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는 어떤 마음으로 해야 할까요?
기부는 어떤 마음으로 해야 할까요?
기부는 어떤 마음으로 해야 할까요?
2015.04.28 17:00 by 신성현
기부를 하는 데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가장 흔한 이유는 어려움에 처해 있는 사람을 돕기 위한 것입니다. 환경오염, 기아처럼 재정이 많이 필요한 일에 나의 힘을 보태기 위함도 기부의 동기가 됩니다. 기부 행위는 내가 가질 수 있는 것을 가지지 않고 타인에게 대가 없이 주는 행위로 칭찬받아 마땅합니다. 요즘은 기부가 일상화하고, 방송에서도 다양한 방식으로 기부하는 모습을 보여주니, 기부 자체가 하나의 유행이 됐습니다. 많은 사람들이 기부에 관심을 보인다는 것을 볼 때, 우리 사회가 이전 보다 성숙해지고 있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기부가 마치 가벼운 유행이 되어 기부의 순수성, 진실성이 빠진 경우도 있습니다.

  | 기부는 문제 회피 수단? 얼마 전, JTBC 프로그램 ‘이영돈 PD가 간다’의 이영돈 PD는 시중에서 판매하는 그릭 요거트의 문제점을 공론화시켰습니다. 프로그램 중 국내 그릭 요거트를 검증했던 그가 타사 그릭 요거트 광고모델로 나서 구설수에 올랐습니다. 논란이 되자 이영돈 PD는 “광고료 전액을 사회에 기부할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습니다. 광고 출연 논란이 없었다면 개인 소득이 됐을 출연료를 문제가 생기자 사회에 기부하겠다는 생각. 과연 긍정적인 기부라고 할 수 있을까요?

 

출처: http://m.mt.co.kr/renew/view.html?no=2015032611251581617&MVE


 

병역기피혐의로 누리꾼에게 질타를 받고 있는 가수 MC몽 또한 이영돈 PD와 비슷한 방식의 기부의사를 밝혔습니다. MC몽은 음악방송 Mnet의 여성 래퍼 선발 프로그램 ‘언프리티랩스타’에 프로듀서로 참여해 신곡을 공개하는 것이 논란을 일으키자 “프로듀싱 비용 전액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역시 논란을 잠재우기 위한 수단으로 기부를 택한 것이 아니냐는 비판을 받을만한 일이었습니다.

  | 왜 하는지 모르는 기부 MBC 예능 프로그램 ‘무한도전’에서는 최근 하하와 슈퍼주니어 최시원 씨가 기부를 하는 장면이 전파를 탔습니다. 자전거를 타고 서울시내 맛집을 다니며 먹은 음식 값만큼 기부를 하는 것입니다. 기부를 하는 데 굳이 반대할 이유는 없지만, ‘왜 기부를 하는지’에 대한 설명이 전혀 없었습니다. 웃음을 주는 프로그램에서 기부까지 한다면 더 좋은 무엇이 나오리라고 기대하는 것 같습니다.

 

출처: 무한도전 423회 중 캡쳐


 

하지만 더 나은 기부문화를 만들고 사람들의 관심을 이끌어 내려면, 무엇을 위해 기부를 하는지, 누구를 위해 기부를 하는지, 어떤 단체에 기부를 하는지와 같은 기부의 명분과 목적을 분명히 하는 것이 필요합니다. 기부는 우리 사회를 건강하게 만듭니다. 하지만 기부의 필요성에 대한 공감 없이 ‘묻지마’식 기부 방식으로는 기부가 가지는 순기능을 충분히 발휘할 수 없을 것입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동기부여, 자기계발 등 사내 코칭 문화… 새로운 복지로 떠올라
    동기부여, 자기계발 등 사내 코칭 문화… 새로운 복지로 떠올라

    연차와 보너스가 최고의 복지라는 건 옛말!

  • 새로운 기술, 색다른 시도…개척자정신 추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새로운 기술, 색다른 시도…개척자정신 추구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배우, 성우, 음악가... 이번엔 예술가다!

  • 독특한 터치로 심연을 파고드는 미디어 아티스트
    독특한 터치로 심연을 파고드는 미디어 아티스트

    화가, 팟캐스트, CEO인 재능러의 디지털 아트 도전기!

  • 3D 캐릭터 통해 꿈을 재조합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3D 캐릭터 통해 꿈을 재조합하는 미디어 아티스트

    몸은 하나, 꿈은 여럿…하지만 ‘디지털 트윈’이 등장한다면 어떨까?

  • 어느 영화감독의 예술 도전기…“디지털 아트는 무한히 열린 세계”
    어느 영화감독의 예술 도전기…“디지털 아트는 무한히 열린 세계”

    새로운 감각의 영화 작업으로 제2의 인생을 달려오던 한 영화감독이, 이제 막 제3의 인생에 나섰다. 영화감독에서 미디어 아티스트로 변신한 알렉세이 마르티뉴크 작가가 그 주인공이다....

  • 엔버드의 ‘Try EveryThing’, LINK SALAD 일간차트 TOP 100 1위 달성
    엔버드의 ‘Try EveryThing’, LINK SALAD 일간차트 TOP 100 1위 달성

    "다시 일어서는 힘은 누군가에게 큰 용기를 준다!"

  • “나의 예술은 시대에 대한 헌사”…어느 아티스트의 디지털 활용법
    “나의 예술은 시대에 대한 헌사”…어느 아티스트의 디지털 활용법

    전통의 가치를 지키며 미래로 나아가는 아티스트, 그의 선택은 디지털 캐릭터!

  • 사물에 숨겨진 1인치의 예술성을 탐구하는 아티스트
    사물에 숨겨진 1인치의 예술성을 탐구하는 아티스트

    이성과 감성의 균형으로 ‘애니메이션’과 ‘가상’을 엮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