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블리, 무수한 논란의 끝은 결국 과태료·시정명령
임블리, 무수한 논란의 끝은 결국 과태료·시정명령
2020.06.23 12:47 by 이창희

지난해부터 여러 논란에 휩싸여온 온라인 쇼핑몰 ‘임블리’가 홈페이지 상품 후기 조작 행위로 관계당국으로부터 제재를 받게 됐다.

공정거래위원회는 지난 21일 임블리 운영사 부건에프엔씨(주)를 비롯한 SNS 기반 쇼핑몰 7곳에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로 과태료 총 3300만원을 부과하고 시정명령을 내렸다고 밝혔다.

공정위에 따르면 임블리는 자사 온라인스토어에서 소비자들이 작성한 상품 후기가 최신순·추천순·평점순에 따라 정렬되는 것처럼 보이게 해놓고 실상은 평이 좋은 후기만 게시판 상단에 노출되도록 했다. 평이 좋지 못하거나 항의가 담긴 후기는 하단으로 내려 잘 보이지 않도록 했다.

 

(사진: 쇼핑몰 임블리)
(사진: 쇼핑몰 임블리)

아울러 판매량이 많은 제품이 노출되는 ‘베스트 아이템’ 메뉴는 재고량 등 쇼핑몰의 사정에 따라 임의로 게시 순위를 바꿨으며, 상품 제조업자와 품질보증기준 등 상품·거래조건 정보도 소비자에게 제공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임블리는 지난해 4월 판매하던 호박즙 파우치에서 곰팡이가 나왔다는 소비자 주장에 부적절하게 대응하면서 엄청난 비판에 직면했다. 명품 브랜드와 유사한 제품을 내놨다가 도용 의혹에 휩싸이기도 했다. 결국 논란 끝에 인플루언서 임지현 전 상무가 물러나고 사과문을 발표했지만 여론의 차가운 시선은 수그러들지 않고 있다.

 

 

필자소개
이창희

부(不)편집장입니다. 편집을 맡지 않았으며 편집증도 없습니다.


Startup 더보기
  •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더벤처스, 수산양식 스타트업 '제이제이앤컴퍼니스'에 투자

    친환경 양식장의 효율성 향상 및 자동화 시스템 개발.

  •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우아한형제들, 자유주행 배달로봇 '딜리타워' 도입

    고객과 만나는 마지막 지점을 이제는 로봇이 담당한다.

  •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중앙노동위 "타다 드라이버 실사용자는 쏘카"

    쏘카 "법원의 기존 판단과 완전히 배치돼"

  •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액셀러레이터 ‘끌림벤처스’, 30억원 투자 유치

    AI와 메디컬 분야가 강점인 끌림벤처스, 대학가의 젊은 창업인재들을 지원한다.

  • 부동산 임팩트 디벨로퍼 MGRV, 코리빙 브랜드 ‘mangrove’ 1호점 오픈
    부동산 임팩트 디벨로퍼 MGRV, 코리빙 브랜드 ‘mangrove’ 1호점 오픈

    맹그로브는 집의 역할을 '휴식'이 아닌 '삶과 성장'에 있다고 본다.

  • 신세계-GS, 스타트업 투자 나선다
    신세계-GS, 스타트업 투자 나선다

    유통업계에 떨어진 특명, "스타트업을 잡아라!"

  • 당근마켓, 소비자가 신뢰하는 중고거래 서비스 1위 선정
    당근마켓, 소비자가 신뢰하는 중고거래 서비스 1위 선정

    당근마켓이 1등이라고? "당근이지"

  • 임블리, 무수한 논란의 끝은 결국 과태료·시정명령
    임블리, 무수한 논란의 끝은 결국 과태료·시정명령

    상품후기 조작에 베스트아이템도 제맘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