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촌치킨, 지난해 가맹점당 일 평균 약 110마리 판매 기록
교촌치킨, 지난해 가맹점당 일 평균 약 110마리 판매 기록
2020.01.14 15:40 by 유선이
사진=교촌치킨
사진=교촌치킨

 

교촌에프앤비는 지난해 가맹점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가맹점당 일 평균 약 110마리를 판매했다고 14일 밝혔다.

또 지난해 12월 기준 전국 1,150개의 교촌치킨 매장 중 일 평균 100마리 이상 판매 매장은 622개점으로 54%를 넘어섰다. 이중 84개 매장은 일 평균 200마리 이상 판매했다.

공정거래위원회 가맹사업거래에 등록된 치킨 프랜차이즈 중 가맹점 당 매출액도 교촌치킨이 가장 높다. 교촌치킨 가맹점의 매장당 연 매출액은 약 6억 1,827만원(18년 기준)으로 등록된 치킨 프랜차이즈 매장 당 매출액 평균 약 1억8,928만원보다 3배 이상 높다. 또한 이는 2014년 4억 1,946만원 대비 4년 만에 47% 이상 성장한 수치다.

가맹점당 매출 및 판매량은 점포 수에 비례하는 본사 매출과 달리 프랜차이즈 브랜드의 실질적인 경쟁력을 나타내는 지표다.

교촌치킨 가맹점의 높은 매출의 요인으로는 시그니쳐 메뉴들의 제품력이 첫손에 꼽힌다. 교촌치킨의 시그니쳐 메뉴는 ‘교촌시리즈’, ‘레드시리즈’, ‘허니시리즈’ 등 3가지다. 그 중 마늘간장소스의 ‘교촌시리즈’는 창업 이후 꾸준히 팔린 교촌의 베스트셀러다.

최근에는 ‘허니시리즈’가 교촌치킨의 또 하나의 베스트셀러 제품으로 우뚝 섰다. 지난해 허니시리즈는 1,300만개 이상이 팔려 교촌에서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교촌 관계자는 “좋은 원료를 사용한 제품력이 가맹점 매출 상승의 원동력”이라며, “앞으로도 제품개발과 품질 관리 강화를 통해 본사와 가맹점이 함께 성장하는 브랜드로서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항구도시 특유의 강점을 살려 세계로 뻗어나가는 창업도시의 면모.

  •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전 세계 산림이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로봇공학,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의 주요 기술로 물들고 있다. 산림이 가진 경제, 사회, 문화적 가치와 무궁무진한 가능성에 주목하기 때...

  •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언택트 시대엔 우리 비즈니스 아이템을 어떻게 피칭해야 할까?

  •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산림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이 만나면 스마트 포레스트!

  •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류센터의 유·무인 모빌리티 자원 최적화 서비스 제공.

  • 매쉬업엔젤스, AI 학습 솔루션 ‘이지딥’ 개발사 ‘알고리마’에 투자
    매쉬업엔젤스, AI 학습 솔루션 ‘이지딥’ 개발사 ‘알고리마’에 투자

    코딩과 수학 지식 없이도 누구나 쉽게 학습할 수 있는 AI 학습 솔루션.

  • 한국MS, 국내 유망 스타트업 30개사 해외진출 돕는다
    한국MS, 국내 유망 스타트업 30개사 해외진출 돕는다

    인공지능(AI)·빅데이터·머신러닝 분야. 모집은 5월6일까지.

  • 서울창업허브, 올해 입주기업 모집 개시
    서울창업허브, 올해 입주기업 모집 개시

    공간지원, 투자, 글로벌 진출까지 지원…모집은 4월16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