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푸드빌제일제면소, 왕만두와 복어 활용한 새해 신메뉴 출시
CJ푸드빌제일제면소, 왕만두와 복어 활용한 새해 신메뉴 출시
2020.01.21 22:10 by 임한희
(사진=CJ푸드빌)
(사진=CJ푸드빌)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CJ푸드빌이운영하는 별미국수 전문점 제일제면소가 2020년 새해를 맞이해 신메뉴를 출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신메뉴는 복(福)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왕만두와 복어를 활용한 메뉴를 선보인다.

‘사골왕만두 칼국수’는 깊고 고소한 풍미의 한우 사골 육수에 쫄깃한 특제 칼국수면과 큼지막한 왕만두를 더했다. 고명으로는 지단, 대파, 소고기 등을 올려 색감을 살렸다.

‘새해복튀김’은 손질한 복어 순살을 바삭하게 튀긴 복어튀김이다.  요리 메뉴(큰사이즈)로 주문 시 같이 제공하는 상추에 참나물무침을 넣어 복 주머니를 만들 듯이 싸먹으면 된다. 별도로 주문 가능하며, 차림상(세트) 주문 시에는 국수와 함께 사이드 메뉴로 제공한다.

더불어 지난11월 겨울 신메뉴로 출시한 ‘감자탕 칼국수’는 고객 성원에 힘입어 2월 말까지 판매를 연장한다. 신메뉴 출시는 매장 별로 상이하며 자세한 내용은 제일제면소 공식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한편, 별미요리와 주류를 가볍게 한잔 즐길 수 있는 ‘별미주가’ 매장인 여의도IFC점, 서울스퀘어점, 서울역사점에서는 새로운 별미요리를 출시한다. 설을 맞아 가족, 친구들과 모임 시 즐기기 좋은 메뉴로 구성했다.

‘바삭김치전’은 묵은지를 노릇하게 부치고 소고기와 그라나파다노 치즈를 올려 한식을 재해석했다. ‘삼겹 보쌈’은 촉촉하게 삶은 돼지고기를 새우젓을 넣은 들깨소스와 함께 묵은지에 싸먹는 요리다.

‘까망베르 치즈 튀김’은 풍미 좋은 까망베르치즈를 통째로 튀겨 달콤한 블루베리와 곁들인 한입 안주 스타일 요리다.

‘별미주가’ 매장에서는 신메뉴 출시를 기념해 모든 주류 주문 시 수제 김부각을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실시한다. ‘별미주가’는 다양한 주류와 별미요리를 판매하는 플래그십 스토어로 18년 9월 여의도IFC점에 처음 선보였다.

제일제면소 관계자는 “복 주머니를 연상하게 하는 왕만두와 쌈으로 새해 첫 신메뉴를 출시하게 됐다”며 “제일제면소에서 별미메뉴와 함께 복 가득한 2020년이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건 공동의장 체제로
    코리아스타트업포럼, 김슬아·안성우·이승건 공동의장 체제로

    "다양한 산업군에 포진한 회원사를 보다 효율적으로 대변하기 위한 결정"

  •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머신비전 센서 개발 스타트업 ‘디딤센서’,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질 표면 상태를 정량적으로 측정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을 보유한 팀”

  •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퓨처플레이, 자율주행 로봇 개발 기업 ‘도구공간’ 시드 투자

    실내외 제한 없는 자율주행 로봇.

  •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현재 매출 0원, 사업자등록부터 해야 하나요?

    출생을 하면 출생신고를 하듯, 사업을 위해서는 사업자등록이 필수입니다. 하지만 일부 청년 창업가들은 '아직 이렇다할 매출이 발생하지 않는다' 혹은 '번거롭고 성가시다'는 이유로 사...

  •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콜드체인 물류스타트업 '에스랩아시아', 프리시리즈A 20억 투자 유치

    신선식품 배송 박스 ‘그리니박스’

  •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19 확산 추세, 치솟는 수요에 배달 서비스 시장은 활활

  •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신선 과일로 대륙 접수한 男子의 고집

    과일 편의점, 과일 만물상으로 통하는 중국 궈두어메이의 성공비결!

  •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벼랑 끝 몰렸던 ‘타다’의 기사회생

    법원 “택시 아닌 렌터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