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할인 혜택 풍부한 ‘2020 설레는 설 선물대전’ 기획전 진행
위메프, 할인 혜택 풍부한 ‘2020 설레는 설 선물대전’ 기획전 진행
2020.01.15 11:41 by 유선이
사진=위메프
사진=위메프

 

위메프가 설 연휴를 한 주 앞두고 ‘2020 설레는 설 선물대전’ 기획전을 1월 23일까지 진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브랜드별 ▲가격대별 ▲신선식품 ▲건강식품 ▲패션·뷰티 ▲가전·디지털 ▲명절준비·귀경용품 등 다양한 카테고리로 구성, 2000여 개 명절 상품을 한데 모아 선보인다.

대표상품으로는 ▲더바디샵 화이트머스크 바디미스트 선물세트 ▲해피콜 IH 골드 쉐프 웍32 양수 ▲참좋은곶감 상주곶감 20+20과 선물세트 ▲장보남 한라봉 선물세트 3kg ▲동원 선물세트 현호 ▲CJ제일제당 스팸 S2호 선물세트 ▲홍삼정 에브리타임 밸런스 10mlx20포 ▲종근당 황제침향단 60환 ▲아모레퍼시픽 선물세트 종합 1호 ▲닌텐도 스위치 네온 HAD+타이틀 1종 등 인기 명절 상품을 특가에 판매한다.

여기에 최대 10% 즉시 할인과 중복으로 사용할 수 있는 카드사별 최대 12%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해당 카드로 결제 시 최대 22%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드사 할인은 한정 수량 혜택으로 조기종료 될 수 있다.

할인적용 카드가 없다면 최대 8% 장바구니 할인쿠폰을 다운받으면 된다. 최대 10% 즉시할인과 중복 적용돼 최대 18%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장바구니 쿠폰은 ▲10만원 이상 8000원 ▲5만원 이상 4000원 ▲3만원 이상 2400원 ▲2만원이상 구매 시 1600원이 할인된다. 쿠폰 적용대상은 '2020설' 전 상품이다.

한편 올해 설 명절을 앞두고 가공식품, 신선식품, 건강식품 등이 고루 인기를 얻고 있다.

위메프가 최근 3주 동안(12/23~1/12) 진행한 선물대전 기획전에서 가장 많이 팔린 상품(매출액 기준)은 CJ제일제당 스팸, LA갈비, 종근당건강 락토핏 골드, 정관장 홍삼정 에브리타임 밸런스, 아모레퍼시픽 선물세트 순이었다. 이 밖에도 산과들에 한줌견과, 제주 감귤유과 한과, 히말라야 핑크소금 세트 등 1만원 이하의 실속 상품도 인기가 많았다.

위메프 김동희 영업본부장은 “민족 대명절 설을 맞아 가족, 친지, 지인분들께 선물하기 좋은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준비했다”며 “즐거운 쇼핑으로 풍성한 설 연휴를 준비하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건 공동의장 체제로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건 공동의장 체제로

    "다양한 산업군에 포진한 회원사를 보다 효율적으로 대변하기 위한 결정"

  •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질 표면 상태를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을 보유한 팀”

  •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실내외 제한 없는 자율주행 로봇.

  •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출생을 하면 출생신고를 하듯, 사업을 위해서는 사업자등록이 필수입니다. 하지만 일부 청년 창업가들은 '아직 이렇다할 매출이 발생하지 않는다' 혹은 '번거롭고 성가시다'는 이유로 사...

  •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신선식품 배송 박스 ‘그리니박스’

  •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19 확산 추세, 치솟는 수요에 배달 서비스 시장은 활활

  •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과일 편의점, 과일 만물상으로 통하는 중국 궈두어메이의 성공비결!

  •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법원 “택시 아닌 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