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인, 프랜차이즈품질관리시스템 리뉴얼 단행
외식인, 프랜차이즈품질관리시스템 리뉴얼 단행
2021.04.12 16:37 by 임한희
외식인 앱 리뉴얼
▲외식인 앱 리뉴얼

[더퍼스트 임한희 기자] 스타트업 ‘주식회사 외식인’(대표 조강훈)이 프랜차이즈품질관리시스템(FQMS)앱 전면 리뉴얼을 단행했다고 12일 밝혔다.
 
외식인이 개발한 프랜차이즈품질관리시스템은 프랜차이즈 본사 담당자가 모바일로 가맹점 운영 품질을 진단하고, 커뮤니케이션 툴을 통해 가맹점주와 소통함으로써 종합적인 품질 개선 및 관리까지 할 수 있는 모바일 앱이다.
 
외식인은 약 3년간 앱을 운영하면서 프랜차이즈 본사의 의견들을 수집, 이를 바탕으로 필요한 기능은 한층 더 강화하고 편의성을 높이기 위한 리뉴얼을 진행하게 됐다.
 
리뉴얼 된 앱의 새로운 명칭은 ‘FC다움’으로 프랜차이즈 본사의 핵심인 표준화와 일관성 유지를 통해 궁극적으로 ‘프랜차이즈 다움’의 가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외식인의 의지를 담았다.
 
이번 리뉴얼의 가장 큰 변화는 코로나19로 필요성이 더욱 높아진 비대면 커뮤니케이션 기능 강화이다. 이를 위해 ‘스마트 공지’를 새롭게 선보였다.

‘스마트 공지’란 가맹본부-가맹점 간 공지를 목적에 맞는 다양한 템플릿으로 작성하고, 가맹점으로부터 실시간 응답을 취합할 수 있는 양방향 소통 기능이다.
 
이외에도 사용자 환경 및 경험(UI/UX) 디자인을 개선해 사용자 편의성을 높였다.
 
외식인 관계자는 “앱을 이용하는 프랜차이즈 본사 담당자들이 한층 더 쉽고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자 기능을 추가하고 앱 디자인을 리뉴얼 하게 됐다”며 “특히 본사와 점주들이 모두 만족할 수 있는 비대면 커뮤니케이션 기능 강화로 이전보다 더 유용하게 사용이 가능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외식인’은 지난 2017년에 설립한 프랜차이즈 품질 관리 전문 기업으로 ‘FQMS’ 앱 서비스를 개발해 약 100여개의 프랜차이즈 본사에 제공하고 있다.

필자소개
임한희

산업경제부 국장. 중석몰촉 <中石沒鏃>


The First 추천 콘텐츠 더보기
  •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혹시 인플루언서이신가요? 그렇다면 수요일 자정에 승부를 거세요.”

    경쟁이 과열되고 있는 인플루언서 마케팅 분야. 이제는 조금 더 전략적인 접근이 필요하다. 인플루언서 데이터 관리 스타트업 '피처링'의 관계자는 “앞으로는 투자대비수익률(ROI)을 ...

  •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초기 마중물의 중요성 알기에”…㈔한국초기투자기관협회, 회원사 100곳 돌파했다

    지난해 1월 이후 1년 만에 두 배 이상 증가한 성과

  •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빅테크 출신 기술력에 큰 점수”…매쉬업벤처스, 구글‧MS 출신 AI 스타트업 ‘소서릭스’에 초기 투자

    매쉬업벤처스, 앰비언트 컴퓨팅 기술에 베팅!

  •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위상 강화, 역할 확대에 매진할 것”…전화성 씨엔티테크 대표,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회장 취임

    열 돌 맞은 한국AC..."이젠 보여줄 때 됐다."

  •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의 경제학…“강력한 팬심이 강력한 비즈니스를 만든다”

    팬덤이 돈이 되는 시대. 세계 시장 규모만 400조원이다!

  •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클래식 아티스트들의 보금자리 되고파”…‘원아트’, 오보이스트 윤은정, ‘아스틴 퀸텟’ 등과 전속 계약 체결

    유럽 휩쓴 최고의 팀, 원아트와 한솥밥!

  •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10년 동행, 11조 원의 가치로 영글다…매쉬업벤처스, 10년 성과 공개

    매쉬업벤처스의 마중물은 어떤 결실을 맺었을까?

  •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중대재해처벌법 논란 증폭…콘테크 스타트업의 어깨가 무겁다

    ‘콘테크’(Con-Tech‧건설과 기술의 합성어) 스타트업의 지위가 급부상하고 있다.