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백화점 온라인몰 ‘더현대닷컴’, 친환경 업사이클링 브랜드 대전 진행
현대백화점 온라인몰 ‘더현대닷컴’, 친환경 업사이클링 브랜드 대전 진행
2020.06.02 17:58 by 유선이
사진=현대백화점
사진=현대백화점

 

현대백화점은 공식 온라인몰 ‘더현대닷컴’에서 6월 11일까지 ‘친환경 업사이클링 브랜드 대전’을 진행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행사 기간 더현대닷컴은 친환경을 테마로 한 특별관인 ‘그린 프렌즈’를 열어, 35개 국내·외 유명 ‘업사이클링’ 브랜드의 친환경 제품 500여 개를 선보인다.

소방관들이 입던 폐 방화복을 업사이클링해 가방 등 패션소품으로 판매하는 ‘119레오’, 헌 청바지와 버려진 원단을 재활용해 패션 소품을 만드는 ‘유일자수’, 동물 가죽 대신 식물성 소재를 사용해 가방을 만드는 ‘코르코’, 옥외광고판을 재활용한 가방 ‘레어폼’, 바다에 버려진 폐 어망에서 추출한 재생 나일론을 활용해 수영복 ‘블루오브’ 등이 대표적인 브랜드다.

더현대닷컴은 오는 7일까지 ‘그린 프렌즈’ 특별관에서 구매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5% 할인 쿠폰을 증정하고, 추가 10%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 또한, 한국환경산업협회 업사이클 인식 설문 조사에 참여하는 고객에게 스타벅스 기프티콘(3천명 한정)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아울러 판교점에선 오는 4일까지 지하 1층 대행사장에서 이들 친환경 브랜드의 이색적인 업사이클링 상품을 선보이는 ‘에코 페어’도 진행한다. 기부 받은 원단으로 상품을 제작하는 ‘더나누기’, 폐 가죽으로 신발을 만드는 ‘LAR’, 광고 현수막 등 버려진 소재를 활용해 잡화류를 제작하는 ‘시랜드기어’ 등 20여 개 친환경 업사이클링 브랜드를 선보인다.

무역센터점에선 현대백화점의 라이프스타일 편집숍 ‘위마켓’이 행사 기간 ‘친환경’을 콘셉트로 매장을 꾸미고, 다양한 친환경 브랜드를 선보인다. 매장에선 제로웨이스트(zero waste, 썩지않는 생활 쓰레기 없애기)를 실천하는 친환경 브랜드 ‘더 피커’의 일회용 밀랍백, 광양 매실 등 유기농으로 키운 국내산 제철 원료를 베이스로 한 비건 화장품 브랜드 ‘시오리스’의 밀크클렌져 등 다채로운 상품을 판매한다.

현대백화점 관계자는 "최근 친환경에 대한 사회적인 요구가 높아진만큼 폐 자원을 활용한 업사이클링 브랜드를 널리 알리고 고객들의 관심을 제고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행사 기간 다양한 프로모션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서울 곳곳에 생겨나는 스타트업 공간, ‘한강밸리’ 이룬다
    서울 곳곳에 생겨나는 스타트업 공간, ‘한강밸리’ 이룬다

    스타트업으로 다시 한 번 꿈꾸는 '한강의 기적'

  • 룰루랩, 스마트 미러 ‘루미니 키오스크 V2’ 론칭
    룰루랩, 스마트 미러 ‘루미니 키오스크 V2’ 론칭

    소비자가 거울을 보면 인공지능이 피부를 분석하고, 피부상태에 맞는 화장품을 추천해준다.

  • 서울창업허브, ‘左 공덕 右 성수’ 시대 개막
    서울창업허브, ‘左 공덕 右 성수’ 시대 개막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기술기업 집중 육성.

  • 배달의민족, 현대카드와 손잡고 '배민카드' 만든다
    배달의민족, 현대카드와 손잡고 '배민카드' 만든다

    배민의, 배민을 위한, 배민에 의한 카드가 이 땅에 등장했다.

  • 중기부, '재도전성공패키지'로 재창업자 지원한다
    중기부, '재도전성공패키지'로 재창업자 지원한다

    191명 내외 모집 계획… 신용회복과 재창업을 동시 진행 가능한 별도 트랙도 운영.

  • 디지털 감수성, 당신에게는 인싸력이 있나요?
    디지털 감수성, 당신에게는 인싸력이 있나요?

    아무 노래 챌린지, 달고나 커피, 1일 1깡.

  •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대신 보여주고, 미리 결제하고… 고군분투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도 무섭지 않다! 톡톡 튀는 스타트업의 재기발랄함을 보라

  •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태풍 앞의 촛불 여행업계, 태풍의 눈 찾는 여행 스타트업

    코로나라는 태풍이 여행업계를 강타하고 있다. 강풍은 여행산업 전반에 휘몰아치며 치명적인 상처를 남긴다. 예상치 못한 강풍은 여행산업에 켜켜이 쌓인 거품을 걷어내는 역할도 한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