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코로나 발발 한 달…커지는 배달 서비스 시장
2020.02.19 16:09 by 이창희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지 한 달째를 맞으면서 소비문화가 빠른 속도로 변화하는 모양새다. 감염 우려가 증가하면서 외출·방문이나 대면 대신 배달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이 크게 늘고 있다. 치솟는 수요에 따라 배달 서비스 시장도 덩달아 발 빠르게 돌아가기 시작했다.

 

마케팅·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나이스디엔알에 따르면 모바일 앱 분석 서비스 앱마인더에서 앱 로그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지난 1월 셋째 주 대비 2월 첫째 주 배달 앱 이용량은 13% 증가했다. 온라인 쇼핑 앱은 5.1% 증가했으며, 일부 홈쇼핑 앱의 경우 이용량이 2주 만에 40% 이상 치솟기도 했다.

국내 8개 카드사의 개인 신용카드 결제액을 살펴보면 올해 설 연휴 직후 일주일(1월 28일∼2월 3일)간 온라인 결제액은 2조587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1조7367억원에 비해 무려 44.5%가 증가했다.

배달의민족에 따르면 이달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배달 앱을 통한 주문량은 503만건으로, 코로나19가 확산세를 보이기 시작한 시점보다 10만건 이상 늘었다. 또 다른 배달 앱 요기요 역시 이달 같은 기간 주문량이 전월대비 평균 12% 올랐다.

이에 따른 기업들의 움직임도 눈에 띈다. 롯데는 지난 10일 ‘롯데 이츠’ 서비스를 통해 롯데리아·엔제리너스·크리스피크림도넛·TGI프라이데이스·빌라드샬롯 등의 메뉴 메달을 시작했다.

CJ푸드빌 뚜레쥬르는 지난 13일 배달의민족 앱에 입점했고, SPC그룹의 던킨은 배달 전용 포장을 도입하는 등 모바일 앱을 통한 배달 서비스를 강화하고 있다.

기업들이 자사의 서비스 강화에만 골몰하는 것은 아니다. 배달의민족은 지난 16일 한국외식업중앙회와 상생협약을 맺고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외식업 소상공인 지원에 나섰다. 배달의민족 운영사인 우아한형제들은 50억원의 기금을 조성, 소상공인 정책자금 대출의 이자 50%를 지원하는 데 사용할 계획이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으며 편집증도 없습니다.


Story 더보기
  • “긴장되고 떨린다면, 노력으로 만든 ‘익숙함’으로 승부하라”
    “긴장되고 떨린다면, 노력으로 만든 ‘익숙함’으로 승부하라”

    발표 공포증을 잡을 전문의를 클럽하우스에서 만났다!

  • 긴급진단, 스타트업 스페셜리스트…‘클럽하우스’를 논하다
    긴급진단, 스타트업 스페셜리스트…‘클럽하우스’를 논하다

    클럽하우스의 인기가 뜨겁다. '아는 사람만 알던' 앱의 위상은 불과 한 달 새 180도 바뀌었다. 몇몇 셀럽들의 참여 소식을 신호탄 삼아 대세 SNS가 되어가는 모양새다. 시대가...

  • ‘실리콘밸리 말고 히든밸리’ 기업가 정신 움트는 이색 지대
    ‘실리콘밸리 말고 히든밸리’ 기업가 정신 움트는 이색 지대

    창업을 향한 고군분투, 시공을 초월하다

  • “K-스타트업 요람으로 거듭날 군의 활약 기대해”
    “K-스타트업 요람으로 거듭날 군의 활약 기대해”

    군대 2년의 시간이 기업가 정신을 갖추는 시간으로 바꿀 수 있다면!

  •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下)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下)

    한국형 규제샌드박스 2년 그 한계와 개선점을 톺아봤다.

  • 미국‧영국·싱가포르·일본, 그들의 규제샌드박스는 지금
    미국‧영국·싱가포르·일본, 그들의 규제샌드박스는 지금

    세계는 지금 '규제와의 전쟁'

  • “규제샌드박스, 기업 아닌 사회에 기여하는 제도”
    “규제샌드박스, 기업 아닌 사회에 기여하는 제도”

    국무총리상까지 수상한 규제샌드박스 '찐' 전문가의 이야기를 들어보자.

  •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上)
    모래를 좋아하는 건 고양이만이 아니다(上)

    규제샌드박스 도입 후 2년, 규제샌드박스는 스타트업들의 돌파구가 되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