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아세안, 스타트업 단일시장 만든다
한-아세안, 스타트업 단일시장 만든다
2019.10.15 14:22 by 이창희

중소벤처기업부(장관 박영선)는 15일과 16일 양일간 아세안중소기업조정위원회(ACCMSME)와 공동으로 ‘한-아세안 스타트업 정책·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11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담에 앞서 열린 이번 워크숍은 아세안 10개국 정부 관계자들이 모여 스타트업 협력방향 및 추진사업을 논의하고 ‘한-아세안 스타트업 엑스포, ComeUp’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개최됐다.

 

(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사진: 중소벤처기업부)

양측은 워크숍에서 스타트업이 4차산업혁명 대응과 청년 일자리 창출에 중요하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중기부와 아세안 간 정책대화 채널을 구축해 기업교류 등 다양한 협력 사업을 이행해 나가기로 뜻을 모았다.

이로 인해 중기부는 아세안과의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 주체 간 개방형 혁신을 촉진하고, 국경 간 기업교류를 저해하는 제도를 개선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아울러 각각 상이한 발전 수준을 가진 아세안 국가들의 스타트업  생태계를 균형 있게 발전시키는 것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중장기적으로는 한국과 아세안의 스타트업이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는 스타트업 단일시장을 조성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데스트리 아나사리 ACCMSME 의장은 “한-아세안 스타트업 협력 플랫폼 구축으로 민간 교류와 협력이 더욱 활발히 추진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김학도 중기부 차관 역시 “아세안과 스타트업 협력은 국내 스타트업이 신남방 지역을 발판삼아 세계시장 진출과 함께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하는 데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으며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룰루랩, 스마트 미러 ‘루미니 키오스크 V2’ 론칭
    룰루랩, 스마트 미러 ‘루미니 키오스크 V2’ 론칭

    소비자가 거울을 보면 인공지능이 피부를 분석하고, 피부상태에 맞는 화장품을 추천해준다.

  • 서울창업허브, ‘左 공덕 右 성수’ 시대 개막
    서울창업허브, ‘左 공덕 右 성수’ 시대 개막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기술기업 집중 육성.

  • 배달의민족, 현대카드와 손잡고 '배민카드' 만든다
    배달의민족, 현대카드와 손잡고 '배민카드' 만든다

    배민의, 배민을 위한, 배민에 의한 카드가 이 땅에 등장했다.

  • 중기부, '재도전성공패키지'로 재창업자 지원한다
    중기부, '재도전성공패키지'로 재창업자 지원한다

    191명 내외 모집 계획… 신용회복과 재창업을 동시 진행 가능한 별도 트랙도 운영.

  • 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고객 피해 전액 책임제'는 국내 금융사 및 핀테크 기업 중 토스에서 처음으로 시행.

  • 브랜디, 'AI 추천' 기능으로 개인화 서비스 본격화
    브랜디, 'AI 추천' 기능으로 개인화 서비스 본격화

    브랜디는 데이터를 토대로 이용자의 취향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주는 개인화 서비스를 도입했다.

  •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친환경 양식장의 효율성 향상 및 자동화 시스템 개발.

  •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고객과 만나는 마지막 지점을 이제는 로봇이 담당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