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일산가구단지 일산드라마가구, 1월 노마진 행사 및 입주가구 이벤트 진행 중
고양 일산가구단지 일산드라마가구, 1월 노마진 행사 및 입주가구 이벤트 진행 중
2020.01.18 10:00 by 홍기준
(사진제공=일산드라마가구)
(사진제공=일산드라마가구)

새해를 맞이하면서 전국에 아파트 입주 일정이 이어지고 있다. 새 집으로 이사하는 경우 낡은 가구나 새 집의 인테리어에 어울리지 않는 가구 교체 등으로 새 가구를 구매하는 경우가 많다. 이때 이사 비용 외에도 비용 부담 발생할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이 가운데, 고양 일산가구단지의 일산드라마가구(대표 김맹섭)가 1월 새해를 맞이해 입주민 대상 및 노마진 할인 이벤트를 진행 중이라고 17일 밝혔다.

일산드라마가구는 고양 일산가구단지 2문에서 30년 간 친환경원목가구를 판매해온 공장직영 할인 매장이다. 국내 가구 공장에서 직접 주문 생산 및 자체제작 그리고 직수입 유통구조 등을 통해 합리적인 단가 정책을 고수해왔다.

직접 주문 생산 방식으로 저렴한 가격은 물론, 고객이 원하는 원목, 재질, 스타일, 구조, 사이즈 등 개인 취향을 반영한 맞춤 가구 제작 서비스로도 잘 알려져 있다. 스토어팜이나 홈페이지를 통해 일산가구단지 드라마가구의 다양한 제품을 살펴 볼 수 있다.

입주민 대상 할인 이벤트는 ▲파주운정 화성파크드림 ▲안산 그랑시티자이 ▲신길보라매 SK뷰 ▲지축역 한림유보라 ▲광명역 U플래닛데시앙 ▲안산 라프리모 입주민을 대상 진행된다. 해당 매장에서는 신혼 및 입주가구 소비자를 위해 다양한 주방가구, 서재가구, 침실가구 등 테마별 쇼룸을 운영 중에 있다.

이외에도 공장 제조 원가 공개 노마진 행사도 진행된다. 해당 행사는 지난해 연말부터 진행됐으며,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으로 연장 진행 중이다. 행사 품목으로는 ‘소낭구가구’, ‘오크마운틴가구’ 등 친환경 원목 브랜드와 ‘벨라플렉스’, ‘비엠울트라’ 유명 수입 매트리스, 미국 직수입 매트리스 ‘킹스다운’, ‘씰리매트리스’ 등 고급 브랜드 가구를 만나볼 수 있다.

또한, 노바텍스 노바벅소파, 밀리 리클라이너 소파, 엘라스트론 사하라소파, 샤무드 소파, 저상형 가죽 패밀리 침대, 면피가죽 통판침대, 바이킹 원목침대, 보루네오 월넛 우드슬랩 식탁, 천연 대리석 식탁, 이태리 세라믹 식탁, 고무나무 원목책장 바흐 등 다양한 제품 역시 행사 품목으로 선정됐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진 공동의장 체제로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진 공동의장 체제로

    "다양한 산업군에 포진한 회원사를 보다 효율적으로 대변하기 위한 결정"

  •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질 표면 상태를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을 보유한 팀”

  •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실내외 제한 없는 자율주행 로봇.

  •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출생을 하면 출생신고를 하듯, 사업을 위해서는 사업자등록이 필수입니다. 하지만 일부 청년 창업가들은 '아직 이렇다할 매출이 발생하지 않는다' 혹은 '번거롭고 성가시다'는 이유로 사...

  •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신선식품 배송 박스 ‘그리니박스’

  •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19 확산 추세, 치솟는 수요에 배달 서비스 시장은 활활

  •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과일 편의점, 과일 만물상으로 통하는 중국 궈두어메이의 성공비결!

  •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법원 “택시 아닌 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