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 약품, 남성용 건기식 ‘청춘팔팔’ 이어 의약품∙식품 ‘기팔팔’에도 법원 승소
한미 약품, 남성용 건기식 ‘청춘팔팔’ 이어 의약품∙식품 ‘기팔팔’에도 법원 승소
2019.12.06 00:35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앞으로는 남성용 건강기능식품 뿐만 아니라, 의약품 및 영양보충을 표방하는 일반 드링크제, 식이보충제 등 식품에도 ‘팔팔’을 붙인 제품명을 사용할 수 없게 됐다.

특허법원은 지난달 29일 건강관리용약제, 식이보충제, 혼합비타민제, 영양보충드링크 믹스 등으로 등록된 상표 ‘기팔팔’에 대해 상표권을 무효로 하라고 판결했다(사건번호 2019허 3687). 한미약품의 발기부전치료제 ‘팔팔’의 명성에 무단 편승해 소비자의 오인과 혼동을 유발하고 기만할 염려가 있다는 취지다.

한미약품은 이번 상표권 소송 승소에 따라 ‘팔팔’ 브랜드의 오리지널리티를 확고히 구축하게 됐다. 한미약품은 지난달 21일에도 남성용 건강기능식품 ‘청춘팔팔’에 대한 상표권 무효 소송에서 승소한 바 있다.

이번 판결은 남성용 건기식으로 한정됐던 지난 판결에 이어, 영양제를 표방한 약제나 영양보충제 등 일반적인 식품 영역 등 분야에서도 ‘팔팔’ 브랜드를 함부로 쓸 수 없게 됐다는 의미가 있다.

법원은 한미약품 ‘팔팔’이 연간 처방조제액 약 300억원, 연간 처방량 약 900만정에 이르는 등 발기부전치료제 시장 부동의 1위를 지키고 있어 상표로서의 ‘주지성’과 ‘식별력’, ‘명성’ 등이 확고하다는 점을 재확인했다.

또 법원은 이미 한미약품의 ‘팔팔’이 사용자들에게 강한 인상을 심어주고 기억, 연상을 하게 함으로써 ‘독립’된 상품의 출처 표시기능을 수행하는 핵심이 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한미약품 관계자는 “2012년 출시된 한미약품 발기부전치료제 ‘팔팔’의 성공 이후, 다양한 분야에서 ‘팔팔’ 상표를 붙인 건강기능식품 등이 무분별하게 출시돼 왔다”며 “이번 판결로 ‘팔팔’ 상표의 강력한 고유성과 가치, 명성을 다시 한번 인정받게 된 만큼, ‘팔팔’ 브랜드에 무단 편승하는 제품에 대해서는 엄중히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예술가의, 예술가에 의한, 예술가를 위한 플랫폼
    예술가의, 예술가에 의한, 예술가를 위한 플랫폼

    실력과 개성을 가졌지만 빛을 보지 못하는 예술가들은 너무나 많다. 이들의 작품이 소리소문 없이 사라지는 것은 이들에게도, 우리 모두에게도 손해다. 그래서 신진 작가들의 작품을 널리...

  • 스포츠는 원래 함께 하는 것이다! ‘위플레이’
    스포츠는 원래 함께 하는 것이다! ‘위플레이’

    레저 스포츠계의 야놀자를 꿈꾸는 키다리아저씨

  • 우리 시대 가장 보통의 엑셀러레이터, ‘비더시드’의 고민
    우리 시대 가장 보통의 엑셀러레이터, ‘비더시드’의 고민

    엑셀러레이터의 생태계와 그들이 고민하는 '지속가능성'이란?

  • SBA 글로벌유통사관학교 8월 교육 참가기업 모집… 실전 적용 가능한 현장 중심 교육 제공
    SBA 글로벌유통사관학교 8월 교육 참가기업 모집… 실전 적용 가능한 현장 중심 교육 제공

    유통 스타트업을 위한 'New School'

  • 빌드블록-신한은행 아메리카, 전격 MOU 체결…한국인 미국 부동산 투자 돕는다
    빌드블록-신한은행 아메리카, 전격 MOU 체결…한국인 미국 부동산 투자 돕는다

    실리콘밸리 프롭테크 스타트업 빌드블록이 나섰다.

  • 코로나19가 가른 패션분야 희비…스타트업 뜨고 대기업 지고
    코로나19가 가른 패션분야 희비…스타트업 뜨고 대기업 지고

    꽁꽁 얼어붙은 오프라인과 승승장구하는 온라인 플랫폼.

  • 임업진흥원, 2020 예비창업패키지 비대면 분야 모집…최대 1억원 지원
    임업진흥원, 2020 예비창업패키지 비대면 분야 모집…최대 1억원 지원

    모집은 K-startup 홈페이지에서 8월10일까지.

  • 인공위성 개발로 얻은 경험, 일상 곳곳의 이로움으로 ‘타이렌’
    인공위성 개발로 얻은 경험, 일상 곳곳의 이로움으로 ‘타이렌’

    우주과학 연구에 40년을 헌신한 노령의 과학자가 창업가로 변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