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피싱 1세대 대응 기업 ‘디포렌식코리아’ 몸캠피씽·동영상유포 협박 무료상담 제공
몸캠피싱 1세대 대응 기업 ‘디포렌식코리아’ 몸캠피씽·동영상유포 협박 무료상담 제공
2020.01.22 19:00 by 홍기준
(사진제공 = 디포렌식코리아)
(사진제공 = 디포렌식코리아)

몸캠피싱은 다른 범죄 대비 피해금액이 큰 편에 속하며, 발생건수가 늘어나고 있다. 이는 점차 체계적인 방식으로 운영되고 있기 때문이다. 조직적인 운영은 수사와 검거에도 어려움을 초래하고 있는 상황이다.

조직적인 운영을 실시한 이후로 총책들은 주로 중국을 거점으로 삼고 활동을 하고 있다. 총책은유인책이나 인출책 등 실질적으로 범죄행위에 가담할 이들을 모아 국내로 보내고 있다. 이 때문에 국내에서는 검거에 성공하여도 일개 조직원에 그치는 경우가 많다.

또, 총책들은 ‘대포폰’이나 중국 채팅어플인 ‘위쳇’ 등을 사용해 조직원들에게 지시를 내리는 치밀함까지 보이고 있다.

피해사례들은 선정적인 문구의 메시지로 남성을 유혹하며 시작된다. 경계심을 보이는 피해자에게 친분이 목적인 것처럼 접근하게 되며, 마지막에는 통화를 제안한다. 이후 호기심을 자극해 피해자의 몸캠을 유도하고, 영상을 녹화한다. 동시에 악성코드가 담긴 파일을 설치하도록 만들어 개인 정보를 확보하고 협박한다.

이러한 가운데, 국내 1세대 보안 전문업체 ‘디포렌식코리아’가 몸캠피싱 및 동영상 유포 협박 피해자들에게 관심을 받고 있다.

해당 업체는 한국사이버보안협회에 정식으로 가입된 곳으로 피해자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철저한 기술력으로 유연하게 대처할 수 있도록 전문가로 구성된 몸캠피씽 전담팀을 구성하고 있다. 또, 미국 전문 보안 업체들의 전문가들을 지속적으로 초빙하고 있다.

동영상 유포 협박을 받고 있는 피해자에게 24시간 무료 상담을 제공하고 있음은 물론이고 연중무휴로 피해 접수 즉시 사건해결에 임하고 있다.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대응을 실시하기 때문에 유출된 영상들의 경로추적을 통한 삭제를 비롯 원본 영상까지 모두 삭제가 가능하다.

디포렌식코리아 관계자는 "악성코드를 이용한 몸캠피씽은 매년마다 늘어나고 있는 형국으로 보안의식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만약 피해를 입었다면 경찰에 신고한 뒤 보안업체를 찾아 대응을 준비해야 피해의 규모를 줄이며 사건을 해결할 수 있다.”라고 조언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스타트업 올인’ 눈길 끄는 인천의 약진

    항구도시 특유의 강점을 살려 세계로 뻗어나가는 창업도시의 면모.

  •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무한한 가능성, 산림으로 예비창업가들을 초대합니다.”

    전 세계 산림이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로봇공학, 인공지능 등 4차 산업혁명의 주요 기술로 물들고 있다. 산림이 가진 경제, 사회, 문화적 가치와 무궁무진한 가능성에 주목하기 때...

  •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온라인 데모데이 시대를 준비하는 자세

    언택트 시대엔 우리 비즈니스 아이템을 어떻게 피칭해야 할까?

  •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될성부른 나무는 떡잎부터 임진원에서!”

    산림과 ‘4차 산업혁명 기술’이 만나면 스마트 포레스트!

  •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모션투에이아이, 15억 규모 프리-시리즈A 투자 유치

    물류센터의 유·무인 모빌리티 자원 최적화 서비스 제공.

  • 매쉬업엔젤스, AI 학습 솔루션 ‘이지딥’ 개발사 ‘알고리마’에 투자
    매쉬업엔젤스, AI 학습 솔루션 ‘이지딥’ 개발사 ‘알고리마’에 투자

    코딩과 수학 지식 없이도 누구나 쉽게 학습할 수 있는 AI 학습 솔루션.

  • 한국MS, 국내 유망 스타트업 30개사 해외진출 돕는다
    한국MS, 국내 유망 스타트업 30개사 해외진출 돕는다

    인공지능(AI)·빅데이터·머신러닝 분야. 모집은 5월6일까지.

  • 서울창업허브, 올해 입주기업 모집 개시
    서울창업허브, 올해 입주기업 모집 개시

    공간지원, 투자, 글로벌 진출까지 지원…모집은 4월16일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