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업계 최초 WM자산 200조원 돌파...동학개미운동 영향 뚜렷
삼성증권, 업계 최초 WM자산 200조원 돌파...동학개미운동 영향 뚜렷
2020.06.10 18:16 by 유선이
사진=삼성증권
사진=삼성증권

 

삼성증권은 업계 최초로 WM(리테일)예탁자산 200조원을 돌파했다고 10일 밝혔다.
 
WM예탁자산은 개인고객을 담당하는 리테일부문에서 자산관리를 맡고 있는 주식과 채권, CMA 등 고객의 자산을 말한다.
6월 9일 기준, 삼성증권의 WM예탁자산은 203.7조원에 달한다.

이는 삼성증권이 지난 2010년 WM예탁자산 100조원을 돌파한 이래로, 10년간 매년 10조원 정도의 자산이 꾸준히 유입된 결과로, 특히 올해는 불과 5개월만에 18조원이 대거 유입되며 200조 달성 시기를 크게 앞당기는데 기여했다.

삼성증권이 증권업계에서 최초로 달성한 WM예탁자산 200조원은 2020년 1분기 기준, 4대 시중은행의 평균 예수금인 250조원 수준에 육박하는 수준이다.

특히, 올들어 코로나19로 인한 증시변동성 확대에도 불구하고 시중자금이 대거 몰린 것은 0%대 초저금리 시대가 본격화 되면서 투자자들이 주식과 채권 등을 통해 시중금리+α를 찾아 나서는 적극적 '머니무브' 움직임을 보인 효과로 분석된다.
실제 올해 신규 유입된 18조원을 분석해 본 결과, 주식투자의 비중이 절반을 훨씬 상회하는 59.5%를 기록해 머니무브의 상징처럼 여겨지는 '동학개미운동'의 영향이 뚜렷하게 나타났다.

국내 주식 뿐 아니라 해외 주식에도 투자하는 고객의 비중이 작년 2.8%에서 올해 6.6%까지 높아져 성장 주식을 찾는 움직임이 해외시장으로 까지 확장되는 추세를 보였다.

이들이 투자한 주식을 분석해 보면, 국내 주식으로는 삼성전자, 카카오, 삼성SDI, 해외주식으로 알파벳A, 마이크로소프트, 테슬라 순으로 가장 많이 순매수한 것으로 나타나 전반적으로 우량주 위주의 건강한 투자를 진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주식과 더불어 채권, 신탁, 파생결합증권 등에도 올들어 5개월간 작년 전체의 90% 수준에 달하는 자금이 유입된 것으로 나타나, 주식 일변도의 동학개미에서 다양한 자산을 통해 안정된 투자수익을 찾는 포트폴리오개미로 진화해 가는 모습도 확인할 수 있었다.

자산과 더불어 고객도 올들어 일평균 2500명이 넘는 투자자들이 꾸준히 유입되어 5월말까지의 신규유입고객이 25.7만명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작년 전체 유입 고객 수 20만명을 5만명 이상 초과한 수준이다.

또한, 저금리시대의 대안을 찾는 법인들의 투자 움직임도 눈에 띄었다. 올해 800여개의 법인 계좌가 신규로 개설되면서 리테일부문에서 관리하는 법인계좌의 총 수가 5만개에 육박했다.

신규 유입된 개인 고객의 특성을 살펴보면 언택트 트렌드에 따른 비대면채널의 강세가 두드러졌다.

신규고객의 90%에 해당하는 23.1만명이 비대면 채널로 거래를 시작했으며, 설문조사 결과 이들 중 절반이 넘는 60.5%의 고객이 '이전에 증권사 이용경험이 없었다'고 답해 초저금리에 실망한 '머니무브'현상을 실감케 했다.

삼성증권은 이들 비대면 고객들을 위해 다양한 동영상 투자정보, 실시간 온라인세미나, 베테랑PB들로 구성된 전담상담팀 등을 제공해 큰 호응을 받기도 했다.

또한, 연령별로는 과거 2년간 신규 유입된 고객 중 각각 22.9%와 19.8%를 차지했던 20대와 50대 이상 고객 비중이 올해는 각각 26.5%와 24.3%로 나란히 증가해, 언택트 열풍으로 인한 20대 젊은 투자자들의 유입과, 수익성 제고에 나선 50대 장년층 자산가들의 움직임이 동시에 두드러지게 나타난 결과로 분석된다.

삼성증권 리테일부문장을 맡고 있는 사재훈 부사장은 "증권업계 최초로 리테일 자산 200조라는 뜻 깊은 기록을 달성하며 머니무브를 선도할 수 있었던 것은 급변하는 시장 트렌드나 IT 발전으로 인한 디지털화 등 다양한 환경변화속에서도 삼성증권의 전문성을 믿고 한결같이 신뢰를 보내준 고객 분들 덕분"이라고 전했다.

이어 "고객분들의 다양한 니즈에 맞춰 더욱 깊이 있는 투자정보와 편리한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더 나은 삶에 기여하는 최고의 동반자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그랜드챌린지 2020, 눈길 끄는 스타트업은 어디?

  • ‘리테일의 달인’이 제시하는 패스트 패션의 새로운 패러다임
    ‘리테일의 달인’이 제시하는 패스트 패션의 새로운 패러다임

    배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스타벅스에서 무수한 점포 개발을 하며 공력을 쌓았다. 대규모 복합타운의 분양 경험과 그로 인한 성과도 거머쥐었다. 그렇게 리테일 20년의 경험치를 가진 전문...

  • 도로환경 AI데이터 구축으로 K-자율주행차의 시동 건다
    도로환경 AI데이터 구축으로 K-자율주행차의 시동 건다

    세계는 지금 AI 고지전! 우리가 할 것은 무엇?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우리는 세계로, 세계는 우리로! "

  • 나훈아가 남기고 떠난 것
    나훈아가 남기고 떠난 것

    마음이 연결됐던 무대, 비대면의 새 패러다임을 말한다

  •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비대면 시대에도, 꿈만큼은 비대해져야 하기에...

  •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내일 입고 싶은 옷, 오늘 주문한다!

  • 건강이 최고의 가치가 된 시대, 비즈니스도 변화한다
    건강이 최고의 가치가 된 시대, 비즈니스도 변화한다

    코로나19의 위세 속 헬스케어 분야의 엄청난 성장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