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푸드, HMR 브랜드 모노키친 ‘소고기 타다끼’ 출시
LF푸드, HMR 브랜드 모노키친 ‘소고기 타다끼’ 출시
2020.09.17 13:56 by 유선이
사진=
사진= LF푸드

 

종합식품기업 LF푸드는 프리미엄 안주, 요리 메뉴 ‘소고기 타다끼’를 간편식 신상품으로 출시한다고 17일 밝혔다.

‘타다끼’는 본래 다진고기 또는 그것을 사용한 요리라는 뜻으로 고기를 썰어낸 후 직화로 겉면을 빠르게 익히고 양념을 두드려 입히던 것에서 유래가 된 음식 혹은 요리법이다.

일본에서는 소고기 외에도 보통 참치나 연어, 방어 등을 타다끼 형태로 많이 조리하며 이중 소고기 타다끼는 특히 고기의 육즙과 직화로 구워낸 불맛의 조합이 가히 환상적이어서 우리나라에서도 많은 미식가들이 고급 술 안주나 프리미엄 야식 메뉴로 많이 찾고 있다.

LF푸드가 SSG닷컴을 통해 신규 출시하는 ‘모노키친 일품 소고기 타다끼’는 결이 곱고 담백해 타다끼용으로 최적화된 부위인 호주 청정우 우둔살을 사용했으며 별다른 준비 없이 일품 요리 및 안주 메뉴로 집에서 바로 즐길 수 있도록 특제 유자간장소스와 생와사비가 동봉된 것이 특징이다.

LF푸드는 ‘모노키친 일품 소고기 타다끼’의 출시 기념으로 오는 23일까지 SSG닷컴에서 새벽배송 LUCKY-BACK 행사를 진행한다. SSG닷컴 새벽배송 첫 구매 고객 대상으로 ‘모노키친 일품 소고기 타다끼’를 포함하여 2만원 이상 구매 시 SSG머니 2만원 페이백을 지급한다.

이규헌 LF푸드 식품사업부 부문장은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며 가정에 머무르는 시간이 늘어난 만큼 프리미엄 안주나 야식 메뉴를 집에서도 즐기고자 하는 소비자들의 니즈를 충족시키고자 고급 즉석 요리로 알려져 있는 타다끼를 간편식 형태로 맞춤화해 출시하게 되었다.”라며 “앞으로도 LF푸드는 고객들이 그때그때 원하는 메뉴를 면밀하게 관찰해 적재적소에 제공함으로써 트렌디한 먹거리 문화를 선도하는 종합식품기업이 되고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모노키친은 한식부터 중식, 일식, 양식 등 친근한 요리부터 전 세계 각지의 로컬 메뉴까지 다양하게 현지화해 선보이는 LF푸드의 대표적인 간편식(HMR) 브랜드이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선택’ 아닌 ‘필수’, 비대면 전환 이끄는 공공분야
    ‘선택’ 아닌 ‘필수’, 비대면 전환 이끄는 공공분야

    비대면 분야 스타트업 육성 예산만 전년 대비 34% 증액.

  • 아무나 알 수 없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의 모든 것
    아무나 알 수 없는 예비유니콘 특별보증의 모든 것

    직접 유니콘 육성에 나선 정부. K-유니콘 프로젝트라는 이름 아래 다양한 지원이 이뤄지고 있다. 예비유니콘 특별보증 역시 그 중 하나다. 혁신성과 잠재력이 있는 스타트업이라면 누구...

  • “콘텐츠 스타트업 모여라”…경기콘텐츠진흥원, ‘넥시드 투자세미나’ 개최
    “콘텐츠 스타트업 모여라”…경기콘텐츠진흥원, ‘넥시드 투자세미나’ 개최

    주제는 ‘포스트코로나 뉴노멀 시대에 발견하는 투자 인사이트’

  • “규제 피하고 기술 선점하자”…해외 스타트업 투자 나서는 대기업들
    “규제 피하고 기술 선점하자”…해외 스타트업 투자 나서는 대기업들

    네이버부터 삼성·현대차·LG까지, 국내 유수의 대기업들이 해외 스타트업에 주목하고 있다.

  • 브랜디, 공격적인 인재 채용으로 ‘조직 2.0’ 완성 초읽기
    브랜디, 공격적인 인재 채용으로 ‘조직 2.0’ 완성 초읽기

    창업가 정신의 선봉장, 프로덕트 오너(PO)를 중심으로!

  •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트라이 에브리씽’, 16일 서울서 열린다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트라이 에브리씽’, 16일 서울서 열린다

    16-18일까지 3일간…마윈 강연도 마련.

  • 다시 불붙은 코로나19…그래도 해답은 물밖에 있다
    다시 불붙은 코로나19…그래도 해답은 물밖에 있다

    하늘이 무너져도 해외진출의 구멍은 있다.

  • 윈윈하는 ‘글로벌기업+韓스타트업’ 협업
    윈윈하는 ‘글로벌기업+韓스타트업’ 협업

    구글·MS·아마존·엔비디아·다쏘시스템이 한국 스타트업과 함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