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 칼럼] 대상포진 치료 후에도 남아 있는 극심한 통증, 대상포진후신경통은?
[Dr. 칼럼] 대상포진 치료 후에도 남아 있는 극심한 통증, 대상포진후신경통은?
2020.01.20 18:37 by 임한희

얼마 전 65세 여자분이 가슴과 등에 발생한 극심한 통증을 호소하며외래에 오셨다. 그 통증이 어찌나 심한지 옷이 몸에 닿기만 해도 쓰라리면서 찢어지는 듯한 통증이 있었고, 선풍기나 에어컨 바람이 닿아도 아파서 어쩔 줄을 몰라하고 있으셨다.

아직 무더위가 한참이었지만, 이런 극심한 통증으로 인해서 집에서는 선풍기나 에어컨을 틀 수도 없었고, 집 밖을 나올 때면 고통을 참아가면서 윗옷을 입고 있었지만, 집 안에 계실 때에는 아픈 곳에 옷이 닿지 않게 하려고 옷은 벗고 지낸다고 하셨다. 이 여자분이 호소하는 극심한 통증에 대한 병명은 ‘대상포진후신경통’이었다.

대상포진후신경통은 그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대상포진에 걸린후에 발생한 신경통증이다. 대상포진을 일으키는 바이러스는 어릴 때 수두를 일으키는 바이러스와 같다. 많은 사람이 어릴 때 수두를 앓고 난 후 낫게 되지만, 그렇다고 이 수두 바이러스가 몸에서 완전히 없어지는 것이 아니다.

안타깝게도 많은 경우에서 수두 바이러스는 우리 몸의 신경 한 구석에 숨죽인 상태로 숨어서 있게 되는데, 이렇게 숨어 있던 바이러스는 자신이 숨어 있는 사람의 면역이 강할 때에는 다시 재발하지 못하고 죽은 듯이 있지만, 사람의 몸에 피로와스트레스가 쌓이고 면역이 떨어지는 상황이 오게 되면 몸 속에 숨어 있던 바이러스가 다시 재발해서 우리 몸의 신경을 타고 병을 일으키게 된다. 이것이 바로 대상포진이다.

어릴 때와는 달리 바이러스가 재발해서 생기는 대상포진의 경우 전신적으로 나타나는 경우는 극히 드물고, 얼굴이나 몸통, 또는 팔, 다리 등의 특정 부위에 국한해서 수포(작은 물집)와 통증, 가려움증 등을 동반하는 대상포진을 일으킨다.

대상포진이 발생하였을 때 초기에 치료를 잘 하면 후유증 없이낫게 되는 경우가 많지만, 치료를 늦게 시작했거나 대상포진이 생긴 후 증상이 심한 경우, 또 초기에 치료를 하더라도 연세가 많거나 면역이 떨어진 환자분들의 경우에는 대상포진후신경통으로 발전할 수 있다.

대상포진에 걸렸을 때 바이러스가 신경을 파괴시킬 수 있는데, 이망가진 신경으로 인해서 극심하고 지속적인 통증이 발생하게 된다.

즉, 대상포진이 걸려서 항바이러스제를 처방 받으면 대상포진 바이러스는 죽어서 없어지지만, 망가진 신경은 계속 남아 있어서 통증을 일으키게 되는 것이다.

대상포진후신경통은 연세가 많은 분일수록, 수포 발생 전이나 초기에통증이 심할 수록, 수포가 넓은 부위에 나타났을 경우, 얼굴에 대상포진이 발생했을 때, 대상포진 치료를 늦게 시작했을 때, 면역이 떨어져 있는 환자분들의 경우 많이 발생하게 되고 그 증상도 심하다.

특히 70대 이상에서는 약 29.7%의 환자분들이 대상포진이 발생한 후 대상포진후신경통으로 발전하게 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는 3명 중에 한 명 정도는 대상포진이 걸린 후 증상이 장시간 지속되는 대상포진후신경통으로 발전한다고 볼 수 있어 고령의 환자분일수록보다 적극적인 치료가 필요하다.

초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했거나 연세가 많고, 대상포진이 심하게발생했던 환자분 중에는 10년 이상 통증으로 고통을 겪는 경우도 있어 대상포진이 발생했을 때 적절한 치료를 받는 것이 중요하다.

따라서, 대상포진이 발생했을 때에는 빨리 병원을 방문해서 대상포진에대한 치료를 시작해야 하고, 대상포진 통증이 심하거나 연세가 많으시거나 얼굴에 대상포진이 생겼거나 수포가 넓게 발생했을 경우에는 마취통증의학과를 방문해 대상포진이 발생한 신경에 대한 치료(신경차단술 등)를 비롯해 초기부터 보다 적극적인 치료를 시행하는 것이 좋다.

몇 년 전부터는 대상포진 예방접종이 사용되고 있어 예방주사를 맞을경우 대상포진이 발생하는 것을 미리 예방하는 효과를 볼 수도 있다. 또, 현재 사용되는 생백신 외에도 사백신이 곧 판매될 예정으로 고령의 환자들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따라서 대상포진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은 50대 이상의 경우 병원을 방문해 상담하고 주사를 맞으실 수 있다.

글: 건국대학교병원 마취통증의학과 김재헌 전문의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지 한 달째를 맞으면서 소비문화가 빠른 속도로 변화하는 모양새다. 감염 우려가 증가하면서 외출·방문이나 대면 대신 배달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크게 ...

  •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과일 편의점, 과일 만물상으로 통하는 중국 궈두어메이의 성공비결!

  •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법원 “택시 아닌 렌터카”

  • 디지털 시대에 ‘옛 것’이 살아남는 법
    디지털 시대에 ‘옛 것’이 살아남는 법

    빠르고 치열하지 않더라도 경쟁력만 충분하다면, 콘텐츠는 소비될 수 있다

  • 매쉬업엔젤스, 2019년 20개사 120억 투자…패션·뷰티·헬스케어 집중
    매쉬업엔젤스, 2019년 20개사 120억 투자…패션·뷰티·헬스케어 집중

    투자 기업 72% 후속투자 유치, 누적금액 4121억원.

  • 다가오는 총선, 정치권에 스미는 '스타트업 DNA'
    다가오는 총선, 정치권에 스미는 '스타트업 DNA'

    스타트업은 제 21대 총선의 키워드가 될 수 있을까.

  • 창업자가 꼭 알아야 할 세무회계_ 법인이란?
    창업자가 꼭 알아야 할 세무회계_ 법인이란?

    창업의 시작은 법인과 개인의 차이를 명확히 파악하는 것부터!

  • “당신의 창업을 완성시켜줄 ‘노하우x네트워크’ 기대하세요”
    “당신의 창업을 완성시켜줄 ‘노하우x네트워크’ 기대하세요”

    메쉬업엔젤스-성신여대창업지원단 업무협약 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