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브란스–서울성모병원-엠티에스컴퍼니, 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선정
세브란스–서울성모병원-엠티에스컴퍼니, AI 학습용 데이터 구축 사업 선정
2020.10.20 17:20 by 임한희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연세대 세브란스병원(연세암병원)·강남세브란스병원·용인세브란스병원을 아우르는 연세대학교 산학협력단이 가톨릭대학교 산학협력단(가톨릭대학교서울성모병원), ㈜엠티에스컴퍼니와 인공지능(AI)을 활용한 자궁경부암 진단 인프라 구축에 나선다.

연세대학교 산학협력단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이 주최·주관하는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구축(2차)’ 사업 중 자유 공모 부문에서 과제 ‘자궁경부암 진단 영상 AI 데이터 구축 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됐다.

가톨릭대학교 산학협력단(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산부인과 이근호 교수), ㈜엠티에스컴퍼니가 참여기관으로 사업 진행 컨소시엄에 함께한다.

‘자궁경부암 진단 영상 AI 데이터 구축’ 사업은 자궁경부암 검사 및 진단에 필요한 양질의 데이터를 수집하고, 인공지능에 필요한 데이터로 가공하는 사업이다. 연세대학교 산학협력단이 사업 진행을 총괄하는 가운데 각 의료기관은 ‘자궁경부 확대촬영 이미지’,  ‘자궁경부 세포검사 이미지’, ‘자궁경부 조직검사 이미지’를 수집한다.

수집한 이미지는 익명화, 정제 과정을 거쳐 인공지능 학습을 위한 데이터로 가공(라벨링)된다. 이를 통해 총 7만 장 이상의 데이터 셋을 구축하는 것이 최종 목표다.

엠티에스컴퍼니는 의료데이터용 데이터 가공 및 처리를 위한 작업자 플랫폼 개발과 인공지능 학습 서버 개발 및 구축, 서비스 프로토 타입 개발 등을 수행한다.

이번 사업은 AI를 활용한 대규모 자궁경부암 진단의 정확성과 효율성을 크게 높이는 기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총괄책임자인 김상운 연세암병원 부원장(산부인과·부인암센터장)은 “이번 사업으로 자궁경부암 진단을 위한 의료데이터 인공지능화의 단초를 마련할 것”이라며 “국내에서 한해 500만 건 이상 이뤄지는 자궁경부암 검사에 따른 사회적 비용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엠티에스컴퍼니 정희원 대표는 “헬스케어 분야의 인공지능 학습 데이터는 데이터 편향성과 유효성을 고려하여 중장기적으로 개선하며 구축해야 한다”라며 “이번 사업으로 우라나라가 4차 산업의 핵심분야 중 하나인 헬스케어 시장을 선도할 수 있도록 다각도로 협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덕분에IPA 수익금 성동구 보건소에 기부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덕분에IPA 수익금 성동구 보건소에 기부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

  •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부산 스타트업-수도권 투자사’ 연계 나선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부산 스타트업-수도권 투자사’ 연계 나선다

    5월 7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서류접수!

  • 트렌비, 이탈리아 해외지사 설립…글로벌 거점 6곳으로 확대
    트렌비, 이탈리아 해외지사 설립…글로벌 거점 6곳으로 확대

    영국·독일·미국·일본·프랑스에 이은 해외지사

  • 서울로보틱스, 日 최대 종합상사 마크니카와 파트너십
    서울로보틱스, 日 최대 종합상사 마크니카와 파트너십

    세계 5위권 반도체 기업과 손잡고 일본시장 진출!

  •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열 번째 ICCE 창업스쿨, 인천에서 용나는 기회!

  • 온라인·먹거리·셀럽 3요소로 커머스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온라인·먹거리·셀럽 3요소로 커머스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홍마담샵의 성공, 알고 봤더니...

  • “믿고 구입할 수 있어야 ‘명품’ 아닐까요?”
    “믿고 구입할 수 있어야 ‘명품’ 아닐까요?”

    기술로 신뢰를 구축하는 '명품' 스타트업의 비기를 알아보자!

  • 눈높이 낮춘 명품, 눈높이 맞춘 스타트업
    눈높이 낮춘 명품, 눈높이 맞춘 스타트업

    명품 시장의 주역이 바뀌고 있다. 지난해 주요 백화점 명품 매장의 매출 절반가량을 책임진 MZ세대가 그 주인공이다. 브레이크 없는 플렉스로 앞으로의 시장도 견인할 확률이 높다. 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