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용산에 서울권 최대 규모 데이터센터 구축...‘대한민국 DX’ 가속화
KT, 용산에 서울권 최대 규모 데이터센터 구축...‘대한민국 DX’ 가속화
2020.11.05 15:38 by 유선이
사진=KT
사진=KT

 

KT는 서울 용산구에 ‘KT DX IDC 용산’(이하 용산 IDC)’을 완공하고, 본격적인 가동을 시작했다고 5일 밝혔다.

KT의 13번째 IDC로 문을 여는 용산 IDC는 연면적 4만 8,000㎡에 지상 7층, 지하 6층 규모를 갖췄다. 8개 서버실에서 10만대 이상 대규모 서버 운영이 가능한 서울권 최대 규모의 하이퍼스케일급 데이터센터다. 10만 서버는 국립중앙도서관 3만개의 데이터를 수용할 수 있는 용량이다.

4일 오후 열린 용산 IDX 개관식에는 KT 구현모 대표이사를 비롯한 주요 임원들과 국회 과방위원장인 이원욱 의원(더불어민주당), 용산구 권영세 의원(국민의힘), 과기부 장석영 제 2차관, 한국정보화진흥원 문용식 원장, 한국데이터센터연합회 강중협 회장, 서울시 스마트도시정책관 이원목 국장 및 주요 고객사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참석자들은 KT IDC 사업의 비전을 설명 받고, 용산 IDC 주요 시설을 둘러봤다.

용산 IDC는 ‘DX’를 내세운 만큼 빠른 네트워크 속도가 눈에 띈다. IDC 자체 네트워크를 통해 단일회선으로 100Gbps 속도를 제공하는 것은 용산 IDC가 국내에서 처음이다. 또한 ‘원 IDC(One-IDC)’ 구조로 테라급(Tbps) 데이터처리가 가능해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다. 수도권에 위치한 KT의 IDC(용산, 목동, 강남, 분당)를 연결해 하나의 거대한 IDC 형태로 구성하고, 최대 네트워크 경로를 8개로 다원화했다. 이를 통해 1개의 IDC에서 갑작스럽게 대용량 트래픽이 발생해도 인접 IDC를 경유해 백본망에 접속하는 방식으로 차질 없이 데이터 서비스가 가능하도록 했다.

서울의 중심인 용산에 위치한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용산 IDC는 구로, 혜화 등지의 주요 통신시설과 인접해 인터넷 속도, 대역폭 지연 등을 최소화할 수 있다. 또한 담당자들의 방문이 쉬운 만큼 이용기업의 DX 관리가 한층 편리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KT는 원스톱 서비스로 IDC 기반의 DX 추진을 돕는다. 용산 IDC는 초연결 교환(HCX, Hyper Connectivity eXchange) 서비스를 통해 아마존, 구글을 비롯한 국내외 모든 클라우드 시스템에 직접 연결이 가능하다. 또한 로컬 기기와 클라우드가 혼합된 IT 환경에서 KT 전문인력들이 운영 및 관리를 지원하는 ‘하이브리드 매니지드 서비스 프로바이더(MSP, Managed Service Provider)’도 제공한다.

확장성도 대폭 향상시켰다. 빌트업 항온기, 모듈형 무정전 전원장치(UPS, 전력이 차단돼도 자체적으로 전원을 공급하는 장치), 플러그인 방식의 배선통(버스 덕트, busduct) 등 건물 내장(빌트인) 방식의 인프라로 서버룸 확장성을 높였다. 저집적 존(4㎾급)에서 고집적 존(15㎾급)까지 탄력적으로 수용이 가능하다.

무엇보다 용산 IDC는 ‘AI 데이터센터’를 목표로 하고 있어 국내 데이터센터 운용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된다. 20년 넘게 축적한 IDC 운용 경험과 노하우를 데이터화해 AI 플랫폼 기반의 설비 자동화와 운영 효율화를 추구한다. 또한 3D 모델링을 통해 공간 운영을 효율화하고, 사물인터넷(IoT) 및 빅데이터 기반의 자동진단 시스템 구축, 각지의 IDC 통합운영을 통해 IDC 자체의 DX를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용산 IDC는 데이터센터 전력 소모의 큰 부분을 차지하는 냉방비를 대폭 개선했다. 냉수식 항온기, 냉수식 프리쿨링과 더불어 냉각팬, 인버터 방식의 고효율 설비를 갖춰 냉방용 전력비를 기존 대비 20% 이상 절감할 수 있다. 이는 연간 2만 6,000톤의 탄소배출을 줄일 수 있어 연간 385만 그루의 나무를 아낄 수 있다.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비상상황에 대한 대비를 철저히 했다. 국내 IDC최초로 변전소 이원화, 서울권역 IDC 최초로 154㎸ 대용량 수전전압을 갖췄다. 서버실 무기둥 구조 등을 도입해 특등급의 내진설계로 지진에 대비했다. 또한 출입문부터 서버실까지 4단계 보안 시스템으로 보안에 만전을 기했다.

KT Cloud/DX사업단장 윤동식 전무는 “최근 KT는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기반의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변신하겠다고 발표했으며 ‘용산 IDC’가 중추적 역할을 해낼 것으로 기대한다”며, “KT는 용산 IDC와 같이 차별화된 인프라와 솔루션을 통해 언택트, 디지털 뉴딜 등 기업들이 이제껏 경험하지 못했던 경영환경에 능동적으로 대처하는 힘을 주는 ‘최고의 디지털혁신 파트너’가 되겠다”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수수료 없는 외식업 플랫폼이 온다…‘나우버스킹-야놀자’의 새로운 도전
    수수료 없는 외식업 플랫폼이 온다…‘나우버스킹-야놀자’의 새로운 도전

    업계 최초 '수수료 0원'의 맛집 플랫폼의 등장!

  • 지속 가능한 정치를 꿈꾸는 ‘매그니피센트 세븐’
    지속 가능한 정치를 꿈꾸는 ‘매그니피센트 세븐’

    "일상의 정치화, 정치의 일상화"

  • “언제까지 싸우기만 할 건가”…정치를 바꿀 스타트업이 온다
    “언제까지 싸우기만 할 건가”…정치를 바꿀 스타트업이 온다

    많은 이들에게 생소하겠지만, 정치 분야에도 스타트업들이 등장하기 시작했다. 수없이 많은 문제에 비해 이를 해결하려는 의지와 움직임은 그동안 부족했다. 아직까진 두각을 나타내는 수준...

  •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덕분에IPA 수익금 성동구 보건소에 기부
    어메이징브루잉컴퍼니, 덕분에IPA 수익금 성동구 보건소에 기부

    덕분입니다, 감사합니다!

  •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부산 스타트업-수도권 투자사’ 연계 나선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 ‘부산 스타트업-수도권 투자사’ 연계 나선다

    5월 7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서류접수!

  • 트렌비, 이탈리아 해외지사 설립…글로벌 거점 6곳으로 확대
    트렌비, 이탈리아 해외지사 설립…글로벌 거점 6곳으로 확대

    영국·독일·미국·일본·프랑스에 이은 해외지사

  • 서울로보틱스, 日 최대 종합상사 마크니카와 파트너십
    서울로보틱스, 日 최대 종합상사 마크니카와 파트너십

    세계 5위권 반도체 기업과 손잡고 일본시장 진출!

  •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열 번째 ICCE 창업스쿨, 인천에서 용나는 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