만명의 고소득 임대수요가 자리해 탄탄한 배후수요를 자랑한다. 서울시가 2020프로젝트 추진에 주력하고 있어 2020년에는 배후수요가 약 20만 명으로 증가할 예정이다. G밸리 주변에는 상업시설이 다채롭게 조성돼 유동인구의 유입도 활발하다.

 

필자소개
김미정

자신에게 가장 객관적인 사람이 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친환경 양식장의 효율성 향상 및 자동화 시스템 개발.

  •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고객과 만나는 마지막 지점을 이제는 로봇이 담당한다.

  •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쏘카 "법원의 기존 판단과 완전히 배치돼"

  •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AI와 메디컬 분야가 강점인 끌림벤처스, 대학가의 젊은 창업인재들을 지원한다.

  •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외로운 건물주의 이로운 조력자, ‘집꾼’

    임대주가 편안하면, 임차인도 행복해집니다.

  •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이 여름, 뜨거운 온라인 창업교육 추천!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하면서 예비창업자들의 힘겨움도 계속되고 있다. 창업지원기관들의 프로그램이 대거 지연·취소되면서 각종 지원을 기대하기 어려워졌기 때문. 특히 전문가들의 교육을...

  •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강의도 멘토링도 불안해… 코로나 시대의 창업 지원교육 어쩌나

    모임과 집합이 어려워진 상황, 거의 유일한 해결책은 '온라인 교육'이다.

  •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원격 강의요? 비대면 소통의 묘를 어떻게 살리느냐에 달렸죠”

    코로나19 시대의 온라인 교육, 최전선의 이야기를 들어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