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 프랜차이즈, 2030 밀레니얼 세대 겨냥 복합외식공간으로 탈바꿈한다
외식 프랜차이즈, 2030 밀레니얼 세대 겨냥 복합외식공간으로 탈바꿈한다
2019.12.06 12:22 by 유선이
사진=큰맘할매순대국
사진=큰맘할매순대국

 


최근 외식업계가 주력 메뉴 이외의 메뉴를 선보이며 메뉴군을 확장하거나 특색 있는 인테리어 등으로 특화 매장을 선보이며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소비의 질을 중시하는 2030 밀레니얼 세대가 주된 소비층을 이루면서 다양한 맛과 색다른 경험을 접할 수 있는 외식 매장들이 빠르게 늘어나고 있다는 분석이다.

젊은 층의 유동인구가 많은 상권인 신논현에 위치한 투썸플레이스는 매장 리뉴얼 후  기존 매장에서 맛볼 수 없는 이색 메뉴 30여 종을 판매하며 일일 평균 매출이 25% 이상 증가했다. 인테리어 또한 젊은 층을 겨냥하여 사진 찍기 좋은 ‘포토스팟’으로 주목받고 있어 더욱 인기가 높다.

특정 고객층에게 인기 만점인 특수 매장도 있다. 이랜드 한식뷔페 브랜드 ‘자연별곡’ 일산점은 아이들을 위한 매장 내 키즈 놀이터인 ‘코코몽 놀이방’과 키즈 메뉴 ‘코코몽 요리나라’를 선보인다. 매장에 방문하는 주요 고객층이 가족 단위인 점에 착안, 이와 같은 시설과 메뉴를 개발하여 어린이 고객 또한 포용 가능한 장소로 탈바꿈했다.

bhc가 운영하는 순댓국 전문점 큰맘할매순대국은 지난 4월 ‘할매모듬수육’, ‘오돌뼈볶음’, ‘꼬막무침소면’, ’辛무뼈닭발‘ 등 신메뉴 ‘할매포차’ 4종을 선보였다. 뉴트로 열풍에 따라 80년대 문화의 상징인 포장마차 메뉴를 새롭게 선보인 것이다. 또 깔끔하고 모던한 인테리어를 통해 2030세대에게도 인기를 얻으며 연말 모임 장소로 각광받고 있다.

이외에도 지난 6월 업계 최초로 배달앱을 통한 배달서비스를 시작하며 소비자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았다. 큰맘할매순대국 배달서비스는 배달앱 주 이용층인 2030 밀레니얼 세대 유입에 큰 역할을 하고 있으며 더 많은 고객들이 편하게 집에서 한식을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이벤트도 진행하고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로나19 시대에도 살아남는 스타트업에겐 특별한 것이 있다
    코로나19 시대에도 살아남는 스타트업에겐 특별한 것이 있다

    코로나19로 인해 전 세계 경기가 불황에 빠져들면서 스타트업들의 고행이 계속되고 있다. 주식시장 상장의 무산·연기와 투자 철회 소식이 연일 들려온다. 감원 등 규모 축소는 기본이고...

  • 서울창업허브, 코로나19로 언택트 입주기업 모집 설명회 개최
    서울창업허브, 코로나19로 언택트 입주기업 모집 설명회 개최

    2일과 8일, 오후 2시부터 3시까지 1시간 내외 진행.

  • 5년 이내 여성 창업자들 자웅 겨룬다
    5년 이내 여성 창업자들 자웅 겨룬다

    ‘여성창업경진대회×도전! K-스타트업 2020’.

  •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항구도시 특유의 강점을 살려 세계로 뻗어나가는 창업도시의 면모.

  •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임정규 한국임업진흥원 임업창업‧일자리실장 밀착인터뷰.

  •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언택트 시대엔 우리 비즈니스 아이템을 어떻게 피칭해야 할까?

  •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산림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이 만나면 스마트 포레스트!

  •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류센터의 유·무인 모빌리티 자원 최적화 서비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