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원, 굿피플에 의류 22만장 기부…베트남 하노이 취약계층에 전달
8억 5천만 원 상당의 의류 베트남 하노이 취약계층에게 배분해
㈜신원, 굿피플에 의류 22만장 기부…베트남 하노이 취약계층에 전달
2020.10.26 17:40 by 홍기준
후원아동들이 신원에서 기부한 의류와 코로나19 대응 지원물품을 전달받았다.(사진제공=굿피플)
후원아동들이 신원에서 기부한 의류와 코로나19 대응 지원물품을 전달받았다.(사진제공=굿피플)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회장 김천수)은 지난 23일 ㈜신원(대표이사 박정주)으로부터 기부 받은 8억 5천만 원 상당의 의류 약 22만 장을 베트남 하노이 하이즈엉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세계가 코로나19로 경제에 큰 타격을 입은 가운데, 베트남 통계청(GSO)에 따르면 베트남은 15세 이상 경제활동 인구 중 3,180만 명이 실직하거나 임금 삭감 등의 경제적 어려움에 처한 것으로 확인 되었다. 전년대비 농촌 근로자의 실직률은 3.2%, 여성 근로자의 실직률은 2.3% 상승했다.

(주)신원이 기부한 의류는 굿피플 베트남 지부를 통해 하노이 하이즈엉 12개 시 ·현 내 13개 지역의 취약계층 주민 약 6만 명에게 전달되었고, 이와 더불어 후원아동 100여 명에게 코로나19 대응 지원물품을 추가 지원했다.

후원아동 가정에서 신원에서 기부한 의류 물품을 전달받았다.(사진제공=굿피플)
후원아동 가정에서 신원에서 기부한 의류 물품을 전달받았다.(사진제공=굿피플)

㈜신원은 1973년 설립되어 2002년부터 베트남 법인을 설립해 사업영역을 동남아로 확장한 국내 대표 패션기업이다. 현지에서도 기업의 글로벌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자 장학금 지원 및 사랑의 집짓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베트남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굿피플에 여성 및 아동용 등 다양하게 구성된 의류 약 22만 장을 기부했다.

굿피플 베트남 반관수 지부장은 “코로나19로 베트남 경제가 악화하면서 가난하고 소외된 취약계층 주민들의 삶이 더 힘들어졌고 특별히 농촌 근로자 및 여성 근로자들의 실직률이 크게 상승하고 있다.”라며 “보내주신 물품은 아동들과 여성들을 중심으로 전달했고 신원의 나눔이 큰 힘이 되었다고 주민들이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라고 말했다.

한편 1999년 설립된 국제구호개발 NGO 굿피플 국내·외에서 다양한 사업을 전개하고 있으며 베트남 하노이와 호찌민에서는 식수개선사업, 지역개발사업 등을 진행하고 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루틴-맘마레시피, 네이버 쇼핑라이브 데뷔서 푸드 카테고리 1위

    아이 중심의 육아 시장을 엄마 중심으로!

  • 패피의 감성과 AI의 정확성이 추천하는…‘이옷’ 어때요?
    패피의 감성과 AI의 정확성이 추천하는…‘이옷’ 어때요?

    멋쟁이 신사 나가신다, 길을 비켜라~

  • 스타일과 테크의 만남…뷰티‧패션 시장의 혁신 이끈다
    스타일과 테크의 만남…뷰티‧패션 시장의 혁신 이끈다

    혁신의 영역과 미의 영역 사이 중간 그 어디쯤.

  • 푸드테크·프롭테크 잇는 의식주 마지막 퍼즐…‘스타일테크’
    푸드테크·프롭테크 잇는 의식주 마지막 퍼즐…‘스타일테크’

    패션과 뷰티는 우리 일상에 가장 밀접하게 존재하는 분야지만 그간 기술 융합과 혁신의 정도가 크지 않았다. 하지만 이제 본격적인 스타일테크의 시대가 열렸다. 우리는 보다 더 쉽고 편...

  •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의 길도 한 걸음부터…겁내지 말고 도전하세요.

    스마트팩토리는 도깨비방망이가 아닙니다.

  •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제작공간 중개플랫폼 ‘아워플레이스’, 20억 규모 시리즈A 투자 유치

    “콘텐츠 시장의 에어비앤비”

  •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원격진료 솔닥 “탈모 진료환자 10명 중 7명은 2030세대”

    2030 탈모인들이 비대면 진료를 선호하는 이유는?

  •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태풍이 지나가고, 그렇게 CFO가 된다

    서울벤처스 CFO의 험난한 성장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