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통화사기 보안업체 ‘퍼블소프트’, 몸캠피싱 및 피씽 대응법 24시간 안내센터 운영
영상통화사기 보안업체 ‘퍼블소프트’, 몸캠피싱 및 피씽 대응법 24시간 안내센터 운영
2019.11.08 21:00 by 홍기준

요즘에는 지구촌에 일어나는 갖가지 사건사고, 이슈를 컴퓨터, 핸드폰을 활용하여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하다. 그 정도로 통신기술이 굉장히 발달하면서 원격조정과 화상채팅을 통한 회의 등 여러 가지 생활에 편리함을 가져왔지만, 그와 동시에 어두운 면도 같이 가져왔다.

대표적인 부정적 사례로는 몸캠사기 및 몸캠피싱 해킹, 몸캠피씽 유출을 하는 경우 등이 있다. 자신이 불법으로 촬영한 사진, 동영상을 전 세계로 무책임하게 다 퍼트리는 범죄를 서슴지 않고 저지르는 것이다. 게다가 몸캠피싱처럼 실제 알고 있는 지인들에게 전해질 경우에는 대인관계에서 곤란함을 겪을 수 있다.

음란화상채팅을 하는 것 자체가 일차적으로 잘못되었다고 지적하는 이들도 있다. 하지만 이를 악용해 한 사람의 명예를 실추하고 대인관계를 힘들게 하는 것 역시도 잘못이라 할 수 있다. 때문에 몸캠피싱으로 큰 피해를 입기 전에 빠른 해결을 해야한다.

일반적인 몸캠피싱은 협박범들이 피해자에게 연락을 취해, 영통 유포를 하겠다는 협박을 한다. 이 때 금품 요구에 응하면 그 정도나 횟수가 더 심해지고 심하면 더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으므로 전문 보안 IT회사에 연락을 취해 도움을 요청하는것이 현명하다. 빠르게 범죄를 방지하도록 해야만 일상 생활을 제대로 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협박범들은 음성지원 해킹파일을 통하여 피해자의 휴대폰 연락처에 있는 연락처 목록을 보고 해당 번호로 문자를 보내거나, 카톡 단체 채팅방을 개설해 몸캠영상을 유포한다. 실제 지인들에게 보내는 것은 물론이고, 유투브나 P2P사이트, SNS 등에까지 퍼트리는 경우가 많아 잘못 대처하면 한 순간에 인생이 나락으로 떨어질 수 있다.

때문에 보안회사의 전문적인 기술을 이용해 동영상을 삭제하고, 유포 루트 자체를 차단해야 한다. 보안 IT회사 퍼블소프트(Pubble Soft)에서는 협박범들에 대응하기 위해 24시간 대응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으며, 실시간 모니터링 및 실시간 문의가 가능해 피해자들이 불안해하지 않도록 하고 있다.

또한, 퍼블소프트만의 EndPoint기술로 동영상 유포를 완전 차단하며, P2P사이트나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 퍼진 영상을 모두 확보해 제거한다. 유포대상을 강제로 변경하거나 유포 매개체를 모두 차단하는 것도 가능해 협박범들이 연락했을 때 바로 대처할 수 있다.

자세한 몸캠피싱과 영통 협박에 전문적인 정보는 퍼블소프트대표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질 표면 상태를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을 보유한 팀”

  •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실내외 제한 없는 자율주행 로봇.

  •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출생을 하면 출생신고를 하듯, 사업을 위해서는 사업자등록이 필수입니다. 하지만 일부 청년 창업가들은 '아직 이렇다할 매출이 발생하지 않는다' 혹은 '번거롭고 성가시다'는 이유로 사...

  •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신선식품 배송 박스 ‘그리니박스’

  •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19 확산 추세, 치솟는 수요에 배달 서비스 시장은 활활

  •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과일 편의점, 과일 만물상으로 통하는 중국 궈두어메이의 성공비결!

  •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법원 “택시 아닌 렌터카”

  • 디지털 시대에 ‘옛 것’이 살아남는 법
    디지털 시대에 ‘옛 것’이 살아남는 법

    빠르고 치열하지 않더라도 경쟁력만 충분하다면, 콘텐츠는 소비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