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주자 입소문 타고 ‘경주 센트럴 푸르지오’ 전 세대 마감 임박
입주자 입소문 타고 ‘경주 센트럴 푸르지오’ 전 세대 마감 임박
2020.02.06 00:00 by 김미정

최근 부동산 양극화가 심해지고 있다. 동일 행정 구역이라고 하더라도 지역 내 선호지역과 비선호지역의 부동산 가격차이가 점점 벌어지고 있는 것이다. 교통호재가 반영되거나 특화된 교육환경 또는 행정이나 문화시설이 이전하거나 신축되는 곳으로 수요가 몰리기 때문인데 편의 인프라가 갖춰진 지역의 주택은 실 거주 선호도가 높아 전세가도 높게 형성된다. 

실제로 ‘경주 센트럴 푸르지오’의 경우 관계자에 따르면 “매매가가 2억6천만원대인데 반해 전세가는 1억9천만원대로 실 투자금이 약 7천만원 정도밖에 되지 않아 고 퀄리티의 아파트를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어 일부 평형은 마감되었고 곧 전 세대 판매 마감에 임박했다”고 한다. 

뿐만 아니라 ‘경주 센트럴 푸르지오’는 입주민이라면 누구나 경주 최초 유아풀까지 갖춘 수영장을 비롯한 최대규모의 커뮤니티 시설을 마음껏 누릴 수 있고 곧 개원될 예정인 연면적 470㎡의 대규모 국공립어린이집이 단지 내 위치해 있다. 입주민 A씨의 경우 “저희는 맞벌이 부부인 만큼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어린이집이 단지 내 위치해 있다는 것이 아파트 선택에 가장 크게 작용한 것 같아요. 게다가 아파트 안에 수영장이 있는데 곧 개장할 예정이라 주말에는 아이와 수영장에서 여가를 같이 보낼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이네요.”라며 만족해 했다.

해당 단지는 학부모들이 제일 중요하게 생각하는 초등학교가 곧 있을 신입생 입학에 대비해 이미 증축이 완료되었고 단지 바로 인근에는 동해남부선 복선전철화 구간에 신설되는 ‘서경주역’이 2021년 완공을 앞두고 있다. 유림대교, 제2금장교 추가 교량 개설이 예정되어 있어 도심에 대한 접근성 향상이 기대되며 경부고속도로 건천IC에 연결되는 20번 국도가 단지 가까이를 지나 우수한 교통망을 자랑한다. 단지 바로 앞 복합상업지구에는 다채로운 생활 인프라를 편리하게 누릴 수 있는 대형 상가들이 들어서고 있어경주의 신중심으로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필자소개
김미정

자신에게 가장 객관적인 사람이 되겠습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디지털 감수성, 당신에게는 인싸력이 있나요?
    디지털 감수성, 당신에게는 인싸력이 있나요?

    아무 노래 챌린지, 달고나 커피, 1일 1깡… 올해도 디지털에서는 다양한 문화코드가 탄생했고 꾸준히 국민적인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TV와 같은 매스미디어에서 스타...

  •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도 무섭지 않다! 톡톡 튀는 스타트업의 재기발랄함을 보라

  •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라는 태풍이 여행업계를 강타하고 있다. 강풍은 여행산업 전반에 휘몰아치며 치명적인 상처를 남긴다. 예상치 못한 강풍은 여행산업에 켜켜이 쌓인 거품을 걷어내는 역할도 한다. ...

  • 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고객 피해 전액 책임제'는 국내 금융사 및 핀테크 기업 중 토스에서 처음으로 시행.

  • 브랜디, 'AI 추천' 기능으로 개인화 서비스 본격화
    브랜디, 'AI 추천' 기능으로 개인화 서비스 본격화

    브랜디는 데이터를 토대로 이용자의 취향에 맞는 상품을 추천해주는 개인화 서비스를 도입했다.

  •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친환경 양식장의 효율성 향상 및 자동화 시스템 개발.

  •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고객과 만나는 마지막 지점을 이제는 로봇이 담당한다.

  •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쏘카 "법원의 기존 판단과 완전히 배치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