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토스, 고객이 입는 피해 전부 책임진다
2020.07.07 11:07 by 이지섭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는 토스를 통해 일어나는 명의도용 및 보이스피싱 피해 보호를 위한 `고객 피해 전액 책임제`를 시행한다고 지난 6일 밝혔다.

 

(사진:토스)
(사진:토스)

토스의 고객 피해 전액 책임제는 국내 금융사 및 핀테크 기업에서 처음 시행되는 고객 보호 정책으로, 명의도용 및 보이스피싱 피해에 대하여 토스의 직접적인 책임이 없더라도 토스 서비스를 거쳐 일어난 금전 피해는 토스가 구제하겠다는 내용이다.

보호 범위는 제 3자의 명의도용으로 일어난 송금, 결제, 출금 등의 피해 및 보이스피싱 피해로 인한 금전으로, 사용자는 문제 발생 후 30일 이내에 토스에 신고하면 내부 절차를 거쳐 손해 금액을 보상받을 수 있다.

통상적으로 휴대폰 불법 개통 등을 통한 명의도용의 경우 실제 피의자가 특정될 때까지 고객이 피해 보상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사실상 없었으나, 토스의 이번 정책 시행으로 제3의 기관을 통해 책임 소재를 가리기 전 우선적으로 피해를 구제받을 수 있게 되었으며, 보이스피싱 역시 금융 서비스 운영 기관에서 선제적으로 보상하는 경우는 없었으나 처음으로 전격 시행한다는 점에 의의가 있다.

다만 명의도용은 계정 소지자가 로그인 비밀번호, 공인인증서 등 접속 정보를 스스로 타인에게 알려준 경우 및 가족 또는 지인이 도용한 경우 등은 보호 대상에서 제외되며, 보이스피싱의 경우 이용자의 고의 및 중과실로 인한 피해는 제외된다. 또 전자금융거래법, 통신사기피해환급법 등 관련 법령의 개정이 이뤄져 시행되는 경우, 해당 법령에 따라 고객 보호 조치를 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이승건 토스 대표는 "토스는 이번 고객 보호 정책을 시행하며 접수되는 다양한 사례를 토대로 머신 러닝 기술 등을 활용해 FDS(이상거래탐지시스템)를 더욱 고도화해나감으로써 관련 피해를 최소화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며 "금융 사기 피해에 대해서도 토스를 통해 일어난 일이라면 모두 책임지는 것이 진정한 고객 중심이라는 점에 토스팀 모두 깊게 공감해 이번 정책을 시행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필자소개
이지섭

배우며 쓰고 쓰면서 배웁니다.


Startup 더보기
  •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더 직관적인 내비, 노트북 품은 스마트폰…일상과 기술을 접목하라!

    그랜드챌린지 2020, 눈길 끄는 스타트업은 어디?

  •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24개국 스타트업의 코리안 드림

    "우리는 세계로, 세계는 우리로! "

  •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코로나19도 막지 못한 창업의 열기, 충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가다

    비대면 시대에도, 꿈만큼은 비대해져야 하기에...

  •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브랜디, ‘하루배송’ 정식 오픈하며 무료 퀵 배송 확대

    내일 입고 싶은 옷, 오늘 주문한다!

  • 코드스테이츠, 미래 산업 이끌어 갈 AI 개발자 육성 기지로 발탁
    코드스테이츠, 미래 산업 이끌어 갈 AI 개발자 육성 기지로 발탁

    AI 분야에서 활약하고 싶다면? 확인!

  • “콘텐츠 스타트업 모여라”…경기콘텐츠진흥원, ‘넥시드 투자세미나’ 개최
    “콘텐츠 스타트업 모여라”…경기콘텐츠진흥원, ‘넥시드 투자세미나’ 개최

    주제는 ‘포스트코로나 뉴노멀 시대에 발견하는 투자 인사이트’

  • 브랜디, 공격적인 인재 채용으로 ‘조직 2.0’ 완성 초읽기
    브랜디, 공격적인 인재 채용으로 ‘조직 2.0’ 완성 초읽기

    창업가 정신의 선봉장, 프로덕트 오너(PO)를 중심으로!

  •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트라이 에브리씽’, 16일 서울서 열린다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트라이 에브리씽’, 16일 서울서 열린다

    16-18일까지 3일간…마윈 강연도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