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다빈치 로봇수술 7,000례 달성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다빈치 로봇수술 7,000례 달성
2021.04.08 22:39 by 임한희
비뇨의학과 로봇수술팀이 7,000례 달성을 기념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주광해 전담간호사, 오종진 교수, 송정한 진료부원장, 변석수 비뇨의학과장, 김정권 교수.
▲비뇨의학과 로봇수술팀이 7,000례 달성을 기념해 사진촬영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주광해 전담간호사, 오종진 교수, 송정한 진료부원장, 변석수 비뇨의학과장, 김정권 교수.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분당서울대병원(원장 백롱민)이 ‘비뇨의학과 다빈치 로봇수술 시행 7,000례를 달성’했다고 8일 밝혔다.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는 2007년 10월에 국립대병원 최초 다빈치 로봇수술 시스템을 도입한 이후 지속적인 수술실적 향상과 발전을 거듭하면서 지난 2월을 기준으로 로봇수술 7,000례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단일기관 비뇨의학과의 로봇수술 7,000례라는 이례적인 기록은 그동안 로봇수술을 선도해왔던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의 위상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아울러 이 같은 성과는 로봇수술을 위한 최적화된 시설과 시스템 구축은 물론, 수술을 집도하는 의료진의 풍부한 경험과 술기의 완성을 방증하는 것으로 해석된다

병원에 따르면 지난 2021년 2월까지 총 7,037건의 로봇수술이 시행된 것으로 확인됐다. 그중 전립선암 로봇수술이 3,910건, 신장암 로봇 부분절제술이 1,865건, 난이도가 높은 수술로 꼽히는 방광암에서의 방광절제술(부분절제술 포함)이 238건 기록되는 등 다양한 비뇨기암 분야에서 로봇수술이 시행된 사실을 확인할 수 있었다.
 
특히, 정교한 로봇을 이용해 암이 생긴 부위만 일부 절제해 내고 신장의 기능을 살리는 신장부분절제술의 경우에는 독보적인 기록으로 국내 최고의 위치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봇을 이용한 신장부분절제술은 신장 기능의 손실을 최소화할 뿐만 아니라 빠른 회복과 높은 생존율 까지도 기대할 수 있게 한다. 또한, 신장을 최대한 살리게 되면 추후 신장 기능이 약해지면서 나타날 수 있는 합병증 위험이 감소하는 만큼, 추가적인 의료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는 이점도 생긴다.

그림=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로봇수술 시행 건수 증가 현황.
그림=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 로봇수술 시행 건수 증가 현황.

이처럼 로봇수술의 활용성이 널리 입증되면서 현재는 다수의 의료기관에서 로봇수술이 시행되고 있다. 더욱이 비뇨기암에서는 골반 뼈 안쪽까지 카메라가 들어가 정밀하게 종양을 제거할 수 있고, 신경이나 혈관 손상을 최소화 해 수술 이후에도 신체 기능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준다. 합병증이나 후유증을 예방하는 효과 역시 탁월하다.

의료진 입장에서도 수술로 인한 피로도가 적을 뿐 아니라, 확대된 시야와 떨림 없는 섬세한 관절 움직임을 통해 수술 중 출혈을 최소화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때문에 비뇨의학과에서 시작된 로봇수술이 이제는 외과, 산부인과 등 다양한 진료과로도 도입돼 계속해 수술 실적이 쌓여가고 있다. 물론, 안전하고 정확한 수술을 바탕으로 환자들의 예후나 만족도도 높아졌다.
 
분당서울대병원 비뇨의학과장 변석수 교수는 “2020년 10월 국내 최초로 다빈치회사에서 제공하는 로봇부분신적출술의 초심자 비뇨의학과 의료진을 대상으로 하는 ‘TR300’이라는 워크샾을 주도해 성공적으로 마무리 했다. 앞으로도 로봇을 이용한 의료 술기의 고도화, 수술 환경과 시스템 개선, 안전하고 완벽한 로봇수술을 통해 비뇨기암 치료에 또 다른 혁신을 가져올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무엇보다 로봇수술에 있어 세계적 기준을 제시할 수 있도록 의학적 가치가 높고 의미 있는 연구 활동을 이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ICCE 창업스쿨 10기’ 교육생 40명 모집

    열 번째 ICCE 창업스쿨, 인천에서 용나는 기회!

  • 온라인·먹거리·셀럽 3요소로 커머스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온라인·먹거리·셀럽 3요소로 커머스 시장에 도전장 던지다

    홍마담샵의 성공, 알고 봤더니...

  • “믿고 구입할 수 있어야 ‘명품’ 아닐까요?”
    “믿고 구입할 수 있어야 ‘명품’ 아닐까요?”

    기술로 신뢰를 구축하는 '명품' 스타트업의 비기를 알아보자!

  • 눈높이 낮춘 명품, 눈높이 맞춘 스타트업
    눈높이 낮춘 명품, 눈높이 맞춘 스타트업

    명품 시장의 주역이 바뀌고 있다. 지난해 주요 백화점 명품 매장의 매출 절반가량을 책임진 MZ세대가 그 주인공이다. 브레이크 없는 플렉스로 앞으로의 시장도 견인할 확률이 높다. 덕...

  • 여가 액티비티 스타트업 '프립', 희망브리지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전달
    여가 액티비티 스타트업 '프립', 희망브리지에 코로나19 극복 성금 전달

    기부도 스타트업 방식으로!

  • 와이앤아처,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사업’ 스포츠분야 28개사 지원
    와이앤아처, ‘비대면 스타트업 육성사업’ 스포츠분야 28개사 지원

    주관기관 12곳 중 유일한 민간기관…기업 당 최대 1.5억원 지원

  • 더벤처스, 소재·부품·장비 분야 스타트업 집중 육성한다
    더벤처스, 소재·부품·장비 분야 스타트업 집중 육성한다

    김부장 박부장 말고 소부장!

  • 리코, 기업형 통합폐기물 관리 플랫폼 ‘업박스’로 35억원 시리즈A 투자 유치
    리코, 기업형 통합폐기물 관리 플랫폼 ‘업박스’로 35억원 시리즈A 투자 유치

    GS리테일, 신세계푸드, CJ푸드빌, 한화호텔&리조트, 아워홈도 쓰는 업박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