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보노보노 "이제 씨푸드 뷔페도 배달로 즐기세요"
신세계푸드 보노보노 "이제 씨푸드 뷔페도 배달로 즐기세요"
2020.12.01 11:38 by 유선이
사진=
사진=보노보노

 

신세계푸드가 운영하는 프리미엄 씨푸드 뷔페 레스토랑 ‘보노보노’가 배달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신세계푸드는 최근 코로나19의 재확산에 따라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격상되면서 단체모임을 취소하고 홈파티, 홈레스토랑 콘셉트로 집에서 고급 외식 메뉴를 즐기는 소비자가 늘고 있는 것에 주목했다. 이에 신세계푸드는 보노보노의 대표 메뉴인 생선회, 초밥, 계절 해산물 등 20여종을 배달전용 메뉴로 구성해 본격적인 서비스에 나선 것이다.
 
보노보노가 선보인 배달전용 메뉴는 프리미엄 씨푸드 뷔페 레스토랑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신선함과 조리 수준을 대폭 높인 것이 특징이다.
 
먼저 보노보노에서는 매일 들어오는 제철 해산물과 신선 식재료를 주문과 동시에 일식, 중식, 한식 등 각 분야 전문 셰프들이 바로 조리한 후 고급 포장용기에 담아 제공한다.
 
배달전용 메뉴는 광어, 연어, 참치 등을 활용한 시그니처 모듬회 등 숙성회 4종, 장어, 새우, 참치, 광어 등을 올린 스폐셜 초밥세트 4종, 석화, 과메기, 활문어, 방어 등 제철 해산물 4종, 냉소바, 전복죽, 회덮밥, 칠리새우, 탕수육 등 6종의 사이드 메뉴 등 약 20여 종이다.
 
이와 함께 시그니처 모듬회부터 초밥, 중식, 한식, 그릴메뉴, 디저트까지 모두 즐길 수 있는 ‘보노보노 파티팩’도 출시했다. 6~8인 함께 먹어도 손색 없을 정도로 넉넉하고 푸짐한 양으로 연말 홈파티에 제격이다.
 
보노보노 배달 서비스는 보노보노 삼성점, 죽전점, 김포한강점과 보노보노스시 성수점 등 4곳에서 실시하며 매장 반경 약 2km 내에서 배달의민족, 쿠팡이츠, 위메프오 등 배달 플랫폼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위메프, 네이버에서는 스마트 오더 후 방문 픽업도 가능하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으로 외식매장 방문이 조심스러운 고객들을 위해 보노보노의 대표 인기메뉴를 엄선하여 배달 서비스를 진행하게 됐다”며 “매장에서 느꼈던  수준 높은 맛과 품질의 메뉴를 집에서도 최대한 그대로 느낄 수 있도록 준비한 만큼 연말 홈파티나 가족모임을 하는 고객들의 호응이 예상된다”고 말했다.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일본·미국 대표하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마쿠아케-인디고고 손 잡다
    일본·미국 대표하는 크라우드 펀딩 플랫폼 마쿠아케-인디고고 손 잡다

    양국 메이커들의 해외진출 교두보가 마련됐다!

  • 시리즈벤처스, 킥더허들 35억 규모 시리즈A 투자 리드
    시리즈벤처스, 킥더허들 35억 규모 시리즈A 투자 리드

    시드 투자 10개월만에 시리즈A까지!

  • B.Cube 6기 ‘이유 사회적협동조합’, 교통약자 이동불편 솔루션 제공
    B.Cube 6기 ‘이유 사회적협동조합’, 교통약자 이동불편 솔루션 제공

    부산이 낳고 키운 비영리 스타트업의 활약상!

  •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2020년 예비창업패키지 우수 스타트업 15개사 발굴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 2020년 예비창업패키지 우수 스타트업 15개사 발굴

    제주만의 특별한 제품/서비스를 가진 스타트업이 온다!

  • “우리가 간다”…눈에 띄는 IBK창공 구로 5기 스타트업
    “우리가 간다”…눈에 띄는 IBK창공 구로 5기 스타트업

    IBK기업은행 지원 아래 앞으로 5개월 동안 활약할 스타트업을 살펴보자.

  • 건강한 집콕생활을 위해…열린, 온라인 헬스장 ‘브이 피트니스’ 론칭
    건강한 집콕생활을 위해…열린, 온라인 헬스장 ‘브이 피트니스’ 론칭

    다시 뜁시다! 모니터 속 헬스장에서

  • 선함·스토리·공감…MZ세대의 선심을 선점하라
    선함·스토리·공감…MZ세대의 선심을 선점하라

    경력 28년의 창업전략 전문가가 이야기하는 '미닝아웃', 그리고 스타트업

  • “나는 소비한다 고로 주장한다” 미닝아웃 소비 활짝
    “나는 소비한다 고로 주장한다” 미닝아웃 소비 활짝

    요즘 젊은이들은 뭔가 달라도 다르다. 자신이 옳다고 믿는 신념을 지키기 위해 비싼 값을 치르길 마다하지 않는다. 착한 기업 제품에 흔쾌히 지갑을 열고, 채식주의자나 업사이클링 패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